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방출 외인이 다시 일본으로? 주니치 '재영입 검토'

106 0 0 2022-10-26 07:13:2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실패한 외국인 선수가 다시 일본으로 향할 가능성이 떠올랐다. 지난해 KT 위즈에서 중도 방출된 외국인 타자 조일로 알몬테(33)가 그 주인공이다. 

일본 ‘도쿄스포츠’는 지난 25일 ‘주니치 드래건스가 2018년부터 3년간 몸담았던 알몬테 재영입을 위해 본격적인 조사를 하고 있다’며 올해 타격 부진으로 6년 만에 센트럴리그 6위 꼴찌로 마친 주니치가 스위치히터 거포 알몬테를 다시 주목 중이라고 전했다. 

주니치 구단 관계자는 “미지수인 새 외국인보다는 알몬테가 계산이 선다. (올 시즌을 끝으로 방출된) 아리엘 마르티네스보다 성적이 훨씬 뛰어나다. 주니치에서 심기일전하면 제 몫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도미니카공화국 출신 스위치히터 외야수 알몬테는 지난 2013~2014년 뉴욕 양키스에서 메이저리그를 경험한 뒤 2018년부터 3년간 일본 주니치에서 활약했다. 

3년간 통산 성적은 243경기 타율 3할1푼6리 277안타 31홈런 131타점 OPS .859. 첫 해 132경기 타율 3할2푼1리 15홈런 77타점 OPS .861로 활약했다. 2루타 37개로 리그 1위. 

3년간 수준급 타격 솜씨를 뽐냈지만 허벅지, 내복사근, 발 등 잦은 부상으로 마지막 2년은 풀타임을 뛰지 못했다. 결국 주니치도 재계약을 포기했고, 알몬테는 지난해 한국 무대로 넘어왔다. 

KT 유니폼을 입고 KBO리그에 입성했지만 기대 이하. 60경기 타율 2할7푼2리 61안타 7홈런 36타점 OPS .744에 그쳤다. 무성의한 수비와 주루로 아쉬움을 남겼고, 6월말 아킬레스건 부상으로 방출됐다. 

한국을 떠난 뒤 올해는 멕시코에서 뛰었다. 술탄네스 데 몬테레이 소속으로 90경기 타율 3할2푼2리 27홈런 95타점을 올렸다. 도쿄스포츠는 ‘다쓰나미 가즈요시 주니치 감독이 알몬테가 참가할 도미니카 윈터리그를 직접 살펴본 뒤 영입 여부를 최종 판단할 것이다’고 설명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694
소문난 '지지대더비'에 골 없었다…1차전 0대0 무 조폭최순실
22-10-26 21:59
17693
'음바페가 또 나타났다'→15살 친동생 벌써 UEFA 데뷔 이영자
22-10-26 17:27
17692
태연 뮤직뱅크 + 1 무적보이
22-10-26 16:25
17691
홀란 침묵한 날… 메시 · 음바페 2골 2도움, 네이마르 1골 픽샤워
22-10-26 15:16
17690
'마레즈 PK 실축' 맨시티, 도르트문트와 0-0...나란히 16강행 확정 아이언맨
22-10-26 13:12
17689
자이언 윌리엄슨, 돈치치와 맞대결 무산... 시즌 첫 결장 예정 극혐
22-10-26 12:42
17688
‘쿠즈마 25득점’ 워싱턴, 디트로이트 꺾고 시즌 3승 수확[NBA] 음바페
22-10-26 11:40
17687
우리가 알던 메시가 돌아왔다…5대 리그 시즌 첫 10-10 물음표
22-10-26 09:33
17686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10-26 08:56
VIEW
KBO 방출 외인이 다시 일본으로? 주니치 '재영입 검토' 아이언맨
22-10-26 07:13
17684
"어떤 역할이든 할게요" 결국 호날두 무릎 꿇었다→팀 훈련 복귀 허락 음바페
22-10-26 05:21
17683
PSG 감독의 뼈 있는 한 마디..."세계 최고의 선수 3명, 효율적이기 위해선 행복해야" 미니언즈
22-10-26 03:06
17682
호날두, 맨유 1군 팀 훈련 복귀…텐 하흐에게 굽혔다 호랑이
22-10-26 01:45
17681
구속도 구위도 이상했다, 왜 LG는 빨리 교체하지 않았을까 해골
22-10-26 00:25
17680
명가 재건 매치' 현대캐피탈 웃었다, 삼성화재 꺾고 첫 승 순대국
22-10-25 23:10
17679
이근휘 한 수 지도한 명품슈터 전성현. KCC 허 웅마저 삭제한 결승 3점포 정해인
22-10-25 21:19
17678
벤투호, 아이슬란드와 월드컵 최종 모의고사 치타
22-10-25 20:02
17677
김하성 마이너 옵션은 쓰레기통으로…562억원 회수, 타티스에게 달렸다 섹시한황소
22-10-25 06:51
17676
422억원짜리 전쟁이 시작됐다…FA 재벌 톱2, 가을의 전설을 위하여 박과장
22-10-25 04:11
17675
역시 사실상 발롱도르…'15경기 17골' 단숨에 사비 시대 1위 이아이언
22-10-25 02:23
17674
레알 마드리드가 지켜본 손흥민, 토트넘 떠날 수도 있다'…英언론 경고 가츠동
22-10-25 01:12
17673
텐 하흐 폭발 "시간 끌지마"…이전 감독들과 다르네! 장그래
22-10-25 00:22
17672
4실책 중 3실책이 실점 연결' 키움 자멸…수비 집중력이 승부를 갈랐다 와꾸대장봉준
22-10-24 23:16
17671
'켈리 역투' LG, PO 1차전 완승...KS 진출 8부 능선 넘었다 해골
22-10-24 21: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