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재능 맞네!...'맨유→레인저스' 임대 간 FW, '데뷔전-데뷔골' 작렬

297 0 0 2022-01-30 06:34: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재능 하나는 여전히 확실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자랑하는 유망주 압두 디알로가 레인저스로 임대를 떠난 이후 치른 데뷔전에서 5분 만에 데뷔골을 터뜨리는데 성공했다.

레인저스는 29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스코틀랜드 딩웰에 위치한 글로벌 에너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스코티시 프리미어십 24라운드에서 로스 카운티와 3-3으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레인저스는 승점 56점으로 선두 자리를 굳건히 했다.

경기 전날 레인저스는 디알로의 임대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레인저스는 28일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디알로를 이번 시즌까지 임대하게 되어 기쁘다. 등번호는 9번이다"라고 전했다. 디알로는 "레인저스로 오게 되어 환상적이다. 빠르게 훈련과 적응을 통해 팬들 앞에서 경기를 하고 싶다"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디알로는 맨유가 기대하고 있는 초특급 유망주다. 2002년생 코트디부아르 출신 디알로는 지난해 초 이탈리아 아탈란타를 떠나 맨유로 이적했다. 당시 디알로가 기록했던 이적료는 무려 2,130만 유로(약 287억 원). 아직 20대도 되지 않은 어린 유망주가 기록한 적지 않은 이적료에 축구 팬들은 혀를 내둘렀다.

아직 나이가 어렸기에 당장 주전으로 활약하긴 힘들었다. 그럼에도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16강 1차전 AC밀란전에 교체 투입됐던 디알로는 데뷔골을 터뜨리며 확실하게 눈도장을 찍기도 했다.

시즌 종료 이후 임대를 추진했지만 부상에 발목을 잡히면서 무산됐다. 결국 디알로는 재활을 거친 끝에 올겨울 레인저스로 임대를 떠나 도약을 노렸다. 시간은 그리 오래 필요하지 않았다. 임대 직후 로스 카운티전에 출전한 디알로는 전반 5분 조 아리보가 건넨 크로스를 침착하게 밀어 넣으며 선제골을 터뜨렸다.

득점 이후 디알로는 동료들에게 둘러싸여 축하를 받았다. 비록 팀은 무승부에 그쳤지만 디알로는 성공적으로 데뷔전을 마치면서 팬들로부터 박수를 받았다. 영국 복수 매체들 역시 디알로가 5분 만에 데뷔골을 터뜨린 것을 조명하며 완벽하게 임대 생활을 시작했다며 찬사를 보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360
콘테 제안을 거절해? "트라오레, 조만간 후회할 것" 장그래
22-01-30 21:04
14359
'Here We Go!' 루이스 디아즈, 876억에 리버풀행 합의 완료 스킬쩐내
22-01-30 19:39
14358
[NBA] ‘커리 4Q에 살아났다!’ GSW, 브루클린에 진땀승 갓커리
22-01-30 18:15
14357
'결국 탐슨이 끝냈다' GSW, 어빙 분전한 BKN에 짜릿한 재역전승 닥터최
22-01-30 17:02
14356
380분 뛰고, 씹던 검 던졌더니…'주급 100% 보장' 맨유 탈출 찌끄레기
22-01-30 16:20
14355
아다마 임대에 격분한 팬들..."구단의 결정, 이해 안가" 조현
22-01-30 15:18
14354
[두바이 LIVE] 헤르타행 이동준, 국대 킷 입고 '옷피셜' 이유…"짐을 따로 못 빼서" 호랑이
22-01-30 13:05
14353
아다마 놓친 토트넘...리그 1골 FW로 전력보강? 아이언맨
22-01-30 12:06
14352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음바페
22-01-30 11:08
14351
'김병현과 맞트레이드' 지금도 충격?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들었던…" 물음표
22-01-30 09:21
14350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1-30 08:47
VIEW
역대급 재능 맞네!...'맨유→레인저스' 임대 간 FW, '데뷔전-데뷔골' 작렬 질주머신
22-01-30 06:34
14348
GSW 그린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GOAT냐고? 둘 다 대단해" 해골
22-01-30 04:53
14347
트라오레 놓친 토트넘, 유베 멀티플레이어로 급선회...SON과 한솥밥? 와꾸대장봉준
22-01-30 03:00
14346
이동준, 헤르타 베를린 입단, 2025년까지… 20번째 분데스리거 철구
22-01-30 00:52
14345
'기대주' 이현주, 바이에른뮌헨 유니폼 입고 첫 경기 손예진
22-01-29 23:04
14344
"거품 붕괴, 중국축구 또 실패했다" 스페인 언론도 조롱 스킬쩐내
22-01-29 19:16
14343
월드컵 진출 확정한 이란 감독, 내년 아시안컵까지 간다 날강두
22-01-29 18:56
14342
日 공격수 아사노, "사우디전, 기회 주어지면 일본에 승리 안길 것" 롤다이아
22-01-29 17:30
14341
이란 매체, "한국의 카타르행 확률 99.99%, 이미 끝났어" 조현
22-01-29 16:12
14340
유벤투스 이적 '괴물 공격수'→'호날두 7번' 선택→팬들 분노 6시내고환
22-01-29 14:07
14339
리버풀, 특급 윙어 합류→미나미노와 결별 가능성… 324억이면 OK 불쌍한영자
22-01-29 12:25
14338
손흥민 '복귀 임박' 직접 언급에... "콘테 감독 엄청 신나겠네!" 군주
22-01-29 11:59
14337
[오피셜] 논란 속 라이프치히로 간 '바르사 포그바' 모리바...발렌시아 임대 원빈해설위원
22-01-29 10: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