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튼-저지 쌍포에 39홈런 타자 추가?' NYY, OAK 거포에 군침

118 0 0 2021-11-10 12:30: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거포 1루수 맷 올슨이 뉴욕 양키스의 레이다에 포착됐다는 소식이다. AP연합뉴스[스포츠조선 노재형 기자]메이저리그 트레이드 시장이 들썩일 조짐을 보이고 있다.

2009년 우승 이후 12년 연속 월드시리즈 진출에 실패한 뉴욕 양키스가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거포 1루수 맷 올슨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소식이다.

MLB.com은 10일(한국시각) '어제 언급됐던 것처럼 양키스는 애슬레틱스 1루수 맷 올슨에 관심을 갖고 있는 구단 중 하나'라며 'SNY의 앤디 마티노 기자의 보도로 확인된다'고 전했다.

양키스가 올슨 트레이드에 나서려는 이유는 기존 1루수 앤서니 리조가 FA 자격을 얻었기 때문이다. 리조는 지난 7월 시카고 컵스에서 양키스로 옮겼다. 올시즌 141경기에서 타율 2할4푼8리, 11홈런, 61타점, OPS 0.783을 기록했다.

올슨은 올해 156경기에 출전해 타율 2할7푼1리, 39홈런, 111타점, OPS 0.911을 올리며 커리어 하이를 찍었다.

MLB.com은 '양키스는 왼손 파워히터와 리조를 대체할 1루수가 필요한데, 올슨이 딱 어올린다'면서 '올슨은 올해 연봉조정 2년차를 맞아 500만달러의 연봉을 받았고, 리조는 1500만달러 이상의 다년 게약이 유력해 보인다'며 몸값 부담은 별 문제가 안될 것으로 내다봤다.

만일 양키스가 올슨 트레이드에 성공한다면 올해 30홈런 이상을 날린 세 명의 타자를 보유하게 된다. 우익수 애런 저지와 지명타자 지안카를로 스탠튼이 각각 39개, 35개의 아치를 그리며 양키스 쌍포다운 활약했다. 저지와 스탠튼이 나란히 30홈런 이상을 터뜨린 것은 스탠튼이 2018년 양키스로 이적한 이후 올해가 처음이다. 그만큼 두 선수가 부상으로 엇박자를 냈다는 뜻.

올슨은 2012년 드래프트 1라운드에서 오클랜드의 선택을 받아 2016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2017년 24홈런을 때리며 가능성을 보인 그는 2018년 29홈런, 2019년 36홈런을 날리며 최정상급 거포로 자리를 잡았다. 올시즌엔 정확성도 크게 향상됐다는 분석.

한편, 양키스는 FA 시장에서 유격수도 찾고 있는데 코리 시거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계획대로 된다면 양키스는 DJ 르메이휴를 3루로 옮기고, 지오 우르셸라는 트레이드로 내보낼 것으로 예상된다고 MLB.com은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245
'소용없었다' 또 기회 잡은 토트넘 '재능천재', 기대보다 우려 심화 애플
21-11-10 16:09
13244
국야 힘내보자 ! 오타쿠
21-11-10 14:36
13243
‘득점 머신’ 더마 드로잔, 다시 살아난 득점력 아이언맨
21-11-10 13:13
VIEW
'스탠튼-저지 쌍포에 39홈런 타자 추가?' NYY, OAK 거포에 군침 가습기
21-11-10 12:30
13241
'ML 왼손 사이드암' 펠리시아노, 45세에 사망…침통한 뉴욕 메츠 미니언즈
21-11-10 11:27
13240
맨유 유리몸 FW, 유벤투스 이적 가능성↑...단, 조건이 있다 미니언즈
21-11-10 09:46
13239
울버햄튼, '괴물' 트라오레 매각한다! 황희찬 영입 자금 마련 크롬
21-11-10 08:43
13238
팀 분위기 망치고, 국대 가선 “행복하다”는 2269억 최악의 먹튀 소주반샷
21-11-09 17:24
13237
토트넘 FW '주전 박탈' 위기... "가혹해도 SON·케인 투톱이 답" 곰비서
21-11-09 16:30
13236
'손흥민 포함' 토트넘 선수 14명, 각국 대표팀 차출… 깊어지는 콘테의 고민 와꾸대장봉준
21-11-09 15:30
13235
레알, ‘안 되겠어, 연봉 205억씩 주느니 얼른 팔자’ 결심 철구
21-11-09 13:23
13234
"英 최고의 MF"...첼시-맨유 레전드 입모아 칭찬 손예진
21-11-09 11:58
13233
“카가와 실망스러웠다” 英, 퍼거슨의 마지막 영입 10명 회상 애플
21-11-09 11:11
13232
손흥민-케인도 아니다...'명장' 콘테가 사랑에 빠진 '토트넘 성골 유스' 클로버
21-11-09 09:40
13231
"명백한 퇴장이잖아"... 손흥민 가격 당하자 토트넘 팬들 '격분' 해골
21-11-08 17:20
13230
[해축브리핑] EPL은 지금 '감독 해고'의 계절 소주반샷
21-11-08 16:23
13229
프랑스 대표팀 원하는 명장, 맨유에서 제의 와도 거절한다 곰비서
21-11-08 15:22
13228
"지단, 맨유행 가능성 없다...승리 프로젝트 가진 팀 원해" (西 매체) 와꾸대장봉준
21-11-08 13:25
13227
[오피셜] '1370억 쓰고 16위' 아스톤 빌라 감독, 결국 경질...후임 미정 철구
21-11-08 12:00
13226
로저스 맨유행에 구두합의…英 매체가 예상한 베스트 11은? 손예진
21-11-08 11:31
13225
'토트넘 간다고 해서 명단 제외' 의혹에 "전혀 무관하다" 애플
21-11-08 10:28
13224
일본, ‘임자’ 만나나...“박항서 감독, 일본 상대하기 위한 비밀병기 준비”(바오자오퉁) 클로버
21-11-08 08:38
13223
'무패 깼다!' 웨스트햄, 리버풀 3-2 제압...'4연승+3위 등극' 조현
21-11-08 07:53
13222
마요는 무만 나오는것 같냐 앗살라
21-11-08 06: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