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 경질 걸고 한판 "두 팀 모두 지면 포체티노가 1순위"

288 0 0 2021-10-29 01:49:4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는 주말 토트넘 홋스퍼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맞대결 결과에 감독 목숨이 달렸다. 지는 쪽은 정말 새로운 감독을 수소문해야 한다.

토트넘은 올 시즌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을 새롭게 선임해 빅4 진입을 노렸지만 초반 행보가 좋지 않다. 9경기를 치른 현재 5승4패(승점 15)로 반타작 수준이다. 맨유 역시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을 전폭 지원해 우승을 노렸으나 4승2무3패(승점 14)에 머물러 7위에 있다.

두 팀 모두 자연스럽게 감독 경질 확률이 높아진 상태다. 상황이 급한 쪽은 맨유다. 리버풀전 대패로 솔샤르 감독을 향한 신뢰를 잃었다. 다행히 알렉스 퍼거슨 전 감독이 구단 고위층을 설득해 앞으로 3경기 동안 기회를 줄 전망이지만 토트넘에 지면 장담할 수 없다. 누누 감독은 벼랑 끝에 몰린 상황은 아니나 리그컵 8강 진출에도 팬들 사이서 '나가라'는 외침이 들릴 정도다.

패배가 곧 감독 경질을 뜻하는 가운데 후임으로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파리 생제르맹(PSG) 감독을 바라보고 있다. 토트넘은 포체티노 감독 밑에서 전성기를 누렸고 맨유도 오랫동안 지켜봤던 지도자다.

영국 매체 '스포팅라이프'도 "누누 감독과 솔샤르 감독은 엘리트와 거리가 멀다. 최고의 감독들은 압박, 포지셔닝, 파이널 서드에서의 조직적인 움직임을 부지런히 가져간다"며 "누누 감독과 솔샤르 감독이 해고될 경우 포체티노 감독이 1순위 타깃이 되는 데에는 그럴만한 이유가 있다"고 정리했다.

그만큼 토트넘과 맨유의 지도자들은 우승과 트랜드를 이끌 만한 적임자가 아니다. 물론 포체티노 감독도 PSG에서 고전하고 있지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가 더 익숙한 만큼 충분히 노려볼 만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073
'끝없는 추락' 케인, 손흥민 이어 호이비에르와도 논란...왜? 뉴스보이
21-10-29 09:53
13072
즐거운 아침입니다 ~ 크롬
21-10-29 08:58
13071
꼬마 한놈 남음 극혐
21-10-29 05:28
13070
'북런던 러브콜' 받았던 인테르 ST, 재계약 합의...2026년까지 미니언즈
21-10-29 03:30
VIEW
감독 경질 걸고 한판 "두 팀 모두 지면 포체티노가 1순위" 물음표
21-10-29 01:49
13068
축구 까는게 이제 무섭다 조현
21-10-28 23:41
13067
맨유 앞에 하필이면...6실점 굴욕 안긴 '손+케' 닥터최
21-10-28 21:43
13066
누가 이기던지 상관 없다 찌끄레기
21-10-28 21:02
13065
페네르바체, 이번엔 '韓대표 윙어' 관심..."많은 유럽 팀들도 팔로우 중" 철구
21-10-28 16:17
13064
부상 복귀 알린 ‘월클 리베로’… 정상 출전은 최소 2경기 뒤 전망 오타쿠
21-10-28 16:00
13063
“이제 부상 병동이잖아” 트라웃 시대는 끝났다? 영건들의 도전 시작됐다 호랑이
21-10-28 14:04
13062
“도대체 진주목걸이 왜 하는거야?” 작 피더슨이 답했다 손나은
21-10-28 13:09
13061
PAOK, 이재영-이다영 '공짜'로 영입했다...약삭빠른 상술로 '대박' 극혐
21-10-28 12:17
13060
메시의 잔인한 초대 "중국, 카타르에서 만나자"…中 팬도 자조 음바페
21-10-28 11:30
13059
드레싱룸 불만 폭발...호날두, 동료들 집합해 "파업은 안 돼!" 미니언즈
21-10-28 10:11
13058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28 09:00
13057
'실망스러움의 연속' 유벤투스 알레그리, "반성해야 한다" 불쌍한영자
21-10-28 06:57
13056
이승우, SNS에 소속팀 저격…"잘못된 곳에 있으면 빛날 수 없어" 간빠이
21-10-28 04:18
13055
라리가 전반 다 역배 불도저
21-10-28 02:59
13054
바셀 승 유벤 승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28 01:14
13053
내일 기아 롯데전 가마구치
21-10-28 00:23
13052
감독은 '왕따'-선수는 '이적 선언'... 맨유, 이런 난장판이 어딨나 섹시한황소
21-10-27 23:42
13051
우승 경쟁 나란히 졌네 군주
21-10-27 21:37
13050
‘2032억→270억’ 어쩌다 이 지경까지… 2021년 몸값 하락률도 압도적 1위 이아이언
21-10-27 1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