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나 선수 손 맞았는데... 한준희 해설위원 "골 넣은 선수 핸드볼이어야 노골"

129 0 0 2022-11-29 00:06:4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한준희 KBS 해설위원이 실점 장면에 대해 언급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8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 가나와 경기에서 0-2로 끌려가고 있다.

첫 번째 실점은 전반 24분에 나왔다. 왼쪽 측면에서 프리킥을 얻은 가나는 그대로 문전으로 크로스를 올렸다. 이 공이 안드레 아이유(알사드)를 맞고 떨어졌다. 이어진 혼전 상황에서 모하메드 살리수(사우샘프턴)가 왼발 슈팅을 날려 골망을 흔들었다.

살리수가 골을 넣기 직전, 공이 아이유의 손에 맞기도 했다. 하지만 비디오판독(VAR) 뒤에도 판정은 뒤집히지 않았다. 가나의 골이 인정됐다.

이와 관련해 한준희 해설위원은 "골 넣은 선수가 우연히 손에 맞았더라면 노골이 될 수 있다. 골 넣은 선수가 아니라서 지켜봐야 한다"며 "최근 룰에서는 골 넣은 선수 본인의 우발적인 핸드볼만 골이 취소된다. 동료의 우발적인 핸드볼 상황은 (반칙이) 아니다"고 설명했다.

예상치 못한 일격을 당한 한국은 전반 34분 모하메드 쿠두스(아약스)에게 헤더 추가골까지 내줬다. 후반에는 반드시 분위기를 끌어올려야 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8058
3쿼터 지배' SK, 캐롯에 1라운드 패배 설욕... 캐롯은 첫 연패 홍보도배
22-11-29 21:11
18057
양의지 놓쳤지만…외부 FA 3명 꽉 채운 한화 '136.7억 투자' 순대국
22-11-29 20:03
18056
'나는 우리형 동생'…브루노, 첫 골에 대해 "호날두가 공 건드렸다" 소주반샷
22-11-29 16:59
18055
[NBA] '적수가 없다' 1위 보스턴 셀틱스, 이번에는 35점차 대승 수확 곰비서
22-11-29 16:16
18054
‘넴하드 버저비터 3점슛’ 인디애나, 레이커스에 15점 차 역전승[NBA] 와꾸대장봉준
22-11-29 15:34
18053
A·B조 최종전, 16강 진출 누구라도 가능하다! 카타르만 탈락 확정 오타쿠
22-11-29 14:25
18052
[경우의 수-H조]韓 16강 희망 남았다! 포르투갈에 승리, 우루과이가 가나 꺾으면 대역전 드라마 호랑이
22-11-29 13:30
18051
가나전 지상파 3사 시청률 합산 39.1%… MBC 20%로 1위 가습기
22-11-29 11:23
18050
[월드컵] '16강 확정' 포르투갈 감독 "한국전 큰 변화 없다…조 1위 목표" 물음표
22-11-29 10:35
18049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11-29 09:52
18048
韓 16강 희망 남았다! 포르투갈에 승리, 우루과이가 가나 꺾으면 대역전 드라마 간빠이
22-11-29 07:41
18047
'우리 국기 왜 바꿔!'...분노한 이란, 미국 '월드컵 퇴출' 요구 불도저
22-11-29 06:05
18046
'퇴장' 벤투, '조국' 포르투갈 상대로 VIP석행...라커룸도 불가 섹시한황소
22-11-29 04:11
18045
"저 심판 또 사고쳤네"…벤투 퇴장, 세계가 뿔났다 사이타마
22-11-29 02:03
VIEW
가나 선수 손 맞았는데... 한준희 해설위원 "골 넣은 선수 핸드볼이어야 노골" 이아이언
22-11-29 00:06
18043
'1:0→1:1→1:3→3:3' 카메룬과 세르비아, 치고받고 난타전 3-3 무승부 캡틴아메리카
22-11-28 22:46
18042
‘이소희 25점’ BNK, 삼성생명 꺾고 홈 3연승 군주
22-11-28 21:14
18041
"김민재 출전 어렵다"→엉망통역…FIFA에 항의 장그래
22-11-28 20:03
18040
19년 만에 EPL 우승 위해 쏜다! '우크라이나 네이마르' 아스널 유니폼 입는다 순대국
22-11-28 17:56
18039
호날두 대체자 찾는 맨유, '캡틴 아메리카' 임대 고려 원빈해설위원
22-11-28 16:54
18038
김민재 강력하게 원하는 맨유... '샀다 하면 대박' 텐하흐가 찍었다 애플
22-11-28 15:44
18037
“이적설은 가짜뉴스” 메시 측, MLS 진출설 정면 반박 아이언맨
22-11-28 14:19
18036
[wc.told] 스페인과 만나는 일본, 16강 가려면...작전명 '부스케츠를 봉쇄하라' 가습기
22-11-28 13:40
18035
T1 조 마쉬 CEO “2023 로스터 발표 조금만 더 기다려” 음바페
22-11-28 1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