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호 전혀 못 받은 SON, 결국 부상으로 쓰러졌다

283 0 0 2020-09-28 04:40: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보호를 받지 못한 손흥민(28)이 결국 쓰러졌다. 

토트넘 핫스퍼는 27일(한국시간) 영국 그레이터런던지역 그레이터런던의 헤링게이에 위치한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1-1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손흥민은 전반에만 두 번 골대를 맞추는 등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다. 그런데 손흥민이 전반 종료 후 바로 교체됐다. 석연치 않았던 교체 이유는 경기 후 알 수 있었다. 바로 부상이었다.

같은 날 영국 언론 <풋볼 런던>에 따르면 주제 무리뉴 감독은 "SON은 부상 때문에 교체를 해준 것이다. 햄스트링 부상이며 한 동안 (스쿼드에서) 떠나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알렸다. 

손흥민의 소속팀인 토트넘은 리그, EFL컵, 유로파리그를 병행하고 있다. 이에 살인적인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최근만 하더라도 18일(금) 로코모티브 플로브디브전, 20일(일) 사우스햄튼 FC전, 23일(수) 레이튼 오리엔트전(다행히 취소), 25일(금) KF 슈켄디아전, 27일(일) 뉴캐슬 유나이티드전까지 달렸다. 토트넘의 핵심인 손흥민에게 과부하가 걸릴 수 밖에 없다. 

여기에 무리뉴 감독이 체력 안배를 해주지 않으면서 상황은 더 심각해졌다. 손흥민은 로코모티브전이 열린 불가리아서 풀타임을 뛰고, 이틀만에 영국 남부 사우스햄튼으로 날아가 풀타임을 소화했다. 5일 뒤 북마케도니아로 가 슈켄디아전까지 풀타임으로 치르고 이틀만에 홈에서 뉴캐슬을 맞는 일정이었다. 연이은 풀타임에 그가 쓰러질 수 밖에 없었다. 

손흥민의 부상으로 토트넘은 최악의 악재를 맞이하게 됐다. 절정의 손흥민 없이 험난한 일정을 돌파해야 하기 때문이다. 두 수 앞으로 내다보지 못했던 토트넘은 손흥민의 부상이라는 거대한 슬픔을 맞게 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7239
125억원 투자한 지 2년…NC '새 역사' 보인다 호랑이
20-09-29 05:10
7238
김광현 와일드카드 시리즈 1차전 선발 파격 등판-마이크 실트 감독 방송으로 발표 손나은
20-09-29 03:48
7237
BVB 미녀 육상스타 초청 훈련, 맨유 팬 "산초 잡으려고 미인계?" 아이언맨
20-09-29 02:24
7236
첼시 선수 여친, 아스날 선수와도 양다리...."아직 들키지 않은 상황" 가습기
20-09-29 01:16
7235
추신수가 먹튀? 7년 1500억 여정 완주, 텍사스도 '리스펙트'했다 극혐
20-09-29 00:09
7234
지친 바이에른, 4실점 패배 굴욕... 영입이 필요해 미니언즈
20-09-28 21:49
7233
텍사스 7년 마무리, 오도어 "최고의 동료 추신수" 물음표
20-09-28 20:20
7232
'2000억 뚱보 논란' 아자르, 엄격한 체중 관리 들어갔다 크롬
20-09-28 19:01
7231
내일은 경기가 별로 없네 ㅋㅋㅋㅋ 픽샤워
20-09-28 17:50
7230
이대로 나와준다면 가터벨트
20-09-28 17:50
7229
'성공적인 러시아 생활' 황인범, 6경기서 공격포인트 6개 맹활약 군주
20-09-28 17:40
7228
[여기는 런던] 손흥민 부상에 불편한 심기 드러낸 무리뉴 감독… 당분간 결장 불가피 애플
20-09-28 13:26
7227
추석이 코앞 !! 디아블로잠브
20-09-28 08:37
7226
'에어 호날두!' 유벤투스, 라비오 퇴장에도 로마와 2-2 무 섹시한황소
20-09-28 05:56
VIEW
보호 전혀 못 받은 SON, 결국 부상으로 쓰러졌다 박과장
20-09-28 04:40
7224
에라이 잠이나 자야겠다 사이타마
20-09-28 03:25
7223
‘수아레스 2골 1도움’ ATM, 그라나다에 6-1 대승…리그 첫 승 가츠동
20-09-28 01:20
7222
뮌헨 쳐 발리는거 실화냐 캡틴아메리카
20-09-28 00:10
7221
오늘도 골 가나요? 군주
20-09-27 22:52
7220
에효 가꾸로 갔네 + 1 장그래
20-09-27 20:59
7219
손흥민, 3경기 연속 골 도전… 뉴캐슬전 승리로 이끌까? 조폭최순실
20-09-27 19:59
7218
‘LAA PS 탈락’ 마이크 트라웃 “좌절감만 쌓이고 있다” 치타
20-09-27 18:39
7217
한 템포 쉬어간 독일파 태극전사들 떨어진원숭이
20-09-27 17:16
7216
블라인드 처리된 게시물 - 작성자 또는 관리자만 확인가능 자타공인용감한형
20-09-27 1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