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가족은 내가 지킨다' 류현진, '공항 안전사고 막은 노련한 대처' [유진형의 현장 1mm]

77 0 0 2021-10-10 12:52:2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인천공항 유진형 기자] 한발 앞에선 류현진 '제가 다 해드릴게요'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4)이 아내 배지현과 함께 9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돌아왔다.

류현진의 소속사 에이스펙코퍼레이션은 코로나19 방역을 이유로 류현진의 인터뷰 및 공항행사를 정중히 고사했다. 그러나 류현진을 보고 싶어하는 많은 팬들과 취재진들이 일제히 몰려들며 순간적으로 현장이 복잡해졌다.

류현진은 출국장에 들어설때부터 아내 배지현을 보호하기 위해 함께 나오지 않고 시간차를 두고 따로나왔다. 공항을 빠져나갈때도 부모님과 아내 배지현를 보호하기 위해 앞장서서 걸으며 팬들의 사인요청에 침착하게 응해줬다.류현진의 노련한 대처에 부모님과 아내 배지현은 한걸음 뒤에서 편하게 공항을 빠져나갈 수 있었다.

일부 팬들은 류현진의 아내 배지현에게도 사인을 요청했고 흔쾌히 응했다. 배지현은 전 스포츠아나운서로 많은 팬들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류현진은 올해 14승 10패 평균자책점 4.37을 기록했으며 토론토가 정규시즌 최종전까지 포스트시즌 경쟁을 펼치는데 일조했다. 2013년 메이저리그 데뷔 후 한 시즌 최다승 타이기록이다. 하지만 토론토는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로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에 돌아온 류현진은 오랜만에 만나게 된 딸과함께 국내에서 충분한 휴식을 취한 뒤 내년 시즌을 준비할 계획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810
“포체티노, 메시-네이마르-라모스에게 ‘과거에 살지 마라’ 경고” 홍보도배
21-10-10 23:54
12809
왜 슬픈예감은 틀리질 않냐 장사꾼
21-10-10 21:28
12808
오늘도 건승하세요 뉴스보이
21-10-10 19:10
12807
'충격' 토트넘, 총액 5조 7000억에 팔릴 뻔 치타
21-10-10 18:15
12806
'축구의 신' 메시가 인정했다..."리그앙, 라리가보다 피지컬 뛰어나" 사이타마
21-10-10 16:02
12805
가을야구 더 멀어지나, '10월 4할 타율' 56억 2루수 부상에 촉각 조폭최순실
21-10-10 14:17
VIEW
'내 가족은 내가 지킨다' 류현진, '공항 안전사고 막은 노련한 대처' [유진형의 현장 1mm] 해적
21-10-10 12:52
12803
유럽 리거만 ‘21명’ 일본, 나카타-혼다·카가와 이을 ‘에이스’가 없다 [엠스플 A매치] 순대국
21-10-10 11:30
12802
화끈한 난투극! '맨유 출신' 로호, 소화기까지 들었다?…5G 출전 정지 물음표
21-10-10 09:29
12801
즐거운ㅇㅏ 침입니다. 크롬
21-10-10 08:03
12800
화끈한 난투극! '맨유 출신' 로호, 소화기까지 들었다?…5G 출전 정지 와꾸대장봉준
21-10-10 07:45
12799
세르비아 나만 쫄았나요 ? 철구
21-10-10 06:28
12798
라즈 감독 "황희찬, 벤피카부터 지켜봤다...영입 주저 없이 결정" 애플
21-10-10 04:40
12797
개 달다 달어 오타쿠
21-10-10 03:18
12796
안전빵으로 3경기 호랑이
21-10-10 00:49
12795
무사 만루서 헛스윙 삼진 3개라니... 이래선 이길 수 없다 아이언맨
21-10-09 23:31
12794
키티 다신 안건든다 가습기
21-10-09 22:00
12793
뉴스온에어-뉴스온에어 수원 고색 금호어울림-수원 고색 금호어울림 被リンク google-被リンク google 기프트-기프트 메디컬랭크리스트-메디컬랭크리스트 아임수고-아임수고 별내역 지웰 에스테이트-별내역 지웰 에스테이트 비봉 제네시티-비봉 제네시티 여행다모아-여행다모아 비봉 코오롱하늘채-비봉 코오롱하늘채미국프로농구(NBA)는 17일(현지시간) 마이애미 히츠메이어스 레너드에게 비디오 게임을 생중계하다 반유대주의 비방을 퍼부어 벌금을 부과했다. 메이어스 밍크코트
21-10-09 19:55
12792
'막내구단' AI페퍼스, 언니 구단들 괴롭힐까 이아이언
21-10-09 19:43
12791
'손흥민이 없는데 마운트가 왜 있어?'…발롱도르 후보 30인 논란 조폭최순실
21-10-09 18:50
12790
토트넘이 내친 감독, 뉴캐슬 차기 사령탑으로 '급부상' 이영자
21-10-09 17:07
12789
[공식발표] '돈방석' 뉴캐슬, 관심 폭발→'첫 홈경기' 토트넘전 매진 픽도리
21-10-09 15:19
12788
뉴캐슬 인수에 화난 팀들, 긴급회의 추진 질주머신
21-10-09 13:21
12787
“첫 번째 영입은 너야!” 뉴캐슬 팬들, 이적 계획을 말하다? 애플
21-10-09 1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