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W 그린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GOAT냐고? 둘 다 대단해"

224 0 0 2022-01-30 04:53:4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린이 역대 최고의 선수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이야기했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드레이먼드 그린은 29일(이하 한국시간) J.J. 레딕이 진행하는 팟 캐스트에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역대 최고의 선수를 뜻하는 GOAT(The Greatest Of All Time)에 대한 이야기는 NBA 팬들을 가장 뜨겁게 달구는 주제 중 하나다.

NBA에서 GOAT를 언급할 때 가장 먼저 거론되는 선수는 큰 이견의 여지 없이 마이클 조던이다. '농구 황제'라는 별명을 보유한 조던은 쓰리핏만 2번을 달성하는 등 누구도 쉽게 넘볼 수 없는 업적을 쌓았다.

르브론 제임스는 많은 이가 조던 다음으로 위대한 선수로 꼽는 선수다. 르브론은 19년 차를 맞은 이번 시즌에도 변함없는 활약을 펼치고 있으며 29일 기준 통산 36,414득점 10,027리바운드 9,923어시스트를 기록하는 중이다.

가능성이 크지는 않지만, 르브론이 남은 커리어에서 우승 기록을 더 쌓으면 조던을 넘을 수 있다는 시선도 있다. 물론 르브론이 우승을 추가하더라도 조던의 아성을 넘기는 무리라는 의견도 많다. 

NBA를 대표하는 입담꾼 그린은 이날 방송에서 다양한 주제에 대해 자신의 생각을 가감 없이 드러내 화제를 모았다. 그중에는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더 뛰어난 선수라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한 답변도 있었다.  

그린은 "현실은 당신이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를 말하더라도, 농구는 시대에 따라 엄청나게 다르다는 것이다. 무엇이 선수를 더 위대하게 만드는가? 마이클 조던이 르브론 제임스보다 위대한 이유는 무엇인가? 그들은 둘 다 뛰어난데 왜 둘 다 훌륭할 수는 없는가?"라고 의문을 드러냈다.

그린의 논지는 서로 다른 시대에 활약한 두 선수를 직접 비교해 우위를 정하기에는 무리가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르브론은 조던이 은퇴한 다음 시즌 NBA에 데뷔했다. 시간이 흐르면서 트렌드에 많은 변화가 있었던 NBA다. 

그린은 "우리는 모두 다른 시대에 뛴 선수들 중 한 명을 택해 역대 최고의 선수라고 말한다. 그것은 내가 역대 가장 훌륭한 수비수라고 말하는 것처럼 터무니없는 일이다. 내가 빌 러셀보다 뛰어난 수비수라고 할 수 없다. 빌 러셀이 뛰는 것을 직접 본 적이 없는데 어떻게 그보다 훌륭한 수비수라고 말할 수 있겠는가?"라고 덧붙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350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1-30 08:47
14349
역대급 재능 맞네!...'맨유→레인저스' 임대 간 FW, '데뷔전-데뷔골' 작렬 질주머신
22-01-30 06:34
VIEW
GSW 그린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GOAT냐고? 둘 다 대단해" 해골
22-01-30 04:53
14347
트라오레 놓친 토트넘, 유베 멀티플레이어로 급선회...SON과 한솥밥? 와꾸대장봉준
22-01-30 03:00
14346
이동준, 헤르타 베를린 입단, 2025년까지… 20번째 분데스리거 철구
22-01-30 00:52
14345
'기대주' 이현주, 바이에른뮌헨 유니폼 입고 첫 경기 손예진
22-01-29 23:04
14344
"거품 붕괴, 중국축구 또 실패했다" 스페인 언론도 조롱 스킬쩐내
22-01-29 19:16
14343
월드컵 진출 확정한 이란 감독, 내년 아시안컵까지 간다 날강두
22-01-29 18:56
14342
日 공격수 아사노, "사우디전, 기회 주어지면 일본에 승리 안길 것" 롤다이아
22-01-29 17:30
14341
이란 매체, "한국의 카타르행 확률 99.99%, 이미 끝났어" 조현
22-01-29 16:12
14340
유벤투스 이적 '괴물 공격수'→'호날두 7번' 선택→팬들 분노 6시내고환
22-01-29 14:07
14339
리버풀, 특급 윙어 합류→미나미노와 결별 가능성… 324억이면 OK 불쌍한영자
22-01-29 12:25
14338
손흥민 '복귀 임박' 직접 언급에... "콘테 감독 엄청 신나겠네!" 군주
22-01-29 11:59
14337
[오피셜] 논란 속 라이프치히로 간 '바르사 포그바' 모리바...발렌시아 임대 원빈해설위원
22-01-29 10:52
14336
태극기 뒤덮인 울버햄튼 SNS…정상빈 영입에 ‘황희찬 어록’으로 애정 과시 순대국
22-01-29 09:33
14335
유재학 감독의 강한 질책 “매너리즘 빠졌다” 떨어진원숭이
22-01-29 06:57
14334
'몰락한 재능 천재' 알리, 차기 행선지 공개...EPL 4팀 해적
22-01-29 05:27
14333
울버햄턴, 정상빈 영입 후 18개월간 그라스호퍼 임대 계약 홍보도배
22-01-29 04:20
14332
'콘테 영입 1호' 토트넘, 유벤투스 신성 FW 계약 체결 앗살라
22-01-29 01:46
14331
'꼴찌' 번리, 강등되면 빚 1000억 바로 갚아야 조현
22-01-29 00:04
14330
평점 3.0 “토트넘서 한심하더니 브라질 국대로도 절망” 순대국
22-01-28 22:04
14329
울산 졌냐 ? 원빈해설위원
22-01-28 20:40
14328
‘오너’ 문현준 “담원전, 2대 0으로 이기겠다” 뉴스보이
22-01-28 17:18
14327
[공식발표] 김민우-정상빈 없다...수원, 2022시즌 등번호 공개 정해인
22-01-28 1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