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맥컬럼-자이언 54점 합작' NOP, 극적으로 GSW 제압

66 0 0 2024-04-14 08:50:1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뉴올리언스가 천신만고 끝에 승리를 챙겼다. 

 

뉴올리언스 펠리컨즈는 1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2023-2024시즌 NBA 정규리그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의 경기에서 114-109로 승리했다.

뉴올리언스 입장에서 뜻깊은 승리였다. 이날 승리로 뉴올리언스는 6위 자리를 확정하며 플레이오프 1라운드 직행에 성공했다.

자이언 윌리엄슨이 26점 6스틸 3리바운드, CJ 맥컬럼이 28점 5어시스트, 트레이 머피 3세가 24점 8리바운드를 기록하며 승리를 합작했다.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는 스테픈 커리가 33점 5어시스트, 클레이 탐슨이 19점 6리바운드를 기록했으나, 팀은 패배했다.

1쿼터, 골든스테이트가 먼저 앞서 나갔다. 골든스테이트는 드레이먼드 그린을 중심으로 단단한 수비를 펼치며 뉴올리언스의 공격을 억제했다.

공격에서는 앤드류 위긴스와 케본 루니 등 다양한 선수들이 득점에 나섰다. 26-17, 골든스테이트의 우위로 1쿼터가 끝났다.

2쿼터, 뉴올리언스의 대반격이 나왔다. 1쿼터 17점에 그쳤던 뉴올리언스는 2쿼터 화력이 폭발했다. 허브 존스, 맥컬럼, 트레이 머피 3세 등 돌아가며 3점슛을 성공하며 외곽포가 폭발했다. 반면 골든스테이트는 잘됐던 수비가 붕괴했고, 공격까지 번번이 실패하며 뉴올리언스에 역전을 허용했다. 2쿼터 45-22라는 압도적인 점수를 기록한 뉴올리언스가 62-48로 전반을 끝냈다.

3쿼터 초반, 골든스테이트가 추격에 나섰다. 커리와 탐슨을 중심으로 외곽 공격을 펼치며 점수를 올렸다.

하지만 뉴올리언스는 강했다. 에이스 윌리엄슨이 추격할 때마다 흐름을 끊는 득점을 올렸고, 머피 3세와 맥컬럼의 3점슛으로 다시 점수 차이를 벌리는 데 성공했다. 88-75, 뉴올리언스가 우위로 3쿼터를 마쳤다.

4쿼터, 시작과 동시에 골든스테이트가 활기를 찾았다. 경기 내내 잠잠하던 탐슨이 활약하기 시작했다. 탐슨은 3점슛과 돌파 후 자유투를 얻어내며 득점을 올렸다. 여기에 크리스 폴과 모제스 무디까지 득점에 가담하며 92-89, 3점차까지 점수 차이를 좁혔다.

뉴올리언스가 윌리엄슨의 골밑 득점과 머피 3세의 3점슛으로 다시 점수 차이를 벌렸다. 골든스테이트는 곧바로 커리의 연속 7점으로 승부를 다시 3점 차이로 만들었다.

치열한 승부의 최종 승자는 뉴올리언스였다.

