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급 8억' 원하는 에이스, 충격에 휩싸인 리버풀

124 0 0 2021-09-05 10:32: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리버풀 모하메드 살라. /AFPBBNews=뉴스1그동안 '에이스' 모하메드 살라(29)와 재계약을 자신했던 리버풀이 예상치 못한 난관과 마주했다. 재계약 과정에서 살라의 주급 인상을 고려하긴 했지만, 그가 원하는 인상 폭이 선을 넘어섰기 때문이다.

영국 미러는 5일(한국시간) "살라가 리버풀과 재계약 과정에서 일주일에 50만 파운드(약 8억원)에 달하는 엄청난 돈을 원하고 있다"며 "그야말로 기록적인 주급을 원하고 있는 것"이라고 전했다.

50만 파운드는 현재 그가 받고 있는 주급 20만 파운드(약 3억2000만원)보다 2배 이상 인상된 금액이다. 팀 내 연봉 1위로 알려진 버질 반 다이크의 주급 22만 파운드(약 3억6000만원)과 비교해도 2배가 넘는 액수이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6)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로 이적하면서 받게 된 주급 48만 파운드(약 7억7000만원)보다 많은 수준이다.

그동안 살라와 재계약을 자신했던 리버풀 입장에선 난감할 수밖에 없다. 매체도 "리버풀은 계약기간이 2년도 채 안 남은 살라를 잡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었다"며 "위르겐 클롭 감독 역시 레알 마드리드나 파리생제르맹(PSG) 등 유럽 빅클럽들에 살라를 빼앗기지 않기를 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 클롭 감독이 지난달 살라와 재계약 협상에 나설 것이라고 이례적으로 밝히면서 리버풀과 살라의 동행에도 무게가 쏠렸던 상황이었다. 특히 리버풀은 살라의 활약상이나 상징성 등을 고려해 팀 내 1위 수준의 연봉 인상 정도는 이미 고려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런데 구단의 예상보다 훨씬 더 많은 주급을 요구하고 있으니, 그동안 그와 재계약을 자신했던 리버풀 입장에서도 충격에 빠질 수밖에 없는 노릇이다.

리버풀과 살라의 동행에도 결국 돈이라는 변수가 생긴 셈이 됐다. 이제는 적지 않은 나이인 데다 자칫 팀 내 주급 체계까지 무너질 수 있는 조건이다 보니, 살라의 요구 조건이 낮아지지 않는 한 리버풀의 재계약 구상도 틀어질 수밖에 없을 전망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321
지명 받고 눈물 ‘펑펑’, 지금은 2군서 안타 ‘펑펑’ [엑:스토리] 미니언즈
21-09-06 10:56
12320
‘시즌 시작했는데…?’ 하메스, 이비자 섬에서 흡연+휴가? 물음표
21-09-06 09:26
1231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09-06 08:27
12318
브라질vs아르헨, 아르헨 선수들 코로나 방역수칙 위반으로 경기 중단 박과장
21-09-06 07:09
12317
‘1100억’ 메시, 34세 이상 선수 중 압도적 몸값 1위… ‘호날두는 2위’ 군주
21-09-06 04:39
12316
브라질 승이다요 조폭최순실
21-09-06 03:30
12315
‘뷸러-유리아스’, 커쇼 이탈 후 ‘ERA 1.61-1.89’… 최강 원투펀치 타짜신정환
21-09-06 01:45
12314
“리베리, 꼭 와줘”…등번호7, 호화 빌라까지 제공한 구단은? 정해인
21-09-06 00:01
12313
머선 일이고 해적
21-09-05 22:54
12312
퍼펙트하게 올 미적 이영자
21-09-05 21:49
12311
'SON도 한 몫' 토트넘 선수단 몸값, 바르셀로나 제쳤다 조현
21-09-05 20:29
12310
[亞최종예선] 슈팅 지적에 손흥민 "고치겠다" "소신 발언 변함없다" 앗살라
21-09-05 19:53
12309
아스널, 아르테타 사실상 경질...'10월부터 콘테 선임 합의 완료' 닥터최
21-09-05 19:27
12308
'캡틴' 손흥민, "이라크 침대축구라는 생각 변함없다" 찌끄레기
21-09-05 18:10
12307
"토트넘에 넥스트 메시 등장"…20살 윙어에게 열광 6시내고환
21-09-05 15:27
12306
'세월이 야속하더라~'...루니, '동갑내기' 호날두와 굴욕적인 비교 치타
21-09-05 13:38
12305
토트넘이 日 수비수 도미야스 영입 접은 이유, 바로 이 선수 때문이다 뉴스보이
21-09-05 12:02
12304
'바르셀로나 맞나?'...메시-그리즈만 방출에 처참해진 스쿼드 불쌍한영자
21-09-05 11:06
VIEW
'주급 8억' 원하는 에이스, 충격에 휩싸인 리버풀 간빠이
21-09-05 10:32
12302
일본 타격왕의 굴욕, ML 타율 1할대 추락…2년째 무홈런 장사꾼
21-09-05 07:51
12301
'나 뱃살 없다니까'...'뚱보 논란' 네이마르, 식스팩 공개로 정면 반박 순대국
21-09-05 06:26
12300
크로아티아 멋하냐 원빈해설위원
21-09-05 05:22
12299
'COME BACK' 팔카오, 라리가로 전격 복귀!...2023년까지 픽샤워
21-09-05 04:07
12298
싹다 정배인데 픽도리
21-09-05 0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