“위장? 얼음 녹았나?” 메시 입을 아르헨티나 새 유니폼 논란

430 0 0 2021-03-24 14:49: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새롭게 출시된 아르헨티나 유니폼이 논란이다.

아르헨티나 홈 유니폼은 하늘색과 흰색 스트라이프가 조화를 이루고 있다. 삼바군단 브라질(노란색 상의+파란색 하의) 못지않게 전 세계 축구팬들에게 각인된 전통적 유니폼이다.

지난 23일 아르헨티나축구협회가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착용한 홈 유니폼을 공개했다. 어쩌면 리오넬 메시가 아르헨티나 유니폼을 입고 뛰는 마지막 월드컵이 될 수 있기 때문에 관심이 뜨겁다. 메시와 파울로 디발라가 유니폼 모델로 나섰다.

예상대로 새 유니폼은 기존처럼 하늘색과 흰색 상의다. 문제는 하늘색에 위장 무늬가 들어가 있다. 아르헨티나 국민들의 반응이 싸늘하다.

아스 아르헨티나판은 팬들의 불만을 다뤘다. 매체는 “아르헨티나가 새로운 셔츠를 발표했는데 찬반양론이 뜨겁다”고 전했다.

공식 트위터가 들끓고 있다. 민원이 폭주했다. “위장 무늬야?, ”이런 끔찍한 셔츠가 어디 있겠나”, “무서울 정도다”, “대표팀 역사상 최악의 유니폼”, “지금까지 잘 만들었는데, 이제 그 방법을 잊은 건가...”, “이 유니폼이 괜찮다는 사람은 장님”이라며 혹평을 쏟아냈다.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팬들은 “얼음이 녹은 것 같다”, “유니폼에 장난하지 말아줘”, “농담이겠지” 등 받아들이기 힘들다는 반응이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807
'데파이 실축' 네덜란드, WC 예선 원정서 2-4 패배 가츠동
21-03-25 06:46
9806
쌍코피 ㅌ ㅓ지노 장그래
21-03-25 05:37
9805
느바 픽좀 주세요 조폭최순실
21-03-25 04:13
9804
네덜란드 안되네 ㅡㅡ 떨어진원숭이
21-03-25 02:50
9803
'베일의 복귀 선언+호날두 리턴설' 전설의 BBC라인이 부활할까 부천탕수육
21-03-25 00:31
9802
‘바르사전 오심’ 후 첼시 라커룸, 병 날아다니고 테이블 부서졌다 정든나연이
21-03-24 22:13
9801
한전 역전좀 해라 장사꾼
21-03-24 20:35
9800
후베닐 10번·1군 연습 초대… 日, “나카이, 레알 1군 더는 꿈이 아냐” 뉴스보이
21-03-24 17:58
9799
'충격' 뎀벨레, 훈련 중 갑자기 의식 잃고 쓰러져 긴급 조치(英 언론) 이영자
21-03-24 16:33
9798
덥다 더워.. 곰비서
21-03-24 15:34
VIEW
“위장? 얼음 녹았나?” 메시 입을 아르헨티나 새 유니폼 논란 철구
21-03-24 14:49
9796
브루나 ‘흥국의 불운아’ 되나 애플
21-03-24 13:47
9795
이번주는 축구가 별로 읎네. 호랑이
21-03-24 11:42
9794
[부상] 데일리 NBA 부상자 업데이트 (3월 24일) : 커리&어빙 아웃 아이언맨
21-03-24 10:48
9793
굿모닝 미니언즈
21-03-24 09:36
9792
FA 냉대 서러워 독한 다이어트... 홀쭉해진 터너 '깜짝' 물음표
21-03-24 08:44
9791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1-03-24 08:35
9790
1이닝 59구 7실점 환장투' 두산 미란다, 김태형 감독 "내가 물을 게 뭐 있나" 장그래
21-03-24 05:17
9789
아들 투수, 아버지 해설…몸 맞는 볼에 ‘아버지는 잠시 말을 잊었다’ 조폭최순실
21-03-24 03:22
9788
가레스 베일 "올 시즌 후 레알 마드리드로 돌아가겠다" 타짜신정환
21-03-24 01:15
9787
오늘도 화이팅 플렉스곽철용
21-03-23 23:25
9786
대형신인급 6명 대신 백승호 앞길 밝혔던 수원삼성 해적
21-03-23 23:24
9785
"여긴 미래가 없어" 낙담한 레길론, 토트넘 탈출 원한다 장사꾼
21-03-23 22:06
9784
토트넘 초비상… 케인, 이적 원한다 순대국
21-03-23 2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