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땅을 치겠네, “꼬맹이 진짜 잘하네” 모리뉴 미소→로마 선두

142 0 0 2022-09-01 05:38:1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아직 시즌 초반이지만, AS로마의 질주가 무섭다. 이적생 파울로 디발라(28)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디발라는 현재 로마 감독인 조세 모리뉴가 토트넘 홋스퍼를 이끌 때부터 노렸던 자원이다. 로마는 지난 시즌 UEFA 컨퍼런스리그 초대 챔피언에 등극했고, 이번 시즌에는 유로파리그에 나선다. 올여름 이적 시장에서 전력 보강에 착수, 유벤투스의 에이스였던 디발라를 영입하는데 성공했다. 토트넘은 이적료 없이 ‘공짜’였던 대어를 놓쳤다.

디발라가 4경기 만에 터졌다. 31일 열린 몬차와 세리에A 4라운드에서 멀티골을 신고했다. 전반 18분 타미 아브라함의 패스를 받아 문전으로 드리블 돌파 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32분에는 문전 세컨드 볼 상황에서 몸을 날리는 슈팅으로 쐐기포를 터트렸다. 후반 호제르 이바네스의 추가골을 더한 로마는 3-0 승리를 거뒀다. 3승 1무 승점 10점으로 선두를 질주했다.

모리뉴는 후반 20분 임무를 완수한 디발라에게 휴식을 줬다. 이때 대화를 나누며 함박웃음을 보인 장면도 포착됐다.

모리뉴는 경기 후 DAZN을 통해 “지난 시즌 우리와 유벤투스가 경기를 했다. 디발라가 교체됐을 때 내가 ‘꼬맹이 너 진짜 잘하네’라고 말했다. 오늘밤 그에게 똑같이 말했다. 우리는 그때 이후 지금 달라진 상황을 생각하며 웃었다”고 밝혔다.

두 골을 보탠 디발라는 세리에A 통산 100골 금자탑을 세웠다. 통계 매체 옵타에 따르면 디발라는 2004/2005시즌 이후 세리에A에서 100골 50도움을 기록한 여덟 번째 선수에도 등극했다. 이 모습을 지켜본 토트넘과 다수 팀이 땅을 치고 후회하고 있을지 모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068
다른건 몰라도 한화한테 깨지는건 열받는다 오타쿠
22-09-03 20:19
17067
맨시티 새얼굴, "PL에서 스스로를 시험할 것" 가습기
22-09-03 07:02
17066
구단 역대 최초 '한 이닝 KKKK'... 진기록에도 웃을 수 없던 실책파티 극혐
22-09-03 03:18
17065
득점 2위→'깜짝' PL 복귀…이유 밝혔다 미니언즈
22-09-03 02:06
17064
“김민재, 이탈리아인 매료시켰다” 튀르키예는 여전히 ‘민재 앓이’ 물음표
22-09-03 00:25
17063
"난 내가 맨유 갈 줄 알았어"...'1억 유로' 대신 잔류한 선수의 한숨 조현
22-09-02 23:06
17062
서류 제출 늦어서 이적 무산…결국 첼시 못 떠났다 앗살라
22-09-02 21:41
17061
이승우 동점골 가자 닥터최
22-09-02 20:25
17060
'산초 선제골' 맨유, 레스터 1-0 제압...2연패 후 3연승+5위 도약 찌끄레기
22-09-02 06:28
17059
'손흥민, 후방으로 내려올 필요 없다'…토트넘, 첼시 공격수 영입 막판 협상 6시내고환
22-09-02 02:44
17058
패-패-승-패-패-패…우승 후보 랜더스가 수상하다? 뉴스보이
22-09-02 01:20
17057
황희찬, 이적시장 마감일에 이적료 390억까지 상승…리즈-에버튼 영입 경쟁 불쌍한영자
22-09-01 23:40
17056
오바메양, 첼시와 '파격' 합의…650만 파운드+알론소 간빠이
22-09-01 22:04
17055
설마 두산 영패? 불도저
22-09-01 20:39
17054
도대체 못 하는 게 뭐니?…1번타자 김하성, 안타에 2득점까지 질주머신
22-09-01 17:03
17053
한 번도 힘든 진기록, 4일 동안 2번이나…다저스 유망주 진기록 폭주 곰비서
22-09-01 15:54
17052
'톱타자' 김하성, 샌프란시스코전 4타수 1안타 2득점…5-4 승리 일조 철구
22-09-01 13:18
17051
다리 골절→1년 뒤 '1085억'에 빅클럽행…"꿈만 같아" 애플
22-09-01 12:34
17050
"김민재, 우두커니 서서 실점.. 감독도 절래절래" 伊 매체 비판 호랑이
22-09-01 11:52
17049
롯데 박세웅 거르고 뽑은 1차 지명 출신 좌완, 5년 만에 1군 승격 가습기
22-09-01 10:52
17048
'홀란드 전반에 해트트릭 완성' 맨시티, 노팅엄에 6-0 대승 미니언즈
22-09-01 09:32
17047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9-01 08:44
VIEW
토트넘 땅을 치겠네, “꼬맹이 진짜 잘하네” 모리뉴 미소→로마 선두 사이타마
22-09-01 05:38
17045
'음바페 저주 의혹' 포그바의 변명, "형이 말한 부두술사 고용은 사실' 캡틴아메리카
22-09-01 0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