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4위 경쟁팀 애스턴 빌라 상대로 2경기 연속골 도전

90 0 0 2024-03-07 20:41:0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손흥민이 지난 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전에서 득점에 성공한 뒤 포효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외신.


‘한국 축구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10일 밤 10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의 빌라 파크에서 열리는 2023-20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8라운드 애스턴 빌라전을 치른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의 마지노선인 4위를 노리는 토트넘에는 분수령이 될 경기다. 현재 토트넘은 승점 50점으로 5위, 빌라는 승점 55점으로 4위를 달리고 있다. 이른바 ‘승점 6점짜리 경기’가 될 전망이다.

토트넘은 빌라보다 한 경기를 덜 치른 상태다. 이번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고 연기됐던 26라운드 첼시전에서도 승점 3점을 추가한다면 빌라와 순위를 바꿀 수 있다. 하지만 빌라와 전적이 좋지 않다. 지난 시즌에도 두 차례 맞대결에서 모두 패했고, 올 시즌에도 첫 맞대결에서 1대2로 졌다. 이 3경기 모두 우나이 에메리 감독 체제의 빌라에게 패한 것이어서 이번 경기 역시 어려움이 예상된다.

빌라가 최근 리그에서 3연승을 달리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는 점도 토트넘에겐 부담이다. 다만 빌라는 8일 새벽 2시45분 UEFA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아약스전을 치러야 한다. 아약스전을 마친 뒤 이틀만 쉰 채 토트넘전에 나서야 하는데, 심지어 이번 아약스전이 암스테르담 원정이어서 체력적 부담이 더욱 클 것으로 보인다.

토트넘은 득점포를 다시 가동하기 시작한 손흥민의 발끝에 기대를 걸고 있다. 손흥민은 지난 3일 크리스털 팰리스전에서 리그 13호골을 터트린 바 있다. 아시안컵 복귀 후 첫 득점이었다. 팰리스전에서 득점 외에도 수차례 찬스를 만들어내며 맹활약을 펼쳤던 기세를 빌라전에도 이어가겠다는 각오다.

또한, 11일 황선홍 한국 축구대표팀 임시감독이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예선 태국 2연전에 나설 대표팀 명단을 발표하는 만큼 손흥민의 득점 의지도 클 것으로 보인다. 한국 대표팀은 아시안컵 실패와 함께 손흥민과 이강인의 다툼 소식이 전해지며 최악의 분위기인 상황이다. 아시안컵 실패 뒤 첫 명단 발표를 앞둔 상황에서 주장 손흥민이 득점 소식을 전한다면 분위기 반전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2586
'황희찬 부상 결장' 울버햄튼, 풀럼에 2-1 승...뉴캐슬 제치고 8위 도약 이영자
24-03-10 05:45
22585
김민재, 다이어 체력 안배로 후반 30분 교체...'케인 해트트릭' 뮌헨, 마인츠전 8-1 완승 홍보도배
24-03-10 03:23
22584
'초신성' 가르나초 PK 2개 유도! 맨유, 에버튼 상대로 2-0 승리...페르난데스-래쉬포드 연속 PK골→연패 탈출 성공 장사꾼
24-03-09 23:34
22583
재계약 반갑지만.. 'SON 독박공격' 고질병 → 감독·언론 모두 공감 "의존도 너무 커", "토트넘 아직 멀었다" 순대국
24-03-09 21:23
22582
손흥민 재계약 확정 '파격 조건' 잭팟 터진다! 토트넘 최고 수준 연봉+사실상 종신 계약... 여름에 발표만 남았다 철구
24-03-09 18:19
22581
"EPL에서 더 증명 원해→돈은 중요하지 않다" 손흥민, 토트넘 재계약 합의한 결정적 이유 '올해 여름 서명' 가습기
24-03-09 14:48
22580
토트넘에서 10년, 이제는 ‘전설로’···현지 매체 “손흥민, 토트넘과 재계약 협상 여름에 마무리” 음바페
24-03-09 10:29
22579
오일머니 공세에도…손흥민과 토트넘, '종신' 재계약에 흔들림 없었다 픽샤워
24-03-09 06:11
22578
토트넘은 손흥민vs빌라엔 '16골' 왓킨스 있다... 4위 운명→골잡이 자존심까지 걸린 맞대결 픽도리
24-03-09 01:12
22577
‘먹튀 오명→최근 10경기 8골 3도움’ 리버풀 FW, 클롭 체제 리버풀의 통산 1000호 골 기록 질주머신
24-03-08 20:21
22576
국적이 달랐더라면? 카리브해 국가 뿌리 출신 베스트11 공개 애플
24-03-08 15:46
22575
[NBA] 부세비치와 드로잔에 운 GSW, 커리 부상까지 겹쳤다…시카고는 3연승 질주 손나은
24-03-08 14:47
22574
‘누녜스 멀티골 폭발+살라 부상 복귀 완료!’ 리버풀, 화력 쇼 펼치며 스파르타 프라하에 5-1 대승···8강 고지 선점 해골
24-03-08 05:58
22573
무려 22골 관여! 포르투에서 또 스타 탄생…맨유-리버풀 벌써 줄섰다 소주반샷
24-03-08 02:19
VIEW
손흥민, 4위 경쟁팀 애스턴 빌라 상대로 2경기 연속골 도전 곰비서
24-03-07 20:41
22571
"안 봐주더라" 패전 류현진은 머쓱했지만…왜 채은성·문동주는 "영광"이라 했나 와꾸대장봉준
24-03-07 17:36
22570
'발롱도르 3위 미드필더' 푸대접 그만…아스널 팬들의 마음 드러났다 박과장
24-03-07 16:03
22569
“은퇴 전까지 결혼 없어” 왜? 손흥민의 충격 선언 “축구에만 헌신하겠다” 섹시한황소
24-03-07 15:00
22568
[공식] ‘나균안 OUT’…ML 월드투어 평가전 나설 ‘팀 코리아’ 명단 일부 변경 이영자
24-03-07 14:34
22567
타이밍 묘하네…'MLB 투수 신기록' 야마모토, 버릇 노출 의혹→5실점 난타 "감각은 나쁘지 않았다" 픽도리
24-03-07 13:56
22566
지면 끝장→'승점 6 경기' 출격, '토트넘 EPL 4위' 결국 손흥민에게 달렸다 호랑이
24-03-07 12:46
22565
'실점 위기 대탈출!' 역시 고우석, 前 KBO 타자에 2루타 허용하고도 '무실점' 흔들리지 않았다 아이언맨
24-03-07 11:37
22564
‘1차전 3-1 완승’ 디펜딩 챔피언 맨시티, 코펜하겐전 선발 명단 공개 철구
24-03-07 04:58
22563
"KIM 비판 하지 마!" 김민재, 투헬 떠나면 다이어와 주전 경쟁 의미 없다?..."차기 감독 오면 유리한 출발" 손예진
24-03-07 0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