뉴올리언스는 종료 1분을 남긴 상황, 맥컬럼의 3점슛이 성공하며 112-106, 6점 차이로 달아났다. 골든스테이트는 곧바로 커리의 3점슛으로 112-109로 추격했다. 허나 종료 14초를 남기고 시도한 커리의 3점슛이 실패했고, 리바운드 과정에서 반칙을 저지르며 뉴올리언스가 자유투를 얻었다. 머피 3세가 침착하게 2구를 모두 성공하며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22936
[NBA] 3Q 남은 시간 1분 14초→2분 20초, 희대의 계시기 오류 사태…아무도 몰랐다 철구
24-04-14 16:23
22935
KIM 입지가 이정도? 데 리흐트+다이어 선발→우파메카노 교체→김민재 벤치...4옵션까지 추락 손예진
24-04-14 13:13
22934
'다이어, 다이어' 하는 이유가 있구나!…쾰른전 철통 수비+실점 걷어내기→김민재와 격차 벌렸나 애플
24-04-14 12:02
22933
'레이커스가 어쩌다...' 잘해야 8위, 뉴올리언스에 패하고 GSW과 새크라멘토가 이기면 10위 오타쿠
24-04-14 11:42
22932
“뉴캐슬의 2골이 손흥민이 볼 소유권을 잃은 뒤 나왔다” SON에게 최소평점 부여한 英 매체의 냉정한 평가 이영자
24-04-14 11:28
22931
맨유 또또또 내분…턴하흐↔'아르헨 호날두' 대립각 세웠나?→감히 나를 빼? '감독이 잘못했네' 턴하흐 비판 글에 '좋아요' 꾹 홍보도배
24-04-14 11:27
22930
‘챔프전 우승’에 한 맺힌 그들···LG와 kt, 4강 PO ‘외나무다리’서 챔프전 티켓 놓고 한 판 승부 장사꾼
24-04-14 11:27
22929
'레이커스가 어쩌다...' 잘해야 8위, 뉴올리언스에 패하고 GSW과 새크라멘토가 이기면 10위 순대국
24-04-14 11:26
22928
‘챔피언십 포인트’ 올린 대한항공 MB 김민재 “‘혹시나 주겠어’하고 뛰었는데 진짜였어요” 원빈해설위원
24-04-14 11:25
22927
[NBA] '르브론·AD 동반 35+점 터졌다' 레이커스, 멤피스 상대로 접전 끝 신승…2연패 탈출 조현
24-04-14 08:51
VIEW
[NBA] '맥컬럼-자이언 54점 합작' NOP, 극적으로 GSW 제압 찌끄레기
24-04-14 08:50
22925
2루타 작렬' 이정후, 5G 연속 안타 행진…SF, 홈런 5방 쾅! TB에 11-2 대승 롤다이아
24-04-14 08:36
22924
이정후, 5경기 연속 안타행진...야수상대로 추가안타 못 뽑은 건 아쉬움 캡틴아메리카
24-04-14 08:16
22923
레전드 골퍼의 '부상 투혼', 승부처서 빛났다... 박상현 "충분히 우승 가능해" 자신감 디발라
24-04-14 07:27
22922
또 결장한 KIM, 이제는 ‘4옵션’까지 추락했나...바이에른 뮌헨, 강등권 쾰른 상대로 2-0 승리 조현
24-04-14 06:34
22921
‘캡틴 페르난데스 멀티골에도..’ 맨유, 간신히 본머스와 2-2 무···리그 7위 유지→4경기 3무 1패 무승 부진 가츠동
24-04-14 05:50
22920
'황희찬 부상 복귀→31분 소화'...'쿠냐 멀티골' 울버햄튼, 노팅엄전 2-2 무승부→리그 4경기 연속 승리 실패 닥터최
24-04-14 05:36
22919
'손흥민 58분' 토트넘, 뉴캐슬 원정서 0-4 완패→5위 추락+UCL 경쟁 '빨간불' 치타
24-04-14 04:37
22918
이정후, 안타에 도루까지 '원맨쇼 득점'…김하성 2호 홈런 군주
24-04-14 03:50
22917
투수 9명 총력전과 3차례 다이빙캐치..."허슬두 모습을 제대로 보여줬다" 간빠이
24-04-14 02:36
22916
‘고질라’와 나란히 선 오타니···이제 다음 목표는 ‘추추 트레인’, 올해 안에 따라잡을까 장그래
24-04-14 01:51
22915
[NBA] 운명의 마지막 날... PO 경우의 수는? 손나은
24-04-13 23:25
22914
댄버, 샌안토니오에 패배...서부 콘퍼런스 정규리그 최종전 앞두고 3팀 공동 선두 극혐
24-04-13 22:40
22913
"PIT 제안한 사람 해고해야"→4시즌 동안 벌써 3번... 르브론의 얄궂은 운명 음바페
24-04-13 1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