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품 붕괴, 중국축구 또 실패했다" 스페인 언론도 조롱

146 0 0 2022-01-29 19:16:1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중국 축구대표팀 선수들. /AFPBBNews=뉴스1중국 축구대표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본선 진출 가능성이 사실상 사라지자 스페인 언론도 이를 조롱하고 나섰다. 축구 경쟁력을 키워보겠다던 중국 정부나 축구협회 차원의 온갖 노력들은 모두 무의미한 일이었다는 것이다.

스페인 아스는 28일(한국시간) "중국축구는 또 실패했다. 월드컵 본선 진출이 또 무산됐다"며 "인구가 15억명에 달하는 데도 대표팀이 경쟁력을 갖추기에는 여전히 부족하다. 100년 가까운 월드컵 역사에 중국이 월드컵에 나간 건 단 한 차례뿐"이라고 꼬집었다.

매체는 돈을 앞세워 유럽 스타들을 영입해 자국리그 몸집을 키우거나, 선수들의 귀화를 유도해 대표팀 경쟁력을 키우려던 중국축구의 노력은 모두 의미가 없었다고 분석했다.

아스는 "유럽의 스타 선수들을 돈으로 영입하는 등 슈퍼리그의 장기 프로젝트는 거품이 붕괴되는 바람에 대표팀 경쟁력 강화로 이어지지 못했다"며 "중국 정부는 축구를 학교 필수 과목으로까지 지정했지만, 이마저도 재능 있는 선수의 배출로는 전혀 연결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이어 "마르첼로 리피나 파비오 칸나바로 등 외국인 감독들을 선임했는데도 중국 대표팀 경쟁력은 향상되지 않았다"면서 "외국 선수들을 귀화시켜 대표팀 경쟁력을 키워보려던 중국 축구의 노력 역시 대표팀 정체성 논란만 불러일으켰을 뿐 뚜렷한 결과를 낳지는 못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중국은 지난 27일 일본에 0-2로 패배하면서 승점 5(1승2무4패)에 그쳐 월드컵 본선 직행 가능성이 완전히 사라졌다. 남은 3경기를 모두 이기더라도 3위 호주가 승점 1만 더하면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도 소멸된다. 축구 통계 사이트 위글로벌풋볼은 중국의 월드컵 본선 진출 가능성을 '0%'로 전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362
쿨루셉스키 합류...입지 좁아진 힐, 발렌시아 임대 이적 6시내고환
22-01-30 23:00
14361
콘테 제안을 거절해? "트라오레, 조만간 후회할 것" 장그래
22-01-30 21:04
14360
'Here We Go!' 루이스 디아즈, 876억에 리버풀행 합의 완료 스킬쩐내
22-01-30 19:39
14359
[NBA] ‘커리 4Q에 살아났다!’ GSW, 브루클린에 진땀승 갓커리
22-01-30 18:15
14358
'결국 탐슨이 끝냈다' GSW, 어빙 분전한 BKN에 짜릿한 재역전승 닥터최
22-01-30 17:02
14357
380분 뛰고, 씹던 검 던졌더니…'주급 100% 보장' 맨유 탈출 찌끄레기
22-01-30 16:20
14356
아다마 임대에 격분한 팬들..."구단의 결정, 이해 안가" 조현
22-01-30 15:18
14355
[두바이 LIVE] 헤르타행 이동준, 국대 킷 입고 '옷피셜' 이유…"짐을 따로 못 빼서" 호랑이
22-01-30 13:05
14354
아다마 놓친 토트넘...리그 1골 FW로 전력보강? 아이언맨
22-01-30 12:06
14353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음바페
22-01-30 11:08
14352
'김병현과 맞트레이드' 지금도 충격?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들었던…" 물음표
22-01-30 09:21
14351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1-30 08:47
14350
역대급 재능 맞네!...'맨유→레인저스' 임대 간 FW, '데뷔전-데뷔골' 작렬 질주머신
22-01-30 06:34
14349
GSW 그린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GOAT냐고? 둘 다 대단해" 해골
22-01-30 04:53
14348
트라오레 놓친 토트넘, 유베 멀티플레이어로 급선회...SON과 한솥밥? 와꾸대장봉준
22-01-30 03:00
14347
이동준, 헤르타 베를린 입단, 2025년까지… 20번째 분데스리거 철구
22-01-30 00:52
14346
'기대주' 이현주, 바이에른뮌헨 유니폼 입고 첫 경기 손예진
22-01-29 23:04
VIEW
"거품 붕괴, 중국축구 또 실패했다" 스페인 언론도 조롱 스킬쩐내
22-01-29 19:16
14344
월드컵 진출 확정한 이란 감독, 내년 아시안컵까지 간다 날강두
22-01-29 18:56
14343
日 공격수 아사노, "사우디전, 기회 주어지면 일본에 승리 안길 것" 롤다이아
22-01-29 17:30
14342
이란 매체, "한국의 카타르행 확률 99.99%, 이미 끝났어" 조현
22-01-29 16:12
14341
유벤투스 이적 '괴물 공격수'→'호날두 7번' 선택→팬들 분노 6시내고환
22-01-29 14:07
14340
리버풀, 특급 윙어 합류→미나미노와 결별 가능성… 324억이면 OK 불쌍한영자
22-01-29 12:25
14339
손흥민 '복귀 임박' 직접 언급에... "콘테 감독 엄청 신나겠네!" 군주
22-01-29 1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