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관심' 이승우, "관심 사실... 즐겁고 고마운 수원FC에서 최선" 관계자

129 0 0 2022-06-29 10:21:5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OSEN=우충원 기자] "유럽 구단 관심은 사실... 즐겁고 고마운 수원FC에서 최선 다하고 있다". 

스페인 매체 스포르트는 28일(한국시간) “이승우가 부활했다”면서 “수원FC에서 뛰는 이승우가 올해 8골-2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최근엔 국제축구연맹(FIFA) 푸슈카시상(한 해 가장 멋진 골에 주는 상) 최종 후보에 오를 만큼 화려한 골을 넣기도 했다”고 전했다.

이승우는 바르셀로나 유소년팀 출신으로 큰 기대를 모았다. 하지만 이탈리아, 포르투갈, 벨기에 무대를 돌고 돌아 올해 수원FC 유니폼을 입고 국내 무대에 들어왔다. 유럽에서 제대로 된 출전 기회가 없었기에 K리그에서도 제 실력을 펼치는 데 시간이 필요할 것이란 관측이 지배적이었지만 이승우는 이런 우려를 보기 좋게 날려 버렸다.

스포르트는 지난 2010년 남아공에서 열린 다논 네이션스컵에서 이승우가 득점왕에 오르며 라 마시아(바르셀로나 유스 시스템)에 합류한 과정을 상세히 설명했다. 2011년 바르셀로나 입단 직후 유스팀 29경기에서 39골을 터뜨려 ‘코리안 메시’라는 별명을 얻었다는 내용도 곁들였다.

이어 헬라스 베로나(이탈리아)와 신트트라위던(벨기에)을 거쳐 K리그 무대에 진출하기까지 축구 여정을 소개했다. 스포르트는 “뜨거운 활약을 앞세운 이승우에 대해 한국 축구대표팀 재발탁과 관련한 이야기가 끊이지 않는다”면서 “이미 유럽 클럽들로부터 몇 가지 (이적) 제안을 받아두고 있다. 더 많은 경험과 준비 과정을 거쳐 다시 유럽 무대에서 뛰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최근 이승우는 펄펄 날고 있다. 지난 25일 수원 삼성과 '수원더비'서 화려한 경기력을 선보였다. 폭발적인 침투에 이어 환상적인 칩슛으로 시즌 8호골을 기록, 엄원상(울산), 김대원(강원)과 함께 득점 공동 4위에 올랐다. 앞선 21일 포항전에선 코너킥 상황에서 높이 떠오른 볼을 몸을 틀며 그대로 발리슛으로 연결했고, 공은 멋진 궤적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포항전 골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주목했다. FIFA가 게시한 영상에 세계 축구 팬들은 "푸스카스상 무조건 가능하다", "푸스카스상 후보에 올라야만 한다" 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고 K리그 공식 계정 역시 "쉬운 결정"이라며 이승우를 지지했다.

푸스카스상이란 한 해 동안 전 세계에서 나온 골 중 가장 멋진 골을 기록한 선수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지난 2020년에는 번리를 상대로 75m 단독 질주한 뒤 골을 넣은 손흥민이 이 상을 받았다. 

스포르트는 “최근 활약으로 이승우의 대표팀 복귀 가능성이 주목받고 있다. 수원FC에서 많은 경기를 소화하며 유럽 재진출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승우는 현재에 집중하고 있다. S&S Sports 관계자는 "유럽 구단들의 관심을 받은 것은 사실"이라면서 "하지만 이승우는 현재 수원FC에서 뛰는 것을 정말 즐겁게 생각한다.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 기회를 받고 뛰는 팀에 대해 고마움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256
빅리그 75승+노히트 노런 2회, CPBL에 '거물' 들어간다 소주반샷
22-06-30 05:06
16255
맨유-바르셀로나, 데 용 이적료 합의...기본 €65m+옵션 €20m 곰비서
22-06-30 02:41
16254
월드클래스 끝없는 '추락'…아틀레티코서 방출 가능성 와꾸대장봉준
22-06-30 01:19
16253
토트넘 벤치 전락→세계 최고 선수 평가 '대반전', 세리에A도 노린다 손예진
22-06-30 00:04
16252
‘원태인 4승&최영진 2안타 3타점’ 삼성, KT에 8-2 역전승…안방 4연패 마감 애플
22-06-29 22:27
16251
일야는 다 산으로 가는군 오타쿠
22-06-29 20:50
16250
토트넘, ATM 윙어 영입 고려...23세 수비수와 스왑딜 소주반샷
22-06-29 15:32
16249
첼시 1호 영입 임박..."구단 간 협상 완료. 이적료 1023억" 홍보도배
22-06-29 13:23
16248
리버풀에 6년 헌신→뮌헨 이적… “존중 좀 보여주지” 비판 순대국
22-06-29 12:45
16247
드디어 독하게 마음 먹었나... 토트넘 골칫거리 '폭풍 훈련' 원빈해설위원
22-06-29 11:45
VIEW
'유럽관심' 이승우, "관심 사실... 즐겁고 고마운 수원FC에서 최선" 관계자 극혐
22-06-29 10:21
16245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6-29 09:21
16244
K리그에 24번째 구단이 탄생합니다 해골
22-06-29 06:58
16243
히샬리송, 손흥민과 함께한다...5년 개인 합의→계약 박차 픽도리
22-06-29 05:27
16242
NO 영입 맨유, '이라크 MF' 지단 이크발과 3년 재계약 타짜신정환
22-06-29 03:47
16241
"EPL이야? 사우디야?" 뉴캐슬 유니폼에 팬들 불만..."선 넘었다" 픽도리
22-06-29 02:17
16240
작년 14승은 신기루였나... 38억 FA, 139km 직구로는 버티지 못했다. 3이닝 3실점 9연패 떨어진원숭이
22-06-28 23:53
16239
“뼈가 골절된 상태로 주사맞고 경기를 뛰었습니다” 해적
22-06-28 22:14
16238
"1515억 들여 영입한 세 선수, 결국 토트넘 떠난다" 장사꾼
22-06-28 21:20
16237
“미나미노 또 벤치” 팀 잘못 골랐네... 모나코 1,360억 쓴다 원빈해설위원
22-06-28 20:07
16236
센터백 영입 또 좌절…"새로운 계약 체결한다" 순대국
22-06-28 17:06
16235
콘테냐, 무리뉴냐…"3일 남았다" 픽도리
22-06-28 16:33
16234
영국 현지에 '손흥민 대형 벽화' 탄생...벽화에서도 시그니처 '찰칵' 철구
22-06-28 14:05
16233
토트넘과 결별 이미 확정... 구단 요청에 오피셜만 미뤘다 손나은
22-06-28 13: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