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아스널에 올 자격이 없어!"…하베르츠 대놓고 '디스'한 아스널 선배

126 0 0 2023-07-01 21:44: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카이 하베르츠가 첼시 유니폼을 벗고 아스널 유니폼을 입었다.

아스널은 하베르츠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이적료는 6500만 파운드(1088억원). 지난 시즌 통한의 준우승에 머무른 아스널은 다음 시즌 도약을 위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기대 받는 공격수를 품었다.

하지만 하베르츠의 아스널 이적이 모두를 만족시킬 수는 없다. 이에 만족하지 않는 이들도 분명 존재한다. 하베르츠가 최근 첼시의 계륵으로 전락한 것에 초점을 맞추는 이들도 있다.

대표적인 이가 아스널 유스 출신으로 2007년 아스널 1군에 데뷔해 2017년까지 아스널에서 활약한 윙백 키어런 깁스다. 그는 현재 미국 메이저리그사커(MLS) 인터 마이애미에서 뛰고 있다.

아스널에 큰 애정을 가지고 있는 깁스가 대놓고 하베르츠를 '디스'했다.

그는 영국의 '더선'을 통해 "하베르츠가 아스널에서 할 역할은 기본적으로 부카요 사카를 대체하는 것이다. 미켈 아르테타 역시 그렇게 생각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본격적인 디스를 퍼부었다. 깁스는 "하베르츠가 아스널에 있을 만큼 운동적 능력이 있는지, 위기에서 벗어나야만 하는 상황에서 경쟁력이 있는지, 좁은 지역에서 빠져나올 수 있는 기술적인 능력이 있는지, 나는 정말 모르겠다"고 강조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0416
리버풀, '넥스트 제라드' 소보슬러이 영입…버저비터 바이아웃 발동 오타쿠
23-07-03 02:31
20415
SON '새 파트너' 등장...포스테코글루가 복귀 원한다→페리시치 OUT 유력 아이언맨
23-07-02 22:39
20414
'너무 비싸지만 일단!'...벤제마 없는 레알, 세르비아 폭격기 임대 관심 극혐
23-07-02 21:19
20413
“10년 전 역사적인 실수 반복할 수 있다” 바르셀로나 팬들 우려 이아이언
23-07-02 18:08
20412
1438억 실패작…맨유, 1년만에 방출한다 조폭최순실
23-07-02 17:58
20411
"무리뉴는 옳았다?" 15세 때 점찍은 '만신창이' 맨유의 미래…재기 위해 직접 손 내밀어 떨어진원숭이
23-07-02 16:49
20410
이강인 맞아? 팬츠 하나 입고 '울퉁불퉁' 근육질 과시…PSG행 앞두고 '폭풍 훈련' 정해인
23-07-02 15:45
20409
'1909억 공격수' 토트넘이 원하는데…뉴캐슬이 움직인다 "임대로 데려온다" 타짜신정환
23-07-02 14:55
20408
내가 돌아왔다…'1000억 먹튀' MF, 토트넘 훈련장에 '두둥'→SON과 다시 호흡하나? 곰비서
23-07-02 13:19
20407
김민재 뮌헨 이적, '독일의 BBC'도 확신했다!!…"힘 좋은데 속도도 빨라, 환상적" 애플
23-07-02 11:51
20406
홀란드-음바페-비니시우스-벨링엄 포함...세계 최고 몸값 베스트 일레븐 호랑이
23-07-02 10:47
20405
"적응, 패스, 스피드, 피지컬...가장 완벽한 수비수" 독일, 뮌헨행 앞둔 김민재에 '흠뻑 빠졌다' 가습기
23-07-02 09:25
20404
"매 순간을 사랑했다" 세스크 파브레가스, 36세로 선수 은퇴 물음표
23-07-02 03:59
20403
토트넘 벌써 4호 영입 임박, 센터백 최고 스피드 '2500만 파운드' 근접 조현
23-07-02 02:42
20402
[23-24 여름이적시장] 7월 1일자 ∽ 링크 닥터최
23-07-01 23:26
VIEW
"너는 아스널에 올 자격이 없어!"…하베르츠 대놓고 '디스'한 아스널 선배 찌끄레기
23-07-01 21:44
20400
월드컵 최고의 수비수 '마스크맨', 맨시티 이적 난항...라이프치히는 1440억 원 고수 장사꾼
23-07-01 19:49
20399
'이강인-음바페-네이마르' 뜬다...'PSG행 99.9%' 이강인, 예상 베스트 11 포함 원빈해설위원
23-07-01 18:10
20398
맨시티와 확 헤어져? UCL-FA컵 결승 1분도 못 뛰고, ‘오일 머니가 원하는데’ 애플
23-07-01 15:22
20397
"다저스, 트레이드로 43세 투수 영입을…" 뜬금 없는 美 제안 왜? 호랑이
23-07-01 14:10
20396
112구째 154km 강속구→배트 부러뜨리다...'KKKKKKK' 8이닝 1실점, 다승+ERA 1위 가습기
23-07-01 12:34
20395
김하성, 대타 출전 볼넷…SD 통한의 역전패 미니언즈
23-07-01 11:25
20394
이적료 없는 '드리블 마스터'...소속팀은 '주급 올려줄테니 제발 남아줘' 6시내고환
23-07-01 06:37
20393
울면서 6월 시작했는데, 웃으면서 끝났다… 괜히 타격 기계인가, 김현수는 김현수야 뉴스보이
23-07-01 0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