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71분' 토트넘, UCL서 스포르팅에 0-2 패배

95 0 0 2022-09-14 06:01:4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홋스퍼가 시즌 첫 패배를 맛봤다.

토트넘 홋스퍼는 14일 오전 1시 45분(한국시간) 스페인 리스본의 이스타디우 주제 알발라드에서 '2022-2023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D조 2차전 스포르팅 CP와 맞대결을 펼쳐 0-2로 패배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3점(1승 1패)에 머물렀고 스포르팅은 승점 6점(2승)을 만들며 우선 조 1위에 올라섰다.

원정팀 토트넘은 3-4-3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손흥민-해리 케인-히샬리송이 득점을 노렸고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로드리고 벤탕쿠르가 중원을 지켰다. 이반 페리시치-에메르송 로얄이 양쪽 윙백으로 나섰고 벤 데이비스-에릭 다이어-크리스티안 로메로가 백스리를 구성했다. 골키퍼 위고 요리스가 장갑을 꼈다.

홈팀 스포르팅도 3-4-3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페드루 곤살베스-마커스 에드워즈-프란시스코 트린캉이 최전방에 자리했고 누누 산투-페드로 포로가 양쪽 윙백으로 나섰다. 모리타 히데마사-마누엘 우가르테가 중원을 구성했고 마테우스 헤이스-세바스티안 코아테스-곤살루 이나시우를 비롯해 골키퍼 안토니오 아단이 골문을 지켰다.

토트넘이 먼저 기회를 잡았다. 전반 26분 박스 안 왼쪽에서 공을 잡은 페리시치가 수비수를 따돌린 후 오른발 크로스를 올렸다. 골문 앞에서 대기하던 히샬리송이 헤더로 연결했지만, 아단이 안전하게 잡아냈다.

전반전 추가시간 토트넘이 위기를 맞았다. 하프라인 부근에서 공을 잡은 에드워즈는 트린캉과 공을 주고받은 후 박스 안으로 진입했고 그대로 슈팅을 날렸다. 하지만 요리스가 어렵게 막아냈다. 

양 팀은 전반전 총 9개(토트넘 5개)의 슈팅을 주고받았지만, 균형을 허물지 못한 채 0-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 토트넘이 좋은 장면을 만들었다. 후반 3분 왼쪽에서 공을 잡은 케인이 강한 크로스를 올렸고 에메르송이 헤더로 연결했다. 하지만 아단이 갑벼게 쳐냈다.

곧이어 4분 프리킥 상황에서 케인이 가볍게 넘겨준 공을 다시 박스 안에서 슈팅으로 연결한 에메르송이지만, 이번에도 아단이 막아냈다.

토트넘이 몰아쳤다. 후반 9분 중앙에서 공을 잡은 히샬리송이 왼쪽을 돌아 뛰는 케인을 향해 공을 밀어줬고 케인은 그대로 슈팅으로 연결했다. 하지만 아단의 선방이 나왔다.

후반 27분 토트넘은 손흥민을 빼고 데얀 쿨루셉스키를 투입했다.

곧이어 후반 31분 쿨루셉스키가 올린 왼발 크로스를 히샬리송이 머리를 갖다 대며 헤더를 시도했지만, 골문을 벗어났다.

후반 45분 스포르팅이 득점에 성공했다. 앞서 교체로 투입된 파울리뉴는 왼쪽 측면에서 곤살베스가 올린 코너킥을 헤더로 연결하며 토트넘의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추가시간 3분이 주어졌다. 스포르팅이 다시 득점을 만들었다. 교체로 투입된 아르투르 고메스는 경기 종료 직전 왼쪽 측면을 단독 드리블로 돌파해 직접 슈팅으로 골망을 갈랐다.

경기는 그대로 종료됐고 토트넘은 끝내 득점을 기록하지 못한 채 0-2로 패배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210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9-15 09:22
17209
'김민재 풀타임-은돔벨레 데뷔골' 나폴리, 레인저스에 3-0 완승... A조 1위 가츠동
22-09-15 06:58
17208
콘테 계획 '제외'…"토트넘 후회할 것" 부활 자신 군주
22-09-15 05:28
17207
"제발 선발로 그만 써!"...토트넘 팬들 분노하게 한 '브라질 윙백' 떨어진원숭이
22-09-15 02:53
17206
'후반기 ERA 2.21' 155km 파이어볼러, "WBC 대표팀 욕심 없는 건 아니다" 타짜신정환
22-09-15 01:33
17205
요키시 4년 연속 10승, 송성문 결승타...키움 3연승, KIA 3연패 정해인
22-09-14 23:52
17204
'뮌헨전 완패'에 감독-선수 한 목소리..."기회 못 살린 대가" 해적
22-09-14 20:32
17203
'충격' 챔스리그에서 나치식 경례→미친 프랑크푸르트팬에 분노 순대국
22-09-14 17:09
17202
'졸전'에 대선배도 화났다..."토트넘, 스스로 돌아봐야" [UCL D조] 원빈해설위원
22-09-14 16:00
17201
"이러면 월드컵 힘들텐데"...리버풀 아놀드, 경력 최대 위기 픽도리
22-09-14 15:08
17200
'31살 월클' 이적하나…"최소 5팀 관심" 질주머신
22-09-14 14:39
17199
'손흥민 71분' 토트넘, UCL서 스포르팅에 0-2 패배 와꾸대장봉준
22-09-14 13:58
17198
텐 하흐 '7호 영입' 준비, FA 베테랑 라이트백 정조준 손예진
22-09-14 12:43
17197
SF, 감독에게 반항한 투수 하루만에 마이너행 크롬
22-09-14 11:49
17196
'MVP 모드' 트라웃 8경기 연속 홈런은 실패…에인절스 3연패 미니언즈
22-09-14 10:30
17195
'시즌 첫 패배' 콘테 감독 "실수의 대가를 치렀다…승리할 자격 없었다" 크롬
22-09-14 09:13
VIEW
손흥민 71분' 토트넘, UCL서 스포르팅에 0-2 패배 섹시한황소
22-09-14 06:01
17193
16분 만에 3골 이후 3명 퇴장→3-6 대역전패…8명이 싸운 메츠 자멸 박과장
22-09-14 03:35
17192
"본인도 충격일 것" 콘테가 외면한 '선발 0회' 향한 걱정 사이타마
22-09-14 01:39
17191
맨유 감독, 조언 안 듣고 뜻 굽히지 않은 영입 결정 ‘옳았네!’ 이아이언
22-09-14 00:23
17190
야구는 9회말부터! 롯데, SSG 상대로 기적같은 대역전극 캡틴아메리카
22-09-13 23:41
17189
19세 '영웅' 혈 뚫은 한방…삼성, 갈길바쁜 NC 6연승 끊었다 가츠동
22-09-13 22:36
17188
그냥 한국 갈 걸 그랬나… MLB 56승 투수, 내년에는 KBO조차 외면하나 장그래
22-09-13 21:25
17187
이승우만 제외 아니다...벤투, '10-10 넘은' 김대원도 외면 조폭최순실
22-09-13 2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