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에선 신계 공격수' 괴물 음바페, 황제 펠레까지 제쳤다

831 0 0 2022-12-05 02:45:2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월드컵 한정 신계 공격수 킬리앙 음바페
▲ 월드컵 3회 우승 빛나는 축구 황제 펠레 기록도 제쳤다
▲ 23세 나이에 프랑스 월드컵 최다 득점자 2위 / 13골 터뜨린 퐁텐느와는 4골 차
 


월드컵 최고의 스타 플레이어 킬리안 음바페가 축구 황제 펠레를 제쳤다.

프랑스는 5일 오전 0시 '알 투마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 폴란드와의 맞대결에서 3-1로 승리했다.

승리 주역은 음바페였다. 프랑스가 가동한 세 골 모두 음바페에 의해 나왔다. 여유로웠다. 그런데도 줘야 할 때, 넣어야 할 때를 확실히 알았다. 상대 수비진을 무너뜨리는 번뜩이는 활약까지 더 하며 폴란드 기세를 꺾었다.

전반 44분에는 지루의 선제 득점을 어시스트했다. 폴란드의 공세가 이어지면서 프랑스가 잠시 흔들렸던 만큼 값진 도움이었다. 순간적으로 폴란드 수비진이 느슨해진 틈을 이용한 음바페는 우파메카노의 패스를 받은 후 절묘한 스루패스로 문전에 있던 지루에게 연결했다. 공을 받은 지루는 한 번의 트래핑에 이은 마무리로 폴란드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29분에는 직접 마무리했다. 역습 상황에서 뎀벨레 패스를 받은 음바페가 슈팅 타이밍을 잡은 후 절묘한 오른발 인사이드 슈팅으로 2-0을 만들었다. 이번 대회 4호 골이자 동시에 음바페의 월드컵 8호 골이었다.

앞선 상황에서 음바페는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주면서 몇 차례 기회를 놓쳤다. 그러나 중요한 순간 추가 득점으로 프랑스로 다시금 분위기를 가져왔다.

후반 45분 다시 한번 음바페 진가가 발휘됐다. 문전에서 강력한 오른발 인사이드 슈팅으로 3-0을 만들었다.
 


폴란드전 멀티 골로 음바페는 축구 황제 펠레의 기록을 경신했다. 23세 이하 선수를 기준으로 월드컵 최다 득점자는 7골의 펠레였다. 이번 대회에서만 음바페는 다섯 골을 가동하며, 월드컵 9골을 기록 중이다. 이번 대회 득점 단독 선두 등극은 보너스.

폴란드전 득점으로 음바페는 '축구 황제' 펠레를 제치며 23세 이하 선수 중 최다 득점 1위로 등극하며 월드컵 역사 한 페이지를 장식했다.

4년 전 러시아 월드컵에서 음바페는 10대 선수임에도 대표팀의 두 번째 우승을 도왔다. 크로아티아와의 결승전에서도 결승포를 가동하며, 1958년 스웨덴 월드컵 펠레에 이어 두 번째로 결승전에서 득점포를 가동했던 10대 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우여곡절도 있었지만 차세대 메날두 주자 선두답게 월드컵에서도 꾸준한 활약상을 이어가고 있다. 4년 전과 달리 이번에는 완전한 주연으로 우뚝 서며 우승 후보 프랑스 공격을 이끌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8134
‘잉글랜드는 웃고 있다’…부상 음바페, 8강 결장 가능성 '솔솔' 손나은
22-12-07 11:20
18133
"호날두, '연봉 2771억' 나스르 제안 거절 예정" 포르투갈 언론인 주장 극혐
22-12-07 10:43
18132
[카타르 LIVE] '호날두 선발 빼니 더 좋은' 포르투갈, '하무스 해트트릭'으로 스위스 6-1 대파 '8강!' 미니언즈
22-12-07 09:26
18131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12-07 08:59
18130
잉글랜드, '사자 더비' 완승…8강서 프랑스와 '백년 전쟁' 성사 해골
22-12-05 08:20
18129
나폴리, 김민재 조기 이적 기정사실화? "포르투갈 센터백 대체자 낙점" 와꾸대장봉준
22-12-05 05:15
VIEW
'월드컵에선 신계 공격수' 괴물 음바페, 황제 펠레까지 제쳤다 손예진
22-12-05 02:45
18127
'지루 선제골' 프랑스, 폴란드에 1-0 앞서 (전반 종료) 오타쿠
22-12-05 01:11
18126
'11명 가운데 8명 생존' 토트넘 월드컵 스타, 현재까지 살아남은 선수는? 호랑이
22-12-04 22:48
18125
뒷심 발휘한 삼성생명, 치열한 공방전 끝에 신한은행 제압 손나은
22-12-04 21:22
18124
손흥민 ‘폭풍 드리블’ 애니로도 나왔다… 토트넘 “언제나 믿는다” 이영자
22-12-04 19:04
18123
나폴리, 김민재 조기 이적 기정사실화? "포르투갈 센터백 대체자 낙점" 장사꾼
22-12-04 18:09
18122
아가메즈, 4년 전 이루지 못한 꿈 위해 돌아왔다 원빈해설위원
22-12-04 17:05
18121
"할수있다 KB" 외침도 1위 앞에선... 대한항공 3대0 완승. KB손보 7연패 수렁[의정뷰 리뷰] 픽샤워
22-12-04 16:01
18120
2일 푹 쉰 김민재, 16강 브라질전 대비 훈련 나올까 [MD카타르] 소주반샷
22-12-04 14:25
18119
"네이마르, 스쿼드 복귀만 해도 힘 될 듯...한국전 선발은 불가 확실" 아이언맨
22-12-04 12:18
18118
16강 탈락 후에도 콩가루 집안...벨기에 선수 '5명' 조귀 귀국 크롬
22-12-04 10:26
18117
비록 졌지만…호주가 보여준 저력, 한국도 가능하다 극혐
22-12-04 08:03
18116
‘라스트 댄스’ 메시 앞세운 아르헨티나, 호주와 16강전 선발 명단 발표 미니언즈
22-12-04 04:19
18115
네덜란드 8강! 미국에 3-1 완승... '1골 2AS' 둠프리스, 측면 찢었다 물음표
22-12-04 02:21
18114
16강 탈락 후에도 콩가루 집안...벨기에 선수 '5명' 조귀 귀국 조현
22-12-04 00:37
18113
제수스-텔레스 OUT, 브라질 24명으로 벤투호 상대해야 닥터최
22-12-03 23:16
18112
러시아 때와는 확 다르다...'카타르 16강 대진 특징은?' 찌끄레기
22-12-03 21:15
18111
[카타르 ON]기적의 16강으로 '손차박 대전' 끝, 손흥민이 'GOAT'다 픽도리
22-12-03 1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