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가와 실망스러웠다” 英, 퍼거슨의 마지막 영입 10명 회상

132 0 0 2021-11-09 11:11: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탈코리아] 알렉스 퍼거슨(79) 경이 마지막으로 영입했던 10명은 지금 어디에 있나?

영국 언론이 퍼거슨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나기 직전 수혈했던 선수들의 근황을 전했다.

미러는 “재능에 대한 안목이 있던 퍼거슨은 훌륭한 자원들을 올드트래포드로 많이 데려왔지만, 마지막 10명의 계약이 보여주듯 모두 맨유에서 맹활약한 건 아니다”라고 회상했다.

매체에 따르면 퍼거슨은 2013년 5월 맨유 감독직에서 물러났으나 구단과 유대 관계가 강해 지금까지도 큰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27년 동안 사령탑을 지내며 선수들을 개선시키고, 새로운 자원들을 데려와 강팀을 세웠다.

그가 마지막으로 사인했던 10명은 윌프리드 자하, 로빈 판 페르시, 카가와 신지, 닉 포웰, 앙헬로 엔리케스, 알렉산더 뷔트너, 프레데릭 베세리, 다비드 데 헤아, 필 존슨, 애슐리 영이 있다.

매체는 ‘현재 이들은 어디에 있는가?’라고 물으며 자세히 언급했다. 특히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시절 강렬한 인상을 남긴 후 맨유에 입성한 카가와(32)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한국 축구의 전설인 박지성이 2012년 7월 팀을 떠난 후 맨유는 또 다른 아시아 선수 카가와를 수혈했다.

맨유가 카가와를 영입했을 때 그는 23세였고, 폼도 좋았다. 일본 국가대표는 2011/2012시즌 도르트문트에서 17골 13도움을 기록하며 리그와 컵 대회에서 더블을 달성했다.

하지만 올드트래포드에서 일이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았다. 카가와는 2년 후 다시 도르트문트로 가기 전 맨유에서 57경기에 출전해 단 6골 10도움을 기록했다.

도르트문트를 떠난 뒤 그의 경력은 실망스러웠다. 이후 베식타스, 레알 사라고사를 거쳐 올해 1월 그리스 PAOK로 이적했다. 그는 12경기에서 아직 무득점이라고 맨유에서 실패한 뒤 계속 내리막을 걷고 있다고 지적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240
맨유 유리몸 FW, 유벤투스 이적 가능성↑...단, 조건이 있다 미니언즈
21-11-10 09:46
13239
울버햄튼, '괴물' 트라오레 매각한다! 황희찬 영입 자금 마련 크롬
21-11-10 08:43
13238
팀 분위기 망치고, 국대 가선 “행복하다”는 2269억 최악의 먹튀 소주반샷
21-11-09 17:24
13237
토트넘 FW '주전 박탈' 위기... "가혹해도 SON·케인 투톱이 답" 곰비서
21-11-09 16:30
13236
'손흥민 포함' 토트넘 선수 14명, 각국 대표팀 차출… 깊어지는 콘테의 고민 와꾸대장봉준
21-11-09 15:30
13235
레알, ‘안 되겠어, 연봉 205억씩 주느니 얼른 팔자’ 결심 철구
21-11-09 13:23
13234
"英 최고의 MF"...첼시-맨유 레전드 입모아 칭찬 손예진
21-11-09 11:58
VIEW
“카가와 실망스러웠다” 英, 퍼거슨의 마지막 영입 10명 회상 애플
21-11-09 11:11
13232
손흥민-케인도 아니다...'명장' 콘테가 사랑에 빠진 '토트넘 성골 유스' 클로버
21-11-09 09:40
13231
"명백한 퇴장이잖아"... 손흥민 가격 당하자 토트넘 팬들 '격분' 해골
21-11-08 17:20
13230
[해축브리핑] EPL은 지금 '감독 해고'의 계절 소주반샷
21-11-08 16:23
13229
프랑스 대표팀 원하는 명장, 맨유에서 제의 와도 거절한다 곰비서
21-11-08 15:22
13228
"지단, 맨유행 가능성 없다...승리 프로젝트 가진 팀 원해" (西 매체) 와꾸대장봉준
21-11-08 13:25
13227
[오피셜] '1370억 쓰고 16위' 아스톤 빌라 감독, 결국 경질...후임 미정 철구
21-11-08 12:00
13226
로저스 맨유행에 구두합의…英 매체가 예상한 베스트 11은? 손예진
21-11-08 11:31
13225
'토트넘 간다고 해서 명단 제외' 의혹에 "전혀 무관하다" 애플
21-11-08 10:28
13224
일본, ‘임자’ 만나나...“박항서 감독, 일본 상대하기 위한 비밀병기 준비”(바오자오퉁) 클로버
21-11-08 08:38
13223
'무패 깼다!' 웨스트햄, 리버풀 3-2 제압...'4연승+3위 등극' 조현
21-11-08 07:53
13222
마요는 무만 나오는것 같냐 앗살라
21-11-08 06:41
13221
‘팽팽했지만…헛심공방’ 토트넘, 에버튼전 아쉬운 0-0 무승부 찌끄레기
21-11-08 02:02
13220
삼성 두산전 기대된다 가마구치
21-11-08 00:05
13219
이런 썩을 전반 무네 뉴스보이
21-11-07 23:50
13218
마세 골 터져라 간빠이
21-11-07 22:15
13217
'수치스럽다' 분노한 맨유 팬들, '아픈 손가락' 교체 투입에 환호 질주머신
21-11-07 1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