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단에서 넘어졌는데 팔꿈치가…류현진 원투펀치 파트너의 ‘황당 부상’

421 0 0 2021-03-25 13:06: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후광 기자] 개막을 약 일주일 앞둔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핵심 선수들의 줄부상에 신음하고 있다. 이번에는 에이스 류현진과 원투펀치를 이룰 것으로 예상되는 로비 레이가 계단에서 넘어지는 악재를 맞이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은 24일(이하 한국시간) 로스 앳킨스 토론토 단장의 인터뷰를 인용, “좌완투수 레이가 계단을 내려가던 도중 넘어져 팔꿈치에 멍이 드는 부상을 입었다”고 보도했다.

스포츠넷 캐나다의 토론토 담당기자 벤 니콜슨-스미스에 따르면 레이는 아이를 안고 계단을 내려가다가 미끄러졌다. 그런데 하필이면 가장 중요한 팔꿈치에 충격을 입었다. 아이의 상태는 무사했지만, 대신 아빠의 팔꿈치에 멍자국이 남았다.

지난해 11월 토론토와 1년 800만달러에 재계약한 레이는 이번 시범경기 4경기 2승 무패 평균자책점 1.98의 호투 속 에이스 류현진의 뒤를 이을 2선발로 낙점 받은 상태였다. 오프시즌 전력 보강에 실패한 토론토 선발진이었기에 레이의 호투는 연일 토론토의 희망뉴스로 보도됐다.

그래도 다행히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MLB.com은 “레이가 일단 시범경기 마지막 등판을 거를 것으로 보인다. 토론토 구단은 (빠른 회복을 통해) 뉴욕 양키스와의 개막시리즈 준비가 차질 없이 이뤄지길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토론토는 레이 외에도 특급 이적생 조지 스프링어와 새로운 마무리 커비 예이츠마저 부상으로 선수단을 이탈했다. 스프링어는 복부 통증을 호소했고, 예이츠는 팔꿈치 인대접합 수술이 필요하다는 소견에 따라 시즌아웃 위기에 놓였다. 2선발과 마무리의 동반 부상에 에이스 류현진의 어깨만 더 무거워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9825
오늘도건승!!화이팅 소주반샷
21-03-26 12:49
9824
손흥민→PSG, 케인→레알… ‘2346억 적자’ 토트넘 엑소더스 터진다 오타쿠
21-03-26 11:32
9823
두산은 왜 국대 좌투수를 내줬나, 그만큼 ‘주전 1루수’가 간절했다 [오!쎈 잠실] 미니언즈
21-03-26 09:31
982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3-26 08:56
9821
너무 깊어진다 6시내고환
21-03-26 06:47
9820
폴란드 한폴이 ㅈㄹ이네 뉴스보이
21-03-26 05:41
9819
똥배라도 좀 먹자구 불쌍한영자
21-03-26 03:52
9818
케인, 베르바토프 이후 13년 만에 ‘토트넘→맨유’ 이적 성사? 불도저
21-03-26 01:15
9817
개 어이없다 불도저
21-03-25 23:05
9816
정신상태가 문제야 노랑색옷사고시퐁
21-03-25 21:02
9815
박문성 “오늘 한일전, 1:3으로 패할 것” 킁킁
21-03-25 17:33
9814
오늘도건승! 원빈해설위원
21-03-25 16:39
9813
레알 마드리드 칼같은 거부, C 호날두의 래알 마드리드 짝사랑은 끝났다 찌끄레기
21-03-25 15:24
9812
반 바스텐, "여전히 오프사이드는 폐지되어야 한다고 생각" 캡틴아메리카
21-03-25 14:22
9811
슬슬 야구 시작이군 ! 조현
21-03-25 13:43
VIEW
계단에서 넘어졌는데 팔꿈치가…류현진 원투펀치 파트너의 ‘황당 부상’ 픽샤워
21-03-25 13:06
9809
텍사스 감독 "오늘이 양현종 평가할 수 있는 좋은 기회" [캠프인터뷰] 손나은
21-03-25 11:05
9808
즐거운 아침요 ~ 미니언즈
21-03-25 09:29
9807
'데파이 실축' 네덜란드, WC 예선 원정서 2-4 패배 가츠동
21-03-25 06:46
9806
쌍코피 ㅌ ㅓ지노 장그래
21-03-25 05:37
9805
느바 픽좀 주세요 조폭최순실
21-03-25 04:13
9804
네덜란드 안되네 ㅡㅡ 떨어진원숭이
21-03-25 02:50
9803
'베일의 복귀 선언+호날두 리턴설' 전설의 BBC라인이 부활할까 부천탕수육
21-03-25 00:31
9802
‘바르사전 오심’ 후 첼시 라커룸, 병 날아다니고 테이블 부서졌다 정든나연이
21-03-24 2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