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한선수보다 어린 감독. 대한항공 핀란드 출신 틸리카이넨 감독 선임

38 0 0 2021-05-04 15:30:5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제공=대한항공[스포츠조선 권인하 기자]대한항공이 또한번 외국인 감독을 선임했다.

대한항공은 4일 로베르토 산틸리 감독의 후임으로, 핀란드 출신의 토미 틸리카이넨(TommiTiilikainen·34)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번계약의 세부적인 내용은 구단과 감독의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지난 시즌 일본 나고야 울프독스 감독을 지낸 틸리카이넨 신임감독은 "일본에서의 경험 외에 또 다른 모험을 찾고 있었는데, 대한항공 점보스와 같은 명문팀에서 함께 뛸 기회를 갖게 된 것은 큰 행운"이라며 "내가 사랑하는 배구를 계속할 수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고 밝혔다. 또한 "대한항공 점보스가 지난 시즌 통합우승을 이뤄내 큰 부담감과 책임이 따른다"면서 "그렇지만 좋은 사람들과 새로운 관계를 만들고 그 안에서 배구를 가르치고 배우는 일, 그리고 열정적인 한국 팬들과 그 문화에 대해 알게되는 것까지 매우 흥분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틸리카이넨 감독을 보좌할 스태프로 현 핀란드 여자대표팀 코치인 캐스퍼 부오리넨 (Kasper Vuorinen·37)도 대한항공에 합류한다.

대한항공은 지난 시즌 국내 남자프로배구 사상 처음으로 외국인 감독을 선임해 창단 첫 통합우승을 달성한 바 있다. 특히 외국인 감독 체제를 통해 유럽식 훈련 시스템과 실전 기술 접목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룬 바 있다고 판단했다. 틸리카이넨 감독을 선임한 것도 이와 같은 이유에서다. 틸리카이넨 감독이 일본에서 4년간 아시아 배구를 체험하고 지도한 경험을 가지고 있다는 점도 높이 샀다.

대한항공은 틸리카이넨 감독 체제 아래 선진 배구시스템을 정착하고,명문 구단으로서의 위상에 걸맞는 안정적인 전력을 유지,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틸리카이넨 감독과 부오리넨코치는 10일 한국에 입국할 예정이며, 입국 즉시 구단에서 준비한 별도 장소에서 2주간 격리를 실시한다. 격리가 해제되는 대로 본격적인 V-리그 시즌 준비와 함께 팀 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대한항공은 국가대표 세터인 한선수와 FA 계약을 마쳤고, 군 복무를 마치는 김규민의 복귀도 예상돼, 지난 시즌 통합 우승을 거둔 선수층보다 더 탄탄한 전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0347
승예 마감 1분전에 가마구치
21-05-05 21:25
10346
한라봉 마저도 착하게 먹는 배우.jpg 가마구치
21-05-05 20:44
10345
손흥민, EPL 공격수 랭킹 10위... 케인은 6위, 1위는? 장그래
21-05-05 20:43
10344
농구 ㄱㄱ 히트
21-05-05 08:56
10343
추신수, 27억원 '몸값' 할 때 됐다...언제까지 KBO 적응 타령할 건가 군주
21-05-05 05:29
10342
"제코 빼고 전원 수비"...벌써부터 관심받는 무리뉴식 로마의 '버스 세우기' 조폭최순실
21-05-05 03:48
10341
비제이 챔피언십 난닝구 팀이 이겼다고 합니다 가터벨트
21-05-05 03:07
10340
뮌헨-레알 관심 받았던 손흥민, 토트넘 재계약 제의에 “OK” 떨어진원숭이
21-05-05 01:39
10339
'2주 만에 취업' 무리뉴, AS로마 감독 된다…3년 계약 체결 타짜신정환
21-05-04 23:47
10338
<< 패왕팀 >> 파트너 모집하고있습니다 쪽지&채팅 주세요 패왕카누님
21-05-04 23:40
10337
“양현종, 빅리그 관심 못 받았는데…” 현지가 뽑은 반전 비결은? 홍보도배
21-05-04 22:11
10336
‘보호선수 20인’에 발 묶인 구단들 “이용찬, 탐은 나는데…” 순대국
21-05-04 20:27
VIEW
[오피셜]한선수보다 어린 감독. 대한항공 핀란드 출신 틸리카이넨 감독 선임 간빠이
21-05-04 15:30
10334
즐거운하루 불도저
21-05-04 14:01
10333
'리더십도 월클일세'...'주장' 메시, 역전 우승 위해 동료들 모아 식사제공 섹시한황소
21-05-04 13:11
10332
파트너 모집합니다 익명보장해드려요 쪽지주세요 패왕카누님
21-05-04 12:24
10331
여친 vs 글카 조와
21-05-04 12:22
10330
‘해트트릭’ 베일, 빅5 리그 최고의 임대 선수 6위… 1위는 괴력의 모라타 음바페
21-05-04 11:00
10329
즐거운 화요일입니다. 물음표
21-05-04 09:03
10328
NBA ㄱㄱ + 2 히트
21-05-04 08:45
10327
양현종, 텍사스 선발 낙점… 메이저리그는 ‘양김류 시대’ 닥터최
21-05-04 05:22
10326
‘찐우정’ 손흥민, “에릭센 많이 그립다, 한국 국대로 같이 뛰고 싶었는데” 찌끄레기
21-05-04 03:55
10325
이제 곧있으면 받는다 가마구치
21-05-04 02:26
10324
베일 해트트릭 후 모리뉴 저격, “우리는 토트넘 방식으로 축구한다” 6시내고환
21-05-04 0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