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보 같다" 사포 구사 브라질 스타 경고에 남미 축구 팬들 '분노'..."이젠 심판까지 남미 축구 억압한다"

73 0 0 2021-09-24 05:23: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남미 축구팬들이 단단히 화가 났다.

23일(한국시간) 프랑스 리옹의 그루파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옹 대 트루아 AC 경기.

리옹의 플레이메이커 루카스 파게타가 팀이 3-1로 앞선 상황에서 후반전 추가 시간에 사포 기술을 펼치다 주심으로부터 경고를 받았다.

브라질 출신인 파게타는 코너 플래그 부근에서 상대 수비를 앞에 두고 사포를 구사했고, 이에 트루아 수비수가 거센 불만을 표시했다.

그러자 주심은 파게타에 경고를 줬다. 비신사적인 플레이였다는 것이다.

이기고 있는 상황에서, 그것도 추가 시간에 상대의 신경을 건드릴 만한 플레이였다고 판단한 듯했다.

경고를 받은 파게타는 어이없다는 표정을 지었다.

이에 남미 축구팬들이 폭발했다.

이들은 "유럽 클럽들이 남미 축구를 억압하더니 이젠 심판들마저 그런다"며 격앙된 반응을 보였다.

이들은 또 "바보 같다" "공격이 무엇인가?"라며 주심을 비난했다.

자신도 사포를 구사하다 경고를 받은 바 있는 PSG의 의 브라질 스타 네이마르는 "아름다운 축구는 끝났다"고 개탄했다.

사포는 두 발 사이에 공을 끼우거나 한쪽 발로 공을 뒤로 빼며 반대쪽 발뒤꿈치로 공을 차 높게 띄워 넘기는 기술로 주로 남미 선수들이 많이 구사한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에 출전한 황희찬이 키르기스스탄전에서 사포를 시도했다가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593
메이저 쫓겨난 양현종 어이상실 '이적료 때문에 나를 볼모로 잡다니...' 물음표
21-09-25 09:28
1259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25 08:03
12591
이젠 너마저...토트넘, 새로운 골칫거리 등장 "인내심이 바닥났다" 앗살라
21-09-25 07:41
12590
'레알 전설' GK가 찍었다...이강인, 카시야스 '판타지라리가' 팀 포함 닥터최
21-09-25 06:35
12589
2부리그 겁나 잽있네 찌끄레기
21-09-25 03:35
12588
다폴 작전이다 불쌍한영자
21-09-25 02:01
12587
리버풀 티아고 또 부상…클롭 감독 "한 달 후 복귀 예상" 불도저
21-09-25 00:52
12586
한화 역배 고민하다 말았드만 노랑색옷사고시퐁
21-09-24 21:42
12585
삼성 희망이 없네 섹시한황소
21-09-24 20:32
12584
“메시 어디 있냐?” 바르사, 카디스에 조롱 ‘굴욕’… 최악의 기록까지 가츠동
21-09-24 17:31
12583
"2~3위 하려고 입은 유니폼 아니다" 군주
21-09-24 16:26
12582
오늘은 먹자..... 곰비서
21-09-24 15:55
12581
폴란드도 라바리니 원한다…女대표팀 감독 후보 거론 철구
21-09-24 14:34
12580
도박 업체 EPL 스폰서 퇴출?... 토트넘, 울브스 포함 19개 구단 '타격' 손예진
21-09-24 13:54
12579
애틀 휴지 너희들까지 날 포기하냐! 호랑이
21-09-24 12:48
12578
'갑자기 기름손, 때아닌 헛발질' 승점 1점이 급한 시기에 불쑥 찾아온 '골키퍼 리스크' 손나은
21-09-24 11:15
12577
"연봉 너무 비싸" 토트넘 '애물단지', 다른 구단도 질렸다 미니언즈
21-09-24 10:22
12576
“취업 사기 당한 수준” 웨인 루니, 어쩌다 이렇게 됐나 물음표
21-09-24 09:23
1257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24 08:35
VIEW
"바보 같다" 사포 구사 브라질 스타 경고에 남미 축구 팬들 '분노'..."이젠 심판까지 남미 축구 억압한다" 사이타마
21-09-24 05:23
12573
라치오 골 극장 무 이아이언
21-09-24 03:30
12572
'황희찬 못 막아서...' 토트넘 승부차기 영웅, 승리에도 화가 났다 가츠동
21-09-24 01:41
12571
베티스 역배 질러 장그래
21-09-23 23:11
12570
어차피 '욕'은 먹는다... 안우진 호투, 키움에 차라리 '다행' 떨어진원숭이
21-09-23 2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