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끈한 난투극! '맨유 출신' 로호, 소화기까지 들었다?…5G 출전 정지

81 0 0 2021-10-10 07:45:2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수비수 마르코스 로호(보카 주니어스)가 경기장 내 폭력 행위로 징계를 받았다.

영국 매체 ‘미러’는 10일(한국시간) “전 맨유 수비수 로호가 보카 주니어스 탈의실 난투극 사건 후 징계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문제의 사건은 지난 7월에 일어났다. 당시 보카는 코파 리베르타도레스 16강 아틀레티코 미네이루 원정을 떠났다. 90분의 경기는 1차전과 마찬가지로 0-0 무승부로 끝났고, 승부차기 끝에 미네이루가 3-1로 승리하며 8강에 진출했다.

당시 보카 선수들은 주심의 판정에 분노했다. 그들은 탈의실 복귀 후 기물들을 파손하기 시작했다. 상대팀 미네이루의 드레싱룸까지 습격했고, 영상 확인 결과, 로호는 충돌 과정에서 소화기까지 집어들었다.

브라질 경찰까지 출동했을 정도로 보카 선수들의 폭력성은 심각했다. 보카 선수들의 폭력 행위에 경기 관계자들은 대피했다고 알려졌다. 경찰은 보카 선수들의 얼굴에 스프레이를 뿌리며 난동을 진압했다.

남미축구연맹(CONMEBOL)도 자체 조사에 나섰다. 오랜 조사 끝에 징계를 결정했는데, 로호는 5경기 출전 정지와 25000달러(약 3000만 원)의 벌금 징계를 받게 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812
네이마르 ‘국대 은퇴’ 선언 정해인
21-10-11 02:21
12811
“포체티노, 메시-네이마르-라모스에게 ‘과거에 살지 마라’ 경고” 홍보도배
21-10-10 23:54
12810
왜 슬픈예감은 틀리질 않냐 장사꾼
21-10-10 21:28
12809
오늘도 건승하세요 뉴스보이
21-10-10 19:10
12808
'충격' 토트넘, 총액 5조 7000억에 팔릴 뻔 치타
21-10-10 18:15
12807
'축구의 신' 메시가 인정했다..."리그앙, 라리가보다 피지컬 뛰어나" 사이타마
21-10-10 16:02
12806
가을야구 더 멀어지나, '10월 4할 타율' 56억 2루수 부상에 촉각 조폭최순실
21-10-10 14:17
12805
'내 가족은 내가 지킨다' 류현진, '공항 안전사고 막은 노련한 대처' [유진형의 현장 1mm] 해적
21-10-10 12:52
12804
유럽 리거만 ‘21명’ 일본, 나카타-혼다·카가와 이을 ‘에이스’가 없다 [엠스플 A매치] 순대국
21-10-10 11:30
12803
화끈한 난투극! '맨유 출신' 로호, 소화기까지 들었다?…5G 출전 정지 물음표
21-10-10 09:29
12802
즐거운ㅇㅏ 침입니다. 크롬
21-10-10 08:03
VIEW
화끈한 난투극! '맨유 출신' 로호, 소화기까지 들었다?…5G 출전 정지 와꾸대장봉준
21-10-10 07:45
12800
세르비아 나만 쫄았나요 ? 철구
21-10-10 06:28
12799
라즈 감독 "황희찬, 벤피카부터 지켜봤다...영입 주저 없이 결정" 애플
21-10-10 04:40
12798
개 달다 달어 오타쿠
21-10-10 03:18
12797
안전빵으로 3경기 호랑이
21-10-10 00:49
12796
무사 만루서 헛스윙 삼진 3개라니... 이래선 이길 수 없다 아이언맨
21-10-09 23:31
12795
키티 다신 안건든다 가습기
21-10-09 22:00
12794
뉴스온에어-뉴스온에어 수원 고색 금호어울림-수원 고색 금호어울림 被リンク google-被リンク google 기프트-기프트 메디컬랭크리스트-메디컬랭크리스트 아임수고-아임수고 별내역 지웰 에스테이트-별내역 지웰 에스테이트 비봉 제네시티-비봉 제네시티 여행다모아-여행다모아 비봉 코오롱하늘채-비봉 코오롱하늘채미국프로농구(NBA)는 17일(현지시간) 마이애미 히츠메이어스 레너드에게 비디오 게임을 생중계하다 반유대주의 비방을 퍼부어 벌금을 부과했다. 메이어스 밍크코트
21-10-09 19:55
12793
'막내구단' AI페퍼스, 언니 구단들 괴롭힐까 이아이언
21-10-09 19:43
12792
'손흥민이 없는데 마운트가 왜 있어?'…발롱도르 후보 30인 논란 조폭최순실
21-10-09 18:50
12791
토트넘이 내친 감독, 뉴캐슬 차기 사령탑으로 '급부상' 이영자
21-10-09 17:07
12790
[공식발표] '돈방석' 뉴캐슬, 관심 폭발→'첫 홈경기' 토트넘전 매진 픽도리
21-10-09 15:19
12789
뉴캐슬 인수에 화난 팀들, 긴급회의 추진 질주머신
21-10-09 13: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