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 ‘가자, 원주로!’ KCC, PO 한 쿼터 최다 40점 폭발…3점슛도 진기록

68 0 0 2024-04-08 20:50:1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점프볼=부산/최창환 기자] KCC가 플레이오프 역대 한 쿼터 최다득점을 새로 썼다.

부산 KCC는 8일 부산사직체육관에서 서울 SK를 상대로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6강 플레이오프 3차전을 치렀다.

1쿼터에 3개의 3점슛을 넣으며 기선을 제압한 KCC는 2쿼터에 화력을 폭발시켰다. 무려 40점을 퍼부었다. 최준용(14점) 홀로 SK의 2쿼터 득점(18점)과 비슷한 득점을 올렸고, 알리제 존슨도 12점을 몰아넣었다. 1쿼터를 21-16으로 마쳤던 KCC는 61-34로 달아나며 2쿼터를 끝냈다.

40점은 플레이오프 역대 한 쿼터 최다득점이다. 종전 기록은 SK가 보유하고 있었다. 청주 SK 시절이었던 2001년 3월 26일 창원 LG와의 경기 4쿼터에 39점을 기록한 바 있다. KCC는 이 기록을 약 23년 만에 경신했다. 2쿼터 종전 기록은 서울 삼성이 2006년 4월 12일 대구 오리온스를 상대로 넣은 37점이었다.

또한 KCC는 2쿼터에 8개의 3점슛을 기록했다. 존슨이 3개, 최준용이 2개를 성공하며 SK에 찬물을 끼얹었다. 이근휘, 정창영, 캘빈 에피스톨라 역시 SK의 협력수비로 생긴 찬스를 놓치지 않았다.

한 쿼터 3점슛 8개는 역대 3호 진기록이다. 고양 오리온이 2019년 3월 23일 KCC전 1쿼터, SK가 2018년 4월 16일 원주 DB전 4쿼터에 8개를 넣은 바 있다. 종전 2쿼터 기록은 나래(현 DB)가 1997년 4월 18일 안양 SBS(현 정관장)과의 경기에서 기록한 7개였다.

한편, KCC는 시리즈 전적 2승을 기록해 4강 진출까지 1승 남겨두고 있다. 4강에 오르면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원주 DB와 챔피언결정전 티켓을 두고 맞붙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2824
'손흥민에 지적'→"내 사진 찍지 마"→"포스텍 전술 없어"…다이어의 거침 없는 행보 소주반샷
24-04-09 19:42
22823
다이어,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전술훈련 안 해, 콘테 감독은 엄청나게 많이 하는데" 곰비서
24-04-09 19:04
22822
'양현준-김지수 차출 불가' 황선홍호, 정상빈은 합류…1차전 하루 전 킁킁
24-04-09 17:36
22821
홀로 '득점·도움왕 경쟁' 주장 손흥민, 토트넘 동료 "레전드·손나우지뉴" 표현 와꾸대장봉준
24-04-09 16:45
22820
김연경 현역 연장의 씁쓸한 뒷맛…"우스운 얘기이긴 하죠" 갓커리
24-04-09 15:55
22819
역대 최고 임팩트로 KBL 평정했던 제러드 설린저... 중국서도 최고 자리 올랐다 미니언즈
24-04-09 14:38
22818
[D-4] 대한민국에서 제일 간절한 스포츠 선수, 목표는 로드FC 토너먼트 우승 앗살라
24-04-09 14:25
22817
늙어진 K리그1, 다시 젊어진 K리그2…최대 나이 차는 무려 23세 날강두
24-04-09 13:38
22816
‘김하성 2타점 3루타’ 샌디에이고, 컵스에 0-8 → 9-8 대역전승 날강두
24-04-09 13:37
22815
"김민재 선발 투입해야, 아스널 묶을 유일한 선택지"…'깜짝 전망' 등장→독일 언론의 날카로운 분석 손예진
24-04-09 12:53
22814
슈퍼팀은 지금부터, '5번가의 기적' 꿈꾸는 KCC 물음표
24-04-09 12:23
22813
[바코 인사이드] “버텼기 때문에, 지금까지 왔습니다” 크롬
24-04-09 11:53
22812
김민재, '축구 성지' 런던 왔는데…표정이 무거워요→UCL 아스널전 벤치 대기 전망 애플
24-04-09 11:43
22811
“이게 첼시야, 이 비겁한 놈아, 겁쟁이 자식아”... 배신자 마운트 조롱한 엔조의 한마디 픽샤워
24-04-08 23:22
22810
'케인도 해본 적 없다' 손흥민 앞에 놓인 역사적인 레코드...PL 역사상 '단 5명'만 달성한 기록 도전 해골
24-04-08 23:14
VIEW
[기록] ‘가자, 원주로!’ KCC, PO 한 쿼터 최다 40점 폭발…3점슛도 진기록 가습기
24-04-08 20:50
22808
허훈 따로 배스 따로 돋보인 kt, 조직력 싸움에서 패배…“모비스 옥존은 발목 타박” 극혐
24-04-08 17:29
22807
"KIM? 그냥 비싼 관중이었다" 김민재, 충격 부진에 쏟아진 최악의 평가..."투입 자체가 놀라움을 자아냈어" 와꾸대장봉준
24-04-08 16:52
22806
[NBA] 위클리 빅매치 : 시즌 네 번째 '릅커 대전'이 펼쳐진다…보스턴과 만나는 위기의 사슴 군단까지 찌끄레기
24-04-08 16:24
22805
'경기 중 상대 폭행' SON 동료, 사후 징계 받나…노팅엄 감독도 분노 손예진
24-04-08 15:01
22804
사슴 군단의 날개 없는 추락... 4연패 빠진 밀워키 음바페
24-04-08 14:22
22803
[NBA] '커리 없는 날, 탐슨 32점 폭발' GSW, 플레이-인 토너먼트 진출 확정…유타는 12연패 미니언즈
24-04-08 12:54
22802
손흥민 9호 도움→꿈같은 일 이뤄질까, '단 4명뿐' 득점왕에 도움왕 도전... 토트넘도 노팅엄 잡고 4위 복귀 애플
24-04-08 12:49
22801
[단독] 문태종 “NCAA 4강 진출한 내 아들 자랑스러워, NBA 진출은 고민 중…한국국대 진전 없다” 물음표
24-04-08 1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