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E BACK' 팔카오, 라리가로 전격 복귀!...2023년까지

79 0 0 2021-09-05 04:07:3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라다멜 팔카오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로 돌아왔다.

라요 바예카노는 4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팔카오는 바예카노의 선수가 됐다. 환영한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스페인 '마르카'에 따르면 계약 기간은 2년이며 2023년 여름까지 뛰게 됐다. 매체는 "팔카오는 2022 카타르 월드컵 출전을 원하고 있으며 출전을 위해 바예카노를 택했다"고 설명했다.

팔카오는 축구 팬들에게 낯익은 선수다. 한때 '인간계 최강'이라 불릴 만큼 엄청난 득점력을 과시했던 팔카오다. FC포르투에서 2009-10시즌 리그 28경기 25골 7도움으로 센세이션한 유럽 데뷔를 알렸다. 다음 시즌 22경기 16골 4도움으로 여전한 활약을 선보였다.

이에 팔카오는 2011년 여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 4,000만 유로(약 550억 원)에 이적했다. 맨체스터 시티로 이적한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대체자로 영입됐다. 팔카오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리오넬 메시 다음 순이었다. 라리가 기준 2011-12시즌 34경기 24골, 2012-13시즌 34경기 28골로 자신의 이름을 전역에 알렸다.

이후엔 아쉬운 행보가 이어졌다. 팔카오는 AS모나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첼시에서 최악의 부진을 겪었다. 자신의 별명과 맞지 않은 모습을 보인 팔카오는 최근 터키의 갈라타사라이에서 커리어를 이어갔다.

어느덧 30대 중반의 나이가 된 팔카오는 이듬해 월드컵 출전을 위해 결단을 내렸다. 종착지는 라리가의 바예카노로 뛸 수 있는 클럽을 택했다. 바예카노는 현재 3경기 1승 2패로 리그 10위에 위치하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322
"내 빈자리 실감나요?" 147승 대투수, 구단 SNS 깜짝 등장에 팬들 폭발 반응 극혐
21-09-06 12:36
12321
지명 받고 눈물 ‘펑펑’, 지금은 2군서 안타 ‘펑펑’ [엑:스토리] 미니언즈
21-09-06 10:56
12320
‘시즌 시작했는데…?’ 하메스, 이비자 섬에서 흡연+휴가? 물음표
21-09-06 09:26
1231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06 08:27
12318
브라질vs아르헨, 아르헨 선수들 코로나 방역수칙 위반으로 경기 중단 박과장
21-09-06 07:09
12317
‘1100억’ 메시, 34세 이상 선수 중 압도적 몸값 1위… ‘호날두는 2위’ 군주
21-09-06 04:39
12316
브라질 승이다요 조폭최순실
21-09-06 03:30
12315
‘뷸러-유리아스’, 커쇼 이탈 후 ‘ERA 1.61-1.89’… 최강 원투펀치 타짜신정환
21-09-06 01:45
12314
“리베리, 꼭 와줘”…등번호7, 호화 빌라까지 제공한 구단은? 정해인
21-09-06 00:01
12313
머선 일이고 해적
21-09-05 22:54
12312
퍼펙트하게 올 미적 이영자
21-09-05 21:49
12311
'SON도 한 몫' 토트넘 선수단 몸값, 바르셀로나 제쳤다 조현
21-09-05 20:29
12310
[亞최종예선] 슈팅 지적에 손흥민 "고치겠다" "소신 발언 변함없다" 앗살라
21-09-05 19:53
12309
아스널, 아르테타 사실상 경질...'10월부터 콘테 선임 합의 완료' 닥터최
21-09-05 19:27
12308
'캡틴' 손흥민, "이라크 침대축구라는 생각 변함없다" 찌끄레기
21-09-05 18:10
12307
"토트넘에 넥스트 메시 등장"…20살 윙어에게 열광 6시내고환
21-09-05 15:27
12306
'세월이 야속하더라~'...루니, '동갑내기' 호날두와 굴욕적인 비교 치타
21-09-05 13:38
12305
토트넘이 日 수비수 도미야스 영입 접은 이유, 바로 이 선수 때문이다 뉴스보이
21-09-05 12:02
12304
'바르셀로나 맞나?'...메시-그리즈만 방출에 처참해진 스쿼드 불쌍한영자
21-09-05 11:06
12303
'주급 8억' 원하는 에이스, 충격에 휩싸인 리버풀 간빠이
21-09-05 10:32
12302
일본 타격왕의 굴욕, ML 타율 1할대 추락…2년째 무홈런 장사꾼
21-09-05 07:51
12301
'나 뱃살 없다니까'...'뚱보 논란' 네이마르, 식스팩 공개로 정면 반박 순대국
21-09-05 06:26
12300
크로아티아 멋하냐 원빈해설위원
21-09-05 05:22
VIEW
'COME BACK' 팔카오, 라리가로 전격 복귀!...2023년까지 픽샤워
21-09-05 04: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