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태클은 폭행이었다"…판다이크 부상, 리버풀 전설들 격분

165 0 0 2020-10-19 18:20: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조던 픽포드의 태클에 걸려 넘어지는 버질 판다이크.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버질 판다이크를 쓰러뜨린 에버튼 골키퍼 조던 픽포드의 태클을 두고 그레임 수네스는 '폭행(an assault)'이라는 과격한 표현을 썼다.

18일(한국시간) 열린 머지사이드 더비에서 판다이크는 전반 11분 에버튼 페널티 박스 안에서 픽포드의 태클에 걸려 크게 넘어졌다.

판다이크는 즉시 교체됐고 하루 뒤 리버풀은 무릎 부상으로 수술이 필요하다고 발표했다. 정확한 부상 부위는 십자인대. 시즌 아웃 가능성이 제기되는 부상이다.

리버풀 전설 중 한 명으로 꼽히는 수네스는 스카이스포츠에 "픽포드의 태클에 VAR 검토를 안 했다는 사실이 놀랍다"며 "프로든 세미프로든 축구인이라면 누구든 그땐 오프사이드가 아니라 '폭행'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어처구니 없다"며 펄쩍 뛰었다.

양발 태클로 판다이크를 쓰러뜨린 픽포드는 레드카드도 옐로카드도 받지 않았다. VAR심판진이 판다이크의 오프사이드를 선언했기 때문. 즉 픽포드의 파울 자체가 없었다는 해석이다.

수네스는 "진짜 와우(wow)다. 오프사이드에 대해선 생각도 안 했다. 그런데 스톡리 공원(VAR 판독센터가 있는 곳)에 앉아 있는 사람들은 저 장면을 보고 '오프사이드'라고 말했다. 이해가 안 된다"고 했다.

이어 "그건 태클이 아니라 폭행이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리버풀의 또 다른 전설 중 한 명인 제이미 캐러거 역시 "끔찍한 태클이었다"며 "픽포드에게 레드카드를 줬어야 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캐러거는 "난 픽포드를 감쌀 것이다. 끔찍한 태클이 맞다. 나 역시 내 다리가 부러져 봤고, 나니의 다리를 거의 부러뜨릴 뻔한 적이 있다"며 "이런 일은 축구에서 불행한 것이다. 일부러 누군가를 해치려 하는 사람은 없다"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7563
만약 메시 못 잡으면…'9900억→225억' 파격 맨시티 이적? + 2 물음표
20-10-20 04:33
7562
반 다이크 잃은 리버풀, 올겨울 대형 센터백 영입할까? 크롬
20-10-20 03:14
7561
'LA 영웅' 벨린저 어깨 탈구, 격한 홈런 세리머니 때문…'팔뚝 파이브' 조심 픽도리
20-10-20 01:45
7560
'합작 28골' 손흥민-케인 듀오, 전설의 단짝까지 '-8' 조현
20-10-20 00:21
7559
카바니, 친정팀 상대로 데뷔?'...맨유의 PSG 원정 예상 선발 라인업 사이타마
20-10-19 23:34
7558
살얼음 2~5위 전쟁...막판 고래 싸움에 휘말린 KIA와 롯데 원빈해설위원
20-10-19 21:49
7557
'이대성 결정적 3점포' 오리온, LG 잡고 신바람 3연승 해골
20-10-19 20:49
7556
英언론 지적 "SON의 프리킥 뺏은 베일…동료 배려 없어" 앗살라
20-10-19 19:52
7555
‘지난해 1할 타자’ 최원준, 후반기 타격 5위 믿겨지나 이아이언
20-10-19 19:12
VIEW
"그 태클은 폭행이었다"…판다이크 부상, 리버풀 전설들 격분 질주머신
20-10-19 18:20
7553
개발팀 어휴 + 2 홀짝
20-10-19 17:58
7552
'자가격리 끝' 카바니, 드디어 첫 훈련! 포그바와 진지한 대화 소주반샷
20-10-19 17:35
7551
'8호골' 손흥민, 멕시코와 리턴매치 얘기에 "안 좋은 추억 이번엔 반드시…"[SS현지인터뷰] 곰비서
20-10-19 16:42
7550
날씨가 너무 좋네요 백승수단장
20-10-19 15:12
7549
금일 국야 손예진
20-10-19 15:11
7548
레알 보드진, 에버턴으로 떠난 하메스의 맹활약에 분노 호랑이
20-10-19 13:36
7547
"놀랍다" 5골-7AS 케인 EPL 첫5경기 최다 공격포인트, 앙리 넘었다, 7골-2도움 SON 역대 4위 손나은
20-10-19 12:53
7546
다저스 힘내라 !! 극혐
20-10-19 11:10
7545
'충격 무승부' 손흥민이 전한 라커룸 분위기 "빅쇼크, 모두 망연자실" 미니언즈
20-10-19 09:15
7544
즐거운 월요일입니다. 크롬
20-10-19 08:14
7543
'바클리 극장골' 아스톤빌라, 레스터 원정서 1-0 승...2위 질주 장사꾼
20-10-19 06:06
7542
'이강인 결장, 구보는 퇴장' 미니 한일전 무산 순대국
20-10-19 04:41
7541
미치겠다 픽샤워
20-10-19 03:04
7540
즐거운하루 탈퇴한회원
20-10-19 0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