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악의 성추행' 세리에A 경기 후 한 팬이 기자 엉덩이를 만졌다

247 0 0 2021-11-30 02:01:3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난주 세리에A 경기 이후 충격적인 일이 벌어졌다.

지난 주말 엠폴리와 피오렌티나와의 경기 후 그레타 베카글리아 기자가 경기를 리포팅했다. 베카글리아 기자가 리포팅을 하던 중 한 팬이 접근해 그녀의 영덩이를 움켜쥐었다. 그녀는 경기장 앞에서 라이브 방송을 하고 있었다. 추행을 한 남성 팬은 빠르게 카메라에서 사려졌고, 베카글리아 기자는 당황하며 짜증을 내고 있었다.

이러한 사태가 벌어진 후 투스카니 언론인회는 이 사건에 대해 강력하게 규탄하고 나섰다. 투스카니 언론인회는 "여성에 대한 괴롭힘을 끝낼때"라며 강한 메시지를 꺼냈다. 피오렌티나 역시 기자에게 사과를 표햤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523
메시, 전무후무 '발롱도르 통산 7회' 더욱 놀라운 것은? 와꾸대장봉준
21-11-30 13:18
13522
"김사니 대행과는 악수하지 않겠다" 여자부 6개 구단 감독 의견 일치 손예진
21-11-30 12:30
13521
4년 전 98억→애매한 FA 위치...최연소 2000안타, '연봉 5억' 베팅 통할까 아이언맨
21-11-30 11:03
13520
"욕하고 끊었다"지만…전준우 마음에 불지핀 황재균 전화 한 통 물음표
21-11-30 09:43
13519
즐거운 아침입니다. + 1 크롬
21-11-30 09:09
13518
구자욱, 이례적 내부 FA 단속 요청 "세 선수 모두 필요, 반드시 잡아주실 것" 간빠이
21-11-30 04:49
13517
요즘 부담없이 린2m 하는중 가마구치
21-11-30 03:00
VIEW
'최악의 성추행' 세리에A 경기 후 한 팬이 기자 엉덩이를 만졌다 불도저
21-11-30 02:01
13515
1G ERA 22.50 투수도 신인왕 1위표, 납득 불가 '황당 투표' 여전 섹시한황소
21-11-30 00:23
13514
반나절에 '6740억' 터졌다... FA+연장계약 "미친 하루다" 박과장
21-11-29 23:22
13513
'드디어 떴다!' 맨유, 랑닉 임시 감독 선임...이번 시즌까지 이아이언
21-11-29 22:01
13512
저게 발롱도르 후보라고?'…형편없는 볼터치에 자국에서도 비난 군주
21-11-29 21:34
13511
수비수는 김민재…콘테가 원하는 3명 공개 장그래
21-11-29 20:22
13510
[서호정] 강등될 경기력이 아닌데… '최고의 강등팀(?)' 된 광주의 아이러니 타짜신정환
21-11-29 17:49
13509
[기자수첩] LoL '유니버스' 야무진 첫 단추 소주반샷
21-11-29 16:18
13508
'국대' 이의리, '20홀드' 최준용 누르고 신인왕 수상…36년만에 타이거즈 신인왕 픽샤워
21-11-29 15:05
13507
개막전 김연경·둘째날 라슨, 윤곽 드러나는 상하이의 로테이션 와꾸대장봉준
21-11-29 13:30
13506
라이엇 게임즈, TFT ‘위클리 컵-아시안 컵’ 신설 오타쿠
21-11-29 12:11
13505
'벤치행' 호날두, NO 악수+팬들 인사 없이 '터널행' 손나은
21-11-29 11:23
13504
박지성 절친의 고백, “마피아 소유 팀에서 5개월 무임금 노동착취” 물음표
21-11-29 10:34
13503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1-29 09:12
13502
‘부상 복귀’ 황의조 26분 출전, 보르도는 브레스트에 1-2 역전패 해골
21-11-29 06:59
13501
초이스 진짜 드럽게 못한다 소주반샷
21-11-29 05:15
13500
‘산초 EPL 데뷔골’ 맨유, ‘리그 선두’ 첼시와 1-1 무…리그 8위 안착 곰비서
21-11-29 03: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