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사 임대' 떠났던 근육맨 윙어, '현대차' 타고 울브스 복귀...향후 거취는?

128 0 0 2022-07-01 02:56:4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아다마 트라오레가 바르셀로나 임대를 마치고 울버햄튼에 복귀했다. 아쉬움이 클 법 하지만 피지컬은 여전히 파괴적이다.

울버햄튼은 30일(한국시간) SNS를 통해 프리시즌을 위해 복귀한 선수들 소식을 공유했다. 눈에 띄는 건 단연 트라오레였다. 대한민국 기업 현대자동차가 생산한 자동차를 타고 등장한 트라오레는 곧장 훈련장에 들어가 트레이닝복으로 갈아입었다.

압도적인 피지컬은 여전했다. 헬스장에 나타난 트라오레는 오랜만에 재회한 동료 제르손 모스케라와 장난을 치며 기뻐했다. 오랜만에 복귀한 만큼 체력 테스트도 진행됐다. 트라오레는 코치가 지켜보는 가운데 제자리 뛰기를 하는 모습도 있었다.

다가오는 시즌은 트라오레에게 있어 매우 중요하다. 지난겨울 트라오레는 토트넘 훗스퍼 이적설을 뒤엎고 친정팀 바르셀로나로 임대 이적했다.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됐던 만큼 트라오레는 바르셀로나에서 주전으로 도약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하지만 계획은 수포로 돌아갔다. 페란 토레스와 피에르-에메릭 오바메양이 영입된데 이어 먹튀 논란에 빠졌던 우스만 뎀벨레까지 조금씩 부활했다. 결국 트라오레는 캄프 누에서 자리 잡지 못한 채 울버햄튼으로 복귀해야 했다. 바르셀로나 임대 시절 스텟은 스페인 라리가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를 포함해 17경기 4도움.

뜻대로 되지 않았지만 트라오레는 부활을 노린다. 지난 시즌 울버햄튼은 라울 히메네스와 황희찬을 중심으로 공격을 시도했지만 골 가뭄에 시달렸다. 브루노 라즈 감독은 다니엘 포덴세, 파비우 실바, 치퀴뇨 등으로 변화를 꾀했지만 좀처럼 결실을 맺지 못했다. 트라오레는 부족했던 측면 파괴력에 힘을 보탤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방출 가능성도 여전히 존재하는 상황이다. 영국 '버밍엄 메일'은 "올여름 울버햄튼은 트라오레를 2,000만 파운드(약 315억 원)에 매각할 수 있다. 계약 기간이 12개월 밖에 남지 않은 만큼 미래는 아직까지 불확실하다. 라즈 감독은 트라오레를 스쿼드에 추가하길 희망한다고 밝힌 바 있다"라고 설명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274
브라질에 남을래...난처한 맨유 아이언맨
22-07-01 11:15
16273
'충격의 TOP10 탈락' 中 2030 월드컵 자동 진출하나, 스페인 초긴장 왜? 음바페
22-07-01 10:38
16272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7-01 09:39
16271
예상치 못한 '충격' 결정…파리 생제르맹 이적료 675억 책정 조폭최순실
22-07-01 07:25
16270
더 용 와도 끄떡없는 성골, “맨유가 모든 이적 차단” 타짜신정환
22-07-01 04:07
VIEW
'바르사 임대' 떠났던 근육맨 윙어, '현대차' 타고 울브스 복귀...향후 거취는? 정해인
22-07-01 02:56
16268
'무사만루→사구→볼넷→KKK' 만년 기대주의 희망고문, 벌써 11년째다 해적
22-07-01 01:40
16267
'이 선수들 전부 공짜입니다'...뜨거운 관심 받고 있는 FA 베스트 11 장사꾼
22-07-01 00:56
16266
로마노가 밝힌 충격 폭로 "첼시, '에버턴→토트넘' FW 하이재킹 시도했었다" 원빈해설위원
22-06-30 21:42
16265
이적료 '1183억' 책정 소식에…맨유·아스널·바르사 모두 영입 포기 픽도리
22-06-30 20:19
16264
수비는 참 잘하는데…김하성 트레이드 후보? "아직 기대 부응 못해" 뉴스보이
22-06-30 17:47
16263
홈런성 안타치고 2루서 아웃당한 김하성...2경기 연속 멀티 출루 타짜신정환
22-06-30 16:49
16262
1700억 투수가 왜 이러나, ERA 최하위-피홈런 1위 '대참사' 이영자
22-06-30 15:08
16261
"저지 29호+스탠튼 19호포" 양키스 4연승, 오클랜드 109패 페이스 장사꾼
22-06-30 14:48
16260
김하성, 안타 포함 3출루 '맹활약'···샌디에이고 3연패 탈출 견인 호랑이
22-06-30 12:22
16259
'전설' 굴리트, 손흥민에 충고..."우승 못하는 팀에 있으면 안 돼!" 가습기
22-06-30 11:05
16258
62일 만에 복귀→초구 던지고 38분 중단…부상도, 비도 못 막은 '방출생 신화' 미니언즈
22-06-30 10:47
16257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6-30 10:06
16256
빅리그 75승+노히트 노런 2회, CPBL에 '거물' 들어간다 소주반샷
22-06-30 05:06
16255
맨유-바르셀로나, 데 용 이적료 합의...기본 €65m+옵션 €20m 곰비서
22-06-30 02:41
16254
월드클래스 끝없는 '추락'…아틀레티코서 방출 가능성 와꾸대장봉준
22-06-30 01:19
16253
토트넘 벤치 전락→세계 최고 선수 평가 '대반전', 세리에A도 노린다 손예진
22-06-30 00:04
16252
‘원태인 4승&최영진 2안타 3타점’ 삼성, KT에 8-2 역전승…안방 4연패 마감 애플
22-06-29 22:27
16251
일야는 다 산으로 가는군 오타쿠
22-06-29 2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