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맨 아니어도 '떠나는 전설' 챙긴다...특별했던 박용택 고별식

224 0 0 2020-09-08 21:15:3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떠나는 전설'은 챙긴다.

2020 시즌을 마치고 은퇴하는 LG 트윈스 베테랑 박용택(41)이 기분좋은 선물을 받았다. 

박용택은 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전에 앞서 뜻깊은 행사를 선물받았다. KIA구단이 마련한 광주경기 고별식이었다. 일종의 은퇴 기념식이었다. 

KIA는 '굿바이 박용택! 제 2의 인생을 응원합니다'라는 문구를 표출되는 가운데 행사를 열고 박용택을 초청했다. 맷 윌리엄스 감독과 주장 양현종이 박용택에게 꽃다발을 선물했고 함께 사진도 찍었다. 

양팀 선수들은 홈플레이트에 함께 모여 단체사진도 촬영하는 훈훈한 모습이었다. 박용택은 활짝 웃었고, 모자를 벗어 고마움을 표시하기도 했다. 

박용택은 올시즌을 마치고 은퇴한다. 이미 KBO 통산 최다안타(7일 현재 2492개)를 보유하고 있는 베테랑타자이자 KBO 전설을 예약했다.

은퇴 선언과 함께 각 팀 별로 마지막 방문경기에서 은퇴 투어 여부가 세간의 관심을 받았다. 자신이 뛰었던 야구장에서 특별한 기억을 새기고자 했다. 그러나 결국 열리지 못하는 등 마음 고생도 했다.

이날은 KIA와의 마지막 광주 원정길이었다.  이를 알고 KIA구단이 조촐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상대 팀에서 은퇴 기념식을 준비한 것은 KIA가 처음이다. 상대 선수이지만 제 2의 인생을 준비하는 전설을 격려하는데 그 의미가 있었다.

KIA는 호랑이 유니폼을 입고 뛰다 다른 팀으로 이적한 선수들에 대해서도 친정을 찾을 때 송별회를 열어주고 있다. KIA 유니폼을 벗고 떠난 선수도 잊지 않지만, 상대팀이어도 족적을 남기고 떠나는 스타도 챙겨주는 훈훈한 모습이 아닐 수 없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905
‘허…’ 물러난 황선홍, 속사정은 따로 있다? 손예진
20-09-08 23:52
6904
‘잔류선언 후 첫 훈련’ 메시에게 쏟아진 세계언론 폭발적 관심 홍보도배
20-09-08 22:56
6903
"메시, 왜 떠나고 싶은지 알겠네!"... '핫 핑크' 바르사 유니폼 혹 노랑색옷사고시퐁
20-09-08 21:35
VIEW
KIA맨 아니어도 '떠나는 전설' 챙긴다...특별했던 박용택 고별식 호랑이
20-09-08 21:15
6901
47G 중 상위 팀과 31G…허문회 감독의 역발상, “쓰레기 잘 줍자” 닥터최
20-09-08 19:44
6900
'190억' 이강인, 20세 이하 라리가 선수 시장가치 4위..구보는 3위 원빈해설위원
20-09-08 18:11
6899
금일 국야 픽샤워
20-09-08 16:51
6898
레드냅의 조언 "토트넘, 베일 영입하면 손흥민-케인-알리와 섞어 우승 경쟁" 해골
20-09-08 15:57
6897
샌디 믿고있었따구~~ 소주반샷
20-09-08 14:50
6896
1~5위 순위싸움, 한화-SK에 패하면 치명타?…누가 압도적인가 와꾸대장봉준
20-09-08 13:21
6895
류현진 이번 시즌 첫 홈런 맞았네 철구
20-09-08 12:41
6894
추신수 홈슬라이딩 과정에서 오른손 부상으로 교체…골절은 피해 오타쿠
20-09-08 11:24
6893
야구 다들 드셧나용 히든천세희다
20-09-08 11:12
6892
건승하세요 히든천세희다
20-09-08 11:11
6891
'숙소로 여성 초대' 포든‧그린우드, 잉글랜드 대표팀서 퇴출 가습기
20-09-08 10:58
6890
기대이상의 시즌보내는 나성범의 자신감 "충분히 갈수 있다"[SS인터뷰] 미니언즈
20-09-08 08:29
688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0-09-08 07:58
6888
'매주 분수령' 김선빈 돌아온 KIA, 5강 불씨 살릴까 가츠동
20-09-08 06:08
6887
'아시아의 전설' 추신수, 이치로 넘어 동양인 최다 타점 기록 주인공 해적
20-09-08 04:17
6886
헐크, '전 처조카' 아내 향한 세레나데..."내 진짜 사랑, 평생을 함께하고파" 철구
20-09-08 02:31
6885
염경엽 감독 시즌아웃…남은 경기 박경완 대행 체제 이영자
20-09-08 01:05
6884
PSG 단장의 확신…"호날두-메시 이후 최고 2명 보유" 간빠이
20-09-07 23:54
6883
'맨체스터 망신' 포든-그린우드, 英 대표팀 격리 숙소에 여성 초대 적발 섹시한황소
20-09-07 22:33
6882
손목에 사구 맞은 정훈, 병원 이동해 검진 예정 장그래
20-09-07 2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