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해고당한 투헬, 레알 가서 복수한다

220 0 0 2022-09-13 00:27:1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 첼시에서 경질된 토마스 투헬 감독은 어디로 향할까.

영국 '디 애슬래틱'은 12일(한국시간) "첼시에서 경질된 투헬 감독의 다음 행보는 어디일까. 스페인이 가장 자연스러운 목적지로 보인다. 카를로 안첼로티 감독이 일찍 은퇴한다면 레알 마드리드를 지휘할 수 있다"라고 보도했다.

얼마 전, 첼시는 충격적인 결단을 내렸다.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와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 등을 우승으로 이끈 투헬 감독을 경질했다. 이번 여름 새롭게 부임한 토드 보엘리 구단주는 투헬 감독의 이적시장 행보, 소통, 시즌 초반 부진, 향후 비전 등에 불만을 가졌다.

투헬 감독의 경질은 하루아침에 이뤄졌다. 많은 사람들이 충격에 빠졌지만 첼시 보드진은 아랑곳하지 않고 다음 계획을 이어나갔다. 빠르게 브라이튼의 그레이엄 포터 감독과 접촉했고, 투헬 감독의 경질 하루 만에 포터 감독의 부임 공식 발표까지 마쳤다.

첼시의 극단적인 결정에 많은 전문가들이 첼시를 비판하기 시작했다. 마인츠의 전 스포츠 디렉터인 크리스티안 하이델은 "첼시는 이 결정을 크게 후회할 것이다. 그렇게 좋은 감독을 다시는 빨리 얻지 못할 것이다"라고 예측했다.

순식간에 일자리를 잃은 투헬 감독은 어디로 향하게 될까. '디 애슬래틱'은 예상외로 스페인의 강호 레알을 예측했다.

현재 레알을 이끌고 있는 안첼로티 감독과 투헬 감독의 지휘 스타일이 정반대인 점을 집었다. 선수들과 소통을 많이 갖고, 온화한 리더십을 발휘하는 안첼로티 감독에 비해 투헬 감독은 열정과 이성적인 스타일을 내세운다.

매체는 "슈퍼 클럽들은 전임자와 정반대의 스타일을 가진 감독을 임명하는 습관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안첼로티 감독이 최근 레알이 자신의 커리어의 마지막이라고 밝혔던 만큼 은퇴를 예고했던 점을 고려하면 레알이 가장 유력한 후보로 생각할 수도 있다.

투헬 감독을 응원하는 팬들 입장에선 추후에 감독직을 맡아 억울하게 경질됐던 첼시를 복수하는 그림을 바라고 있을 것이다. 현재 무직 상태가 된 투헬 감독이 어떤 클럽을 맡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충격 해고당한 투헬, 레알 가서 복수한다 호랑이
22-09-13 00:27
17181
구단과 협상 결렬로 인해…"1월 토트넘행 가능성 생겼다" 손나은
22-09-12 23:39
17180
‘너도 나도 1할타자’ 1위팀 물방망이…3년전 악몽이 스멀스멀 가습기
22-09-12 22:44
17179
김민재 왜 영입 안 했어?'…"토트넘에 딱 어울렸는데" 극혐
22-09-12 21:29
17178
오지환 부상에 끝난 1년 전 LG처럼…PS 앞두고 한 해 농사 끝날라 음바페
22-09-12 20:42
17177
"이강인과 무리키 교체? 그걸로 게임 끝났어!"...마요르카 지역지 분노 크롬
22-09-12 19:59
17176
오타니 34호 홈런 터졌지만, LAA 휴스턴에 4-12 완패 원빈해설위원
22-09-12 07:10
17175
유벤 무는 심하네 픽샤워
22-09-12 05:48
17174
'전반 4골' 아틀레틱, 엘체 4-1 완파 해골
22-09-12 03:22
17173
8위 유벤투스, 살레르니타나 꺾고 '우승 경쟁' 재합류? 와꾸대장봉준
22-09-12 01:34
17172
손흥민 EPL 경기, 또 연기될 듯…"런던 안전 문제 위험" 손예진
22-09-11 23:56
17171
대흥분한 日언론 “구보가 압권의 드리블로 맨유 수비진 농락” 오타쿠
22-09-11 21:53
17170
차우찬 이어 함덕주도 Comeback! 123일 만에 등판, 퓨처스 두산전서 1이닝 던져 뉴스보이
22-09-11 19:29
17169
상승세에도 고민 많은 김종국 감독 간빠이
22-09-11 17:58
17168
'432일' 만에 '112승' 투수의 복귀...LG 가을야구 등판 가능할까 노랑색옷사고시퐁
22-09-11 16:48
17167
실시간 1위 이정후를 타격 2위로 끌어내린 ‘우익수 땅볼’ 타짜신정환
22-09-11 15:22
17166
음주운전 퇴출 쿠니모토, “유럽서 뛰는 꿈 이뤄 기뻐” 반성× 홍보도배
22-09-11 14:50
17165
레알 당장 1월 '1600억 사나이' 노린다... 35골 몰아친 폭격기 장사꾼
22-09-11 13:26
17164
그는 진심이었다…'드림 클럽' 합류 위해 제안도 거절+임금 삭감까지 애플
22-09-11 12:15
17163
"왜 안 붙잡았지"...인테르, 벌써 토트넘 보낸 것 후회 호랑이
22-09-11 11:51
17162
“SSG보다 낫다”…LG 대역전 우승 충분히 가능→전력 대등, 멘탈 우위 물음표
22-09-11 10:30
17161
‘155km’ 1차지명 투수, 6년째 방황 어쩌나…2군에서도 ERA 18점대 크롬
22-09-11 08:56
17160
"왜 안 붙잡았지"...인테르, 벌써 토트넘 보낸 것 후회 손나은
22-09-11 06:26
17159
‘레반도프스키 1골 1도움’ 바르셀로나, 카디스전 4-0 격파...‘6G 무패 행진’ 아이언맨
22-09-11 05: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