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연패’ 케인, 오매불망 손흥민만 기다린다… “우린 특별한 관계”

141 0 0 2022-11-12 20:30:4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영국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해리 케인이 손흥민에 대한 간절한 그리움을 재차 드러냈다. 토트넘은 손흥민이 안와 골절 수술로 자리를 비운 이후 2연패 수모를 겪으며 자존심을 크게 구긴 상태다.

현지시간 12일 영국 축구전문매체 더부트룸에 따르면 케인은 한 유튜브 방송에 출연해 “손흥민과 나는 오랜 시간에 걸쳐 특별한 관계를 쌓았다”고 강조했다.

케인은 “우리가 함께 한 지 7~8년이 됐다”며 “우리는 여러 차례 함께 훈련하고 뛰었는데, 최근 몇 년 사이엔 우리가 정말로 서로의 경기 방식을 더 잘 이해하게 된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전보다 더 깊게 파고들 수 있고, 손흥민은 뒤에서 잘 받쳐준다. 우리는 훌륭한 마무리를 할 수 있게 됐다”면서 “우리 둘 다 지난 몇 년간 쌓아온 것들의 열매를 획득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케인은 지난 2012년 토트넘에 입단했다. 손흥민은 3년 뒤 토트넘 유니폼을 입었는데, 두 선수는 이후 각각 센터 포워드와 좌측 윙어로 호흡을 맞추며 프리미어리그 역사상 최고의 듀오 중 한 쌍으로 떠올랐다. 지금까지 두 사람이 함께 넣은 골만 43골에 달한다.

다만 매체는 이런 좋은 관계에도 불구하고 두 사람이 트로피 복은 영 없었다는 사실을 지적했다.

더부트룸은 “두 선수는 분명 우승컵 몇 개를 들어올릴 만한 자질을 보여줬다”면서도 “다만 그런 일은 아직 일어나지 않았고, 이 때문에 두 선수 모두 실망한 상태일 것”이라고 썼다.

그러면서도 “두 사람이 좋은 기량으로 함께 호흡을 맞출 때, 이보다 더 나은 조합을 찾을 순 없을 것”이라며 “단순히 우승컵을 넘어서 이들의 탁월함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극찬할 만하다”고 분석했다.

토트넘은 현지시간 12일 오후 3시(한국시간 이튿날 0시) 리즈 유나이티드와 2022-23시즌 프리미어리그 16차전을 치른다.

토트넘은 올시즌 리그에서 8승 2무 4패를 기록하며 승점 26점으로 리그 랭킹 4위를 달리고 있다. 케인은 프리미어리그에서만 11골 등 총 12골을 넣었고, 손흥민은 리그 3골,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2골 등 5골을 올린 상황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870
'97분 실점' 맨시티, 브렌트포드에 1-2 충격패...아스날과 2점 차 미니언즈
22-11-13 06:30
17869
"동료들과 팬들에게 미안"...지쳤을 텐데 변명하지 않는 김민재 물음표
22-11-13 03:53
17868
B팀도 최소 8강 수준, 탈락 위주 ‘디펜딩 챔피언’ 프랑스 라인업 조현
22-11-13 01:21
17867
맨시티 역배 머지 앗살라
22-11-12 23:34
17866
토트넘 중원 엔진, 대박 재계약 눈앞..."손흥민보다 더 받는다" 찌끄레기
22-11-12 21:48
VIEW
‘2연패’ 케인, 오매불망 손흥민만 기다린다… “우린 특별한 관계” 6시내고환
22-11-12 20:30
17864
옛 동료도 외면? "호날두, 맨유에서 그러면 안 돼" 뉴스보이
22-11-12 06:26
17863
부스케츠·알바·파티·가비…'무적함대' 스페인 월드컵 최종명단 26명 불쌍한영자
22-11-12 04:21
17862
'결국 탈락' 라모스, 이제 끝났다...스페인, 월드컵 최종 명단 발표 간빠이
22-11-12 03:05
17861
'김한별 30점' BNK, 신한은행 73-68 제압 '3연승' 질주...신한은 3연패 + 1 불도저
22-11-12 01:49
17860
'매각설' 리버풀, 음바페 영입→공격진 보강 예상 베스트11 노랑색옷사고시퐁
22-11-11 23:46
17859
카타르 못 가는 '英 출생' 홀란에 "잉글랜드 국적 가졌다면..." 아쉬움 박과장
22-11-11 21:29
17858
드디어 에메르송 안 보나...토트넘, '1월 영입 플랜' 공개됐다 사이타마
22-11-11 20:10
17857
나폴리 감옥 갇힐 수도 “김민재 지키기 돌입했다” 이아이언
22-11-11 06:49
17856
'한국 상대' 포르투갈, 호날두 포함 초호화 월드컵 26인 확정 가츠동
22-11-11 05:31
17855
"7개월 만에 다시 축구 선수 된 기분" ...SON 절친, 임대 두 달 만에 출전 장그래
22-11-11 04:07
17854
맨유 이적은 잘못된 선택이었나, 한때 영국 재능 '7300만 파운드 스타' WC 탈락 조폭최순실
22-11-11 02:19
17853
'독설가' 무리뉴 제대로 화났다..."1월에 다른 구단 찾아봐!" 떨어진원숭이
22-11-10 23:25
17852
'전성현-이정현이 끝냈다' 캐롯, SK 꺾으며 2연승으로 공동 2위 정해인
22-11-10 21:32
17851
1년 반 만에 ‘꿈’ 바르셀로나 떠난다… “무료 이적 요청했어” 해적
22-11-10 20:18
17850
삼성생명 특급신인 키아나 스미스, 아직은 미완성…수비력 과제로 떠올라 타짜신정환
22-11-10 17:17
17849
이강인, 강팀 상대로 또 빛났다... 골·도움 없이도 평점 '최고 수준' 이영자
22-11-10 16:33
17848
"28만원짜리 난민촌에서 자라고?"…카타르 팬 빌리지에 비난 쏟아져 해골
22-11-10 15:56
17847
오늘도 토트넘 실점 원흉...현지서도 맹비난, "도저히 이해 안 가" 곰비서
22-11-10 14: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