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시티 잔류 요청에도 바르셀로나 선택…이유는 ‘계약 기간 차이’

110 0 0 2023-05-14 20:24:4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일카이 귄도간의 바르셀로나 이적이 임박했다.

스페인 ‘문도 데포르티보’는 14일(한국시간) “귄도간은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 1년 단위로 계약을 맺는 것보다 바르셀로나와의 다년 계약을 선호하고 있다”라고 보도했다.

귄도간은 맨시티의 간판 미드필더로 평가받는다. 지난 2016년 입단 이후 중원에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며 펩 과르디올라 감독의 만능 열쇠로 활약을 펼쳤다.

올시즌에도 입지는 굳건했다. 주전 미드필더로 모든 대회를 통틀어 46경기 7골 6도움을 올리며 맨시티의 3관왕 도전에 큰 힘을 보탰다.





활약에 비해 맨시티에서의 미래는 불투명하기만 하다. 귄도간은 오는 6월 맨시티와의 계약이 만료된다. 그러나 아직까지 재계약 소식은 들리지 않고 있는 상황.

재계약 의지가 없는 것은 아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나는 다음 시즌에도 귄도간과 함께 일하고 싶다. 물론 구단도 내 생각을 알고 있다”라며 재계약 의사를 내비치기도 했다.

바르셀로나와의 경쟁에서 밀리고 있는 모양새다. 보도에 따르면 바르셀로나는 귄도간에게 3년 계약을 제안한 반면 맨시티는 1년 단위로 연장하길 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9871
손준호, 中 공안에 구금돼 강제조사 중 찌끄레기
23-05-15 23:34
19870
손준호 에이전트 "손준호, 승부조작 아닌 뇌물수수 연루…공항서 붙잡혀" 치타
23-05-15 22:14
19869
겨울의 실수' 반복?…ATM, 이강인 영입에 '1000만 유로 고수'-빌라는 '바이아웃 결심' 불쌍한영자
23-05-15 21:12
19868
한화 팬들이 '화났다'…"연승 당일 감독 경질, 선수단에 책임 전가" 불도저
23-05-15 20:09
19867
'우승 확정' 바르사, 왕의 귀환 준비..."메시 복귀 위해 뭐든지 하겠다" 공개 선언 이영자
23-05-15 17:01
19866
이강인 행선지 '돈 없는 ATM→부자리그 EPL 유력!' 김민재 손흥민과 합류 가능성 커진다 순대국
23-05-15 16:17
19865
'선수 보는 눈이 형편없다'→김민재 맨유행 루머에 웨스트햄 감독 맹비난 곰비서
23-05-15 14:21
19864
'ATM 포기' KING 이강인의 행선지, 'EPL행 유력' 속 '베티스 변수' 철구
23-05-15 13:31
19863
'충격' 토트넘에서 잠재력 폭발→입지 변화 임대생, 완전 이적 없다 음바페
23-05-15 10:31
19862
고진영, LPGA 투어 파운더스컵 연장서 이민지 꺾고 우승…시즌 2승 물음표
23-05-15 09:24
19861
'우승 자축 화력쇼' 바르사, 에스파뇰에 4-2 대승...4시즌 만에 '챔피언' 등극 손예진
23-05-15 07:55
19860
이번엔 펠레그리니 감독이 부른다...베티스, 이강인 영입 목표로 삼았다 애플
23-05-15 05:38
19859
'아스널과 승점 4점차 벌렸다' 귄도안 '택견' 멀티골+홀란드 시즌 52호골 폭발! 맨시티 EPL 우승 순항, '전원수비' 초토화 에버턴 3-0 박살냈다 오타쿠
23-05-15 04:13
19858
‘맨시티의 미소…사실상 우승 경쟁 끝’ 2위 아스널, 브라이튼전 0-3 완패...1위 맨시티와 4점 차 호랑이
23-05-15 02:59
19857
‘김민재 결장→수비 휘청’ 세리에A 챔피언 나폴리, AC몬차 원정 0-2 완패 손나은
23-05-15 00:10
19856
4년 만에 레알 마드리드 떠난다…'잉여자원' 전락→290억 가격표 부착 아이언맨
23-05-14 22:08
VIEW
맨시티 잔류 요청에도 바르셀로나 선택…이유는 ‘계약 기간 차이’ 가습기
23-05-14 20:24
19854
무사 만루 막고 도루 5개로 휘저었다...ATL에 5-2 역전극, 2연승 행진 극혐
23-05-14 07:20
19853
'슈팅 0회' 손흥민, 평점 4점...그런데 이 점수가 팀 내 2위라고? 음바페
23-05-14 05:21
19852
'황희찬 교체투입' 울브스, '마시알-가르나초 연속골' 맨유에 0-2 패배...리그 13위 유지, 맨유는 승점 66점으로 리그 4위 미니언즈
23-05-14 03:27
19851
아쉽게 끝난 '미니 한일전'...'이재성 64분' 마인츠, '카마다 PK골' 프랑크푸르트에 0-3 완패 물음표
23-05-14 01:27
19850
뉴캐슬, 리즈 원정 2-2 무승부…21년 만의 '챔스 본선행' 안심 이르다 조현
23-05-13 23:22
19849
아틀레티, 이강인 '헐값'일 때만 영입한다 앗살라
23-05-13 21:46
19848
'여유로운' 김민재-'간절한' 맨유, "협상은 이미 시작... 바이아웃 880억 쏘고 팀 정상급 연봉 약속" 찌끄레기
23-05-13 2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