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시즌, U-파울 판정 기준이 흔들리고 있다

210 0 0 2021-11-12 08:39:0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11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과 SK의 S-더비.

1쿼터 13초를 남기고 SK 양우섭이 반칙을 범한다. 삼성 김현수가 드리블하는 도중, 손을 낚아채며 파울을 범했다.

그럴 수 있다. SK는 팀 파울이 남아있던 상황이었다.

그런데 U-파울에 가깝다. 곧바로 1쿼터 3초를 남기고 허일영이 또 다시 파울을 범한다. 이번에도 공과 상관없이 어깨를 이용해 진로를 방해한다. U-파울이다.

하지만, 이번에도 일반 파울이 불린다.

좀 이상하다. 이 경기만이 아니다. U-파울에 대한 판정 기준이 오락가락한다. 기준이 없어 보인다.

올 시즌 KBL은 심판 설명회를 했다. 'FIBA가 U-파울 판정 기준을 완화했다'고 했다. 여기에 함정이 있다.

정확한 내용은 이렇다. 이전, 속공 상황에서는 속공을 장려하기 위해 뒤에 수비수가 있어도, 속공 상황 끊는 것 자체를 U-파울로 인정했다. 때문에 남발됐다.

개정된 규정은 '수비수가 스텝으로 따라간 뒤 공을 치다가 파울을 범하는 경우는 U-파울이 아닌 일반 파울을 분다'고 수정했다. U-파울 판정 기준이 완화된 정확한 내용이다.

단, KBL 심판 설명회에서 "비농구적 행위에 대해서는 여전히 U-파울이 엄격하게 적용된다"고 했다.

즉, '반칙을 위한 반칙', 좀 더 정확히 말하면 수비수가 공격자의 공과 상관없는 부위를 일부러 친다고 간주되거나, 수비 스텝이 따라가지 않는 상황에서 흐름을 끊기 위해 파울을 범하는 것은 U-파울 범주에 들어간다.

즉, SK의 2개의 반칙은 이런 원칙에 비추면, U-파울이다.

SK도 억울한 부분이 있었다. 승부처에서 삼성 오세푸가 속공 상황에서 스텝을 거의 움직이지 않은 상황에서 파울을 범했다. 역시 심판진은 비디오 판독을 한 뒤 일반 파울로 판정했다.

때문에 현장 코칭스태프들은 "U-파울에 대한 기준이 오락가락한다. 비슷한 상황인데, 어떤 경우에는 휘슬이 울리고, 어떤 경우에는 그렇지 않다"고 혼란스러워 한다.

KBL 심판부에서 정리가 필요한 부분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281
토트넘-뉴캐슬-A.빌라행 '모두 좌절'...그래도 폰세카는 EPL 진출 꿈 꾼다 캡틴아메리카
21-11-13 14:31
13280
오바메양 폭탄발언, "토트넘 이적할 바에 은퇴한다" 가츠동
21-11-13 13:21
13279
'레전드' 알베스, 바르사 복귀 소감..."이 순간이 올 줄 알았다" 군주
21-11-13 12:27
13278
토트넘 이적료+주급 1위, 드디어 돈값하나..."이적 후 최고의 몸상태" 장그래
21-11-13 09:45
13277
‘웨스트브룩 실험 실패’ SI, 웨스트브룩-시몬스 트레이드 제기 순대국
21-11-13 08:03
13276
바르사, 또 한 명의 전설의 귀환...'우승 청부사' 알베스, 파격 복귀 확정 원빈해설위원
21-11-13 06:02
13275
‘대박’ 김민재 짝 설러이 첼시 간다, ‘이적료 316억+6년 계약’ 픽도리
21-11-13 04:49
13274
30세 이상 세계 최고의 선수, 호날두 7위-메시 2위...1위는? (1~15위) 소주반샷
21-11-12 22:57
13273
'심장마비' 에릭센, 안타까운 사연 공개...사고 후 5개월째 훈련도 못 받아 오타쿠
21-11-12 21:18
13272
기업은행 1세트만 잡아라 호랑이
21-11-12 20:07
13271
컴프매는 이게 좋아 가터벨트
21-11-12 17:41
13270
[442.list] 30세 이상 세계 최고의 선수, 호날두 7위-메시 2위...1위는? (1~15위) 이아이언
21-11-12 17:27
13269
"완전 뱀 같은 놈"…레인저스 팬, 제라드 빌라행에 단단히 화났다 캡틴아메리카
21-11-12 16:30
13268
'푸스카스상 또 수상할 뻔'…손흥민 폭풍질주에 영국도 감탄 가츠동
21-11-12 14:50
13267
‘맨유 퇴단 고려’ 호날두, 내년에 맨시티 푸른 유니폼 입을 가능성은? 군주
21-11-12 13:17
13266
호날두, 그라운드 난입 소녀팬에 유니폼 선물...따뜻한 포옹까지 장그래
21-11-12 12:14
13265
‘매너도 월클’ 손흥민, 경기 후 상대 골키퍼 찾아간 사연은? [오!쎈 고양] 클로버
21-11-12 09:17
VIEW
올 시즌, U-파울 판정 기준이 흔들리고 있다 물음표
21-11-12 08:39
13263
'충격' 콘테, 주급 9억 유리몸 원한다 조현
21-11-12 06:47
13262
스웨덴 2군 나왔었냐 ? 앗살라
21-11-12 05:46
13261
'90분도 못 뛰었다!' 주전 경쟁에서 완전히 밀린 빅 네임 '4인'은? 닥터최
21-11-12 00:26
13260
축제 분위기 물씬 풍기누 가마구치
21-11-11 23:58
13259
중국을 믿어도 될까요 ? 찌끄레기
21-11-11 22:59
13258
오 새로운 클래스인가 가터벨트
21-11-11 2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