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테, 1골 공격수 향해 “날 놀라게 했어”

252 0 0 2021-12-16 00:15:5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홋스퍼 안토니오 콘테(52) 감독이 주포인 해리 케인(28)에게 신뢰를 드러냈다.

콘테는 지난 14일 이탈리아 투토스포르트가 주최한 골든보이상 온라인 시상식에 참석했다. 지난 시즌까지 이끌었던 인터밀란과 현재 맡고 있는 토트넘에 관한 이야기를 꺼냈다.

콘테는 2019년 5월 인터밀란 지휘봉을 잡았다. 취임 2년 차인 지난 시즌 11년 만에 스쿠데토를 품었다. 그는 “인터밀란이 다시 트로피를 되찾을 수 있게 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큰 열정을 갖고 임했던 2년이었다”고 떠올렸다.

이어 “선수들, 스태드, 나도 구성원으로서 모두 훌륭한 일을 해냈다. 유로파리그(2019/2020 준우승) 결승에도 올랐다. 인터밀란은 지금도 경쟁력 있는 팀이다. 앞으로 오랜 시간에 걸쳐 그 모습을 유지할 것”이라고 친정의 건투를 빌었다.

인터밀란의 황금기를 이끈 뒤 휴식을 취하고 있던 그는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가 경질된 토트넘의 소방수로 투입됐다. 나름 순항 중이다. 손흥민이 잘해주고 있지만, 에이스 케인이 리그에서 침묵을 지키고 있다. 13경기에 출전해 1골이다.

콘테는 “나는 카를로스 테베스나 로멜루 루카쿠 등 수많은 캄피오네(챔피언)들을 지도하는 기쁨을 맛 봤다. 케인은 나를 매우 놀라게 했다. 뛰어난 기술과 퀄리티를 갖고 팀을 위해 헌신한다. 이런 선수가 팀에 있는 것은 기쁜 일이다. 나는 그가 더 발전하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밝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767
아스널, 오바메양 대체자로 '맨유 보물' 제2의 반페르시 노린다 박과장
21-12-17 00:27
13766
“토트넘-레스터전 전격 연기” 조폭최순실
21-12-16 22:50
13765
'각목 같았다'…황희찬 동료, EPL '시즌 최고의 실수' 예약 떨어진원숭이
21-12-16 21:41
13764
국농 느바점순데 정해인
21-12-16 20:22
13763
[베이스볼 트래커] '3대3' LG-삼성 'FA 난투사'…가장 충격적 이적은 언제였나요? 군주
21-12-16 17:17
13762
'처음 겪는 팬심 역풍' 타이거즈 황태자, 그 위상이 흔들린다 섹시한황소
21-12-16 15:34
13761
안치홍 나비효과… 구자욱-임찬규도 계약 가능? 구단 고민 깊어질까 타짜신정환
21-12-16 14:05
13760
스파이더맨 애원도 거절한 SON, 파트너에 보인 신뢰..."호크아이는 케인이야" 정든나연이
21-12-16 12:10
13759
'파격 행보' 에투, 축구협회장 부임 첫날 지각한 직원들 모두 해고 미니언즈
21-12-16 10:45
13758
즐거운 하루되요~ 크롬
21-12-16 09:03
13757
세비야 한폴 후 해적
21-12-16 07:56
13756
전창진 감독 "선수들 너무 지쳐있다. 이런 경기내용 팬들께 죄송" 홍보도배
21-12-16 01:42
VIEW
콘테, 1골 공격수 향해 “날 놀라게 했어” 장사꾼
21-12-16 00:15
13754
'레오 37점 폭발' OK금융그룹, 대한항공에 3-2 진땀승…4위로 도약 원빈해설위원
21-12-15 22:27
13753
썸이 일내냐 ? 픽샤워
21-12-15 20:22
13752
김정균, 담원 기아 '총감독'…양대인은 '감독'으로 승격 [오피셜] 정해인
21-12-15 17:22
13751
'칸'의 마지막 모습, 7천만명이 지켜봤다 섹시한황소
21-12-15 16:36
13750
"오바메양 주장 박탈, 역겹다"...유명 아스널 팬, 아르테타 폭풍 비난 순대국
21-12-15 14:39
13749
SON 절친 '초갑부' 뉴캐슬 입단, 토트넘서 퇴출된 천재 '대반전' 애플
21-12-15 13:54
13748
'재활 공장' ATM, 맨유서 낙오된 '골든보이 FW' 노린다...스왑딜 추진 호랑이
21-12-15 12:42
13747
7위→8위 추락 롯데...'불통-무지 외국인 코치영입' 걱정되는 2022 덕아웃 풍경 손나은
21-12-15 11:34
13746
‘하루에 280억 미쳤다’ 홈런왕의 몸값은 얼마...키움, "협상 1월로 넘어간다" 미니언즈
21-12-15 10:07
13745
즐거운 아침이무다. 크롬
21-12-15 08:57
13744
4시간 280억' 불타는 오프시즌, 이제 겨우 전초전 박과장
21-12-15 0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