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토트넘과 재계약한다…"한 가지 조건에 동의한다면"

26 0 0 2021-09-15 10:24:5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해리 케인[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토트넘의 해리 케인(28)이 재계약을 체결할 가능성이 생겼다.

 

영국 매체 '익스프레스'는 14일(한국 시간) "케인이 다니엘 레비 회장과 한 가지 조건에 동의한다면 새로운 계약을 체결할 전망이다"라며 "토트넘은 케인에게 계약 연장 제안을 고려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케인은 지난 시즌 말 토트넘을 떠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그러나 레비 회장은 그를 떠나보내지 않았다. 맨체스터 시티는 지난달 두 번의 영입 제안을 건넸으나 레비 회장이 모두 거절했다. 이적료 최소 1억 5000만 파운드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케인이 팀을 떠나지 않으면서 새로운 계약을 체결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생겼다"라고 전했다.

 

실제로 케인은 토트넘과 재계약 협상에 나설 계획이다. 대신 조건이 필요하다. 바로 방출 조항이다. '익스프레스'는 '유로스포츠'의 보도를 인용해 "케인은 방출 조항을 포함하려고 한다"라며 "또한 재계약을 체결한다면 상당한 임금을 받아야 할 것이다"라고 보도했다.

 

영국 'BBC' 등에 따르면, 케인은 레비 회장과 신사협정을 믿고 있었다. 여름에 이적을 요청했지만 잔류했는데, 당시에 팀이 나아지지 않으면 떠나기로 한 모양이다. 하지만 서류가 아닌 암묵적인 구두 합의일 가능성이 컸다. 케인이 팀을 떠나지 못한 이유가 되었다.

 

따라서 새로운 계약을 체결할 때는 주급 수준을 높이고 방출 조항을 포함할 예정이다. 올여름처럼 비슷한 상황이 왔을 때 팀을 자유롭게 떠날 수 있는 조건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한편 지난 8월 영국 매체 '더 타임즈'도 비슷한 보도를 한 바 있다. 이 매체는 "케인이 토트넘과 연장 계약을 논의하고 있다. 케인이 원하는 주급은 40만 파운드(6억 4000만 원)에 이른다. 토트넘이 이적료를 역대 최고로 메긴 만큼, 주급도 프리미어리그 최고 수준으로 받길 원한다"라고 보도했다.

 

현재 케인이 받는 주급은 30만 파운드(약 4억 8000만 원)로 알려졌다. 지난 2018년 토트넘과 6년 재계약하며 주급이 20만 파운드(약 3억 2000만 원)가 됐다. 지난해 여름엔 토트넘이 케인의 이적을 막기 위해 주급을 30만 파운드로 올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467
주니치 역전 당했네 ㅜㅜ 조폭최순실
21-09-15 20:34
12466
병살타 불명예 3개 동시 달성하나…두산 페르난데스 딜레마 픽샤워
21-09-15 17:13
12465
'이름값 못했던' 유벤투스, 말뫼전에서 '시즌 첫 승+6개월 만의 무실점' 타짜신정환
21-09-15 16:20
12464
컴프야 비제이 활용 좋네요 가터벨트
21-09-15 16:05
12463
오늘은 정배타임주라~ 질주머신
21-09-15 15:32
12462
日 기자, 움푹 패인 잔디 지적…울산 반박 "당연히 홈 어드밴티지 아냐" 곰비서
21-09-15 14:19
12461
최지만 10호 홈런이 결승타로…'WC 대혈투' 토론토 울렸다 애플
21-09-15 13:20
12460
"데뷔 강렬했지만 분데스 20경기 무득점"...황희찬 향한 英 언론의 기대와 우려 호랑이
21-09-15 11:32
VIEW
케인, 토트넘과 재계약한다…"한 가지 조건에 동의한다면" 가습기
21-09-15 10:24
12458
인터 밀란 새 유니폼 공개에 성 소수자들 “장난하나” 물음표
21-09-15 09:00
12457
즐거운 아침이요 ~ 크롬
21-09-15 08:53
12456
'호날두 135호골' 10명 싸운 맨유, 영보이즈에 1-2 충격패...린가드 실수 노랑색옷사고시퐁
21-09-15 05:14
12455
'SON보다 느려진' 호날두 충격 속도 "믿을 수 없어..." 박과장
21-09-15 03:27
12454
토트넘은 아닌 거네... “챔스 나가고 싶다”는 타깃 미드필더 가츠동
21-09-15 00:58
12453
현대캐피탈, 남녀부 통틀어 가장 먼저 외인 교체…브치세비치 짐 싼다 아이언맨
21-09-14 22:25
12452
"데뷔 강렬했지만 분데스 20경기 무득점"...황희찬 향한 英 언론의 기대와 우려 물음표
21-09-14 21:12
12451
카바니, "예전 선수콜로 해줘..." 등번호 바뀌자 난처해졌다 크롬
21-09-14 20:34
12450
맨유, 데 헤아 208억에 판다... 유벤투스가 노린다 앗살라
21-09-14 17:10
12449
펩, 구단에 '리즈 미드필더' 영입 요청 닥터최
21-09-14 16:36
12448
토트넘, 케시에 영입 총력...'지금보다 주급 더 얹어줄게!' 찌끄레기
21-09-14 15:21
12447
손흥민 PSG 이적설, 英매체 "모두가 SON 원하지, 그런데..." 6시내고환
21-09-14 14:14
12446
챔스 우승도 하겠네...홀란드-산초 등 21세 이하 몸값 베스트11 치타
21-09-14 13:21
12445
"베르너보다 18배 잘했다"...'전설'의 일침 불쌍한영자
21-09-14 11:01
12444
"손흥민없이 잘할 수 있을까"…위기에 빠진 토트넘 간빠이
21-09-14 09: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