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전성현, KGC 떠나 데이원자산운용 이적···4년-7억 5000만원

68 0 0 2022-05-23 22:21: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성현이 정들었던 KGC를 떠나 데이원자산운용으로 향한다.

23일 한 농구계 관계자에 따르면 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얻은 전성현이 안양 KGC를 떠나 데이원자산운용으로 이적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계약 기간은 4년이며 보수 총액 7억 5000만원(연봉 6억원, 인센티브 1억 5000만원)인 것으로 전해진다.

전성현은 현존하는 KBL 최고의 슈터다. 그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 54경기에 모두 출전해 평균 15.4점 2.2리바운드 1.5어시스트로 활약했다. 장기인 3점슛은 경기당 평균 3.3개를 터뜨렸고, 성공률은 39.3%를 기록했다. 서울 SK와의 챔피언결정전에서도 5경기 평균 17.8점 3점슛 4.4개 3점슛 성공률 50.0%로 폭발적인 슛 감을 자랑했다.

올해 FA 자격을 얻은 전성현은 이승현, 허웅, 김선형, 이정현, 두경민과 함께 빅6로 꼽혔다. 실제로 다수의 팀들이 전성현에게 구애를 보냈고, 전성현의 최종 선택은 고양 오리온을 인수한 신생팀 데이원자산운용이었다.

전성현이 데이원자산운용으로 이적하면서 김승기 감독과 재회하게 됐다. 김승기 감독은 KGC에서 전성현을 국가대표 슈터로 키워낸 은사이다. 데이원자산운용이 전성현을 영입한 배경에도 김승기 감독의 강력한 요청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FA 대박을 터뜨리며 데이원자산운용에 새 둥지를 튼 전성현. 그는 새로운 팀에서 은사 김승기 감독과 함께 농구인생의 2막을 시작하게 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821
"그딴 질문, 펩이랑 맨시티한테 물어봐"...'분노' 제라드 기자회견 뛰쳐나가 애플
22-05-23 23:10
VIEW
FA 전성현, KGC 떠나 데이원자산운용 이적···4년-7억 5000만원 손나은
22-05-23 22:21
15819
'우승한 줄 알았는데...' 살라, 역전골에 포효했지만 관중 손가락 보고 좌절 호랑이
22-05-23 21:36
15818
中언론의 푸념 “한국은 손흥민 보유국인데…이것이 중국축구와 격차” 아이언맨
22-05-23 20:05
15817
'내가 지금 뭘 본 거야' 텐 하흐 감독, 처참한 맨유 수준 목격 후 영혼 이탈 해적
22-05-23 08:33
15816
EPL 득점왕 소감 밝힌 손흥민 “어릴 적부터” 홍보도배
22-05-23 07:06
15815
레앙 맹활약' 밀란, 사수올로 꺾고 리그 19번째 우승 장사꾼
22-05-23 06:16
15814
손흥민 득점왕 픽샤워
22-05-23 01:57
15813
"가능성 있잖아"...PL 사무국, 손흥민 위해 '득점왕 트로피' 준비 해골
22-05-22 23:50
15812
'바로우 결승골' 볼로냐, 제노아에 1-0 승리 곰비서
22-05-22 22:43
15811
아스널, 1200억 넘게 불렀는데… 토트넘이 노린 공격수 영입 실패 와꾸대장봉준
22-05-22 21:07
15810
'은퇴 위기→완벽 부활' 플레이메이커, 토트넘-맨유 저울질 "미래 100% 확신 못 해" 철구
22-05-22 19:56
15809
'불난 집에 부채질'...펩 감독, "맨유, 리버풀이 우승 못하면 우리랑 파티하자!" 불쌍한영자
22-05-22 17:07
15808
'굿바이' PSG 레전드 마지막 득점 후 눈물→'가드 오브 아너' 해피엔딩 이아이언
22-05-22 15:55
15807
[MSI] T1 ‘오너’ 문현준 “G2와 RNG전 뼈아픈 패배... 아직 기회 있어 다행” 이영자
22-05-22 14:25
15806
'유럽 최고 선수 영예' 손흥민, EPL 올해의 선수는 무산 장사꾼
22-05-22 13:57
15805
[오피셜] 레알이 뭔가요? 음바페, '주급 15억'에 PSG와 3년 재계약 순대국
22-05-22 12:14
15804
구단 만류에도 은퇴, 24세 세터의 작별 인사 "인삼공사에서 행복했다" 가습기
22-05-22 11:11
15803
'득점왕 관련' 손흥민이 콘테 감독에게 받아든 배드뉴스[英매체] 미니언즈
22-05-22 09:39
15802
11년만의 우승에 '흥분' 즐라탄, 버스 앞유리창 '와장창' 오타쿠
22-05-22 05:52
15801
'히얼 위 고' 음바페, PSG 잔류 결정 호랑이
22-05-22 02:35
15800
맨시티 더브라위너, 손흥민 제치고 EPL '올해의 선수' 수상 손나은
22-05-22 00:09
15799
'5월 타율 3할 폭발' 불타는 방망이, 보상선수 신화 시동거나요 아이언맨
22-05-21 22:15
15798
'9회 1,3루 위기 막았다' LG, SSG에 4-3 진땀승...김현수, 8년 연속 10홈런 가습기
22-05-21 2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