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유→퇴장에 환호…발렌시아와 이강인 완전히 끝났다

184 0 0 2021-10-24 05:00:4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다시 돌아온 메스타야에서 이강인은 홈 팬들의 야유를 받았고, 퇴장으로 그라운드를 떠날 땐 환호를 받았다.

 마요르카와 발렌시아는 23일(현지시간) 메스타야에서 2021/22시즌 프리메라리가 10라운드 경기를 치렀다. 마요르카는 전반전 두 골을 앞서가며 기세를 잡았으나 후반 추가시간 두 골을 내리 허용하며 승리를 지키지 못했다. 결국 경기는 2-2 무승부로 종료됐다.

이강인이 친정팀 발렌시아를 떠난 후 메스타야에 방문한 첫 경기였다. 그렇기에 경기 전부터 현지에서도 이강인을 조명했고, 그는 이런 기대에 보답하듯 전반 내내 뛰어난 활약을 보였다. 특히 전반 32분, 측면에서 발렌시아 수비진을 뚫고 앙헬 로드리게스에게 날카로운 패스를 보낸 것이 선제골로 이어졌다. 이강인은 친정팀을 상대로 시즌 첫 도움을 올리며 마요르카 승리에 기여하는 듯 했다.

하지만 후반전 불행이 닥쳤다. 전반전 이미 경고를 하나 받았던 이강인은 후반 10분 다니엘 바스에게 시도한 태클로 또 하나의 옐로카드를 받았고 결국 경고 누적으로 그라운드를 떠났다. 10명의 마요르카는 수적 열세에도 경기를 잘 지켰으나 후반 추가시간 수비라인이 무너지며 두 골을 연달아 실점, 결국 승점 1점 획득에 그쳤다.

발렌시아 팬들은 메스타야에 돌아온 이강인에게 날선 모습을 숨기지 않았다. 마요르카 버스가 경기장에 도착한 순간, 몇몇 발렌시아 팬들은 이강인에게 욕설을 퍼부었고 경기 중 이강인이 볼을 터치하는 순간마다 많은 야유가 쏟아졌다. 특히 발렌시아의 주장 가야와 충돌할 때 이 야유는 더욱 커졌고 바스와 경합 후 퇴장을 당하자 야유는 환호와 섞여 경기장에 퍼졌다.

한때 발렌시아 최고의 유망주 중 한 명으로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팀을 떠나 다시 돌아온 메스타야에서 이강인이 받은 반응은 차가웠다. 경기 후 발렌시아 지역지에서도 팬들의 야유와 이강인의 퇴장에 집중했다.

발렌시아 지역지 ‘수페르데포르테’는 “야유, 무례한 행동, 퇴장과 함께 메스타야에 돌아온 이강인”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시했다. 또 다른 매체 ‘엘 데스마르케’는 “안 좋은 방법으로 헤어진 메스타야와 이강인”이라고 보도했다. 해당 언론사는 발렌시아 팬들이 수많은 야유를 퍼부었고 이강인은 메스타야에서 퇴장을 당하며 발렌시아와 이강인의 관계는 영원히 끝났다고 표현하기도 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015
호날두 '수비 가담' 비판에..."라이벌에 빼앗기기 싫어서 영입했는데 지금은..." 떨어진원숭이
21-10-25 02:54
13014
마지막 남은 폴더도 안들어오면 스포츠 끊는다 타짜신정환
21-10-25 00:53
13013
토트넘, '빅클럽 관심 한몸' 유사 호날두 영입 노린다 정해인
21-10-24 22:43
13012
토트넘 플핸 홍보도배
21-10-24 21:05
13011
'520조' 뉴캐슬 수뇌부, 이번에도 웃지 못했다...얼빠진 표정 '화제' 캡틴아메리카
21-10-24 19:41
13010
"할리우두 女배우가 실제로 영입 제의", 아약스 스타의 고백 조폭최순실
21-10-24 18:13
13009
이강인 에이전트 폭로 일파만파... 떨어진원숭이
21-10-24 17:10
13008
[현장에서] 론도가 밝힌 하워드 & AD "둘이 베프는 아니지만 잘 지내" 해적
21-10-24 15:22
13007
NBA 스타 어빙, 백신 거부 끝에 브루클린 떠나나 가습기
21-10-24 13:53
13006
“테임즈 쇼케이스? 보긴 하겠지만 영입은 글쎄…” KBO 구단들 반응, 왜 미지근할까 [엠스플 KBO] 미니언즈
21-10-24 11:50
13005
마무리 투수 한 명에 123억 올해도 꼴찌...궁금해지는 내년 한화 계획 물음표
21-10-24 10:32
13004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24 08:55
13003
스포츠 끊어야 되어야되나? 원빈해설위원
21-10-24 06:29
VIEW
야유→퇴장에 환호…발렌시아와 이강인 완전히 끝났다 픽도리
21-10-24 05:00
13001
콘테는 맨유행에 관심이 있다, 단, '이 조건'만 충족되면 해골
21-10-24 02:41
13000
오늘 잉글랜드 무천지네 해골
21-10-24 01:04
12999
'마르세유 턴→선제골 기점' 이재성, 마인츠 동료들과 '4'득점 기념 촬영 곰비서
21-10-23 23:12
12998
첫경기부터 난리났네 와꾸대장봉준
21-10-23 21:46
12997
경기 개 많다 손예진
21-10-23 20:34
12996
'충격' EPL 선수, 자택서 무장 강도 습격...'포박 당하고 약탈 피해' 이영자
21-10-23 19:03
12995
'데프트' 김혁규 "T1전 2세트 계속 생각나…내가 그웬 죽였다면 게임 달랐을텐데" 소주반샷
21-10-23 17:13
12994
'셀틱 2호 뜬다'...18골 日 폭격기 마에다, 이적 유력 애플
21-10-23 16:03
12993
‘ACL·리그·FA컵’ 10일 4경기 울산, ‘베테랑’이 중심 잡는다 [이근승의 킥앤러시] 손나은
21-10-23 14:09
12992
日 모리야스 감독 "박항서의 베트남, 한국 많이 닮았다" 가습기
21-10-23 1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