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어다니는 재앙이었다" 1100억 DF, 5실점 관여→평점 0점 '수모'

219 0 0 2021-10-26 15:37:5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EPA연합뉴스로이터 연합뉴스[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맨유가 참패한 리버풀전을 돌아보면, 실점 장면에선 빠짐없이 맨유 수비수 해리 맥과이어의 실책성 플레이가 등장한다.

맥과이어는 지난 25일 영국 맨체스터 올드트라포드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21~2022시즌 잉글랜드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에서 센터백으로 선발 출전해 전반 5분 이도저도 아닌 전진수비로 선제실점의 빌미를 제공했다. 모하메드 살라가 우측의 나비 케이타에게 패스를 건넸을 때 맨유 수비는 루크 쇼 한 명밖에 남지 않았다.

맥과이어는 전반 13분 디오고 조타의 2번째 골 장면에서도 어설픈 볼처리를 선보였고, 38분 살라의 3번째 골 상황에선 크로스에 뒤늦게 대처하고 말았다. 살라의 4번째, 5번째 골 상황에서도 맥과이어는 최종수비수다운 역할을 하지 못했다. 부상 여파인지 컨디션이 좋았던 시절에 비해 몸이 굼떴고, 상황 판단도 느린 듯했다.

맨체스터 지역지인 '맨체스터 이브닝뉴스'는 맨유의 0대5 참패로 끝난 경기를 마치고 맥과이어에게 평점 0점을 매겼다. "EPL 어시스트 순위 상위권에 올라갈 정도로 상대에게 많은 골을 헌납했다. 이 걸어다니는 재앙은 이날도 모든 실점에 과실이 있다"고 코멘트했다. 맨유 레전드 게리 네빌은 "맥과이어는 아무것도 하지 못했다. 나는 지난주 맥과이어가 출전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 정상 폼 근처에도 다다르지 못했다"고 혹평했다.

일부 맨유팬들은 맥과이어가 지난주중 아탈란타와의 유럽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도 비난받을 경기를 선보이더니 최대 라이벌 리버풀을 상대로도 최악의 모습을 보이자, 그의 이적료가 8000만 파운드(2019년 여름 기준, 환율 약 1160억원)에 달한다는 점을 떠올리며 절망감에 휩싸였다. 맨유는 올시즌 리그 9경기에서 15골을 허용하는 수비불안 속 7위에 처져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061
이승우, SNS에 소속팀 저격…"잘못된 곳에 있으면 빛날 수 없어" 간빠이
21-10-28 04:18
13060
라리가 전반 다 역배 불도저
21-10-28 02:59
13059
바셀 승 유벤 승 노랑색옷사고시퐁
21-10-28 01:14
13058
내일 기아 롯데전 가마구치
21-10-28 00:23
13057
감독은 '왕따'-선수는 '이적 선언'... 맨유, 이런 난장판이 어딨나 섹시한황소
21-10-27 23:42
13056
우승 경쟁 나란히 졌네 군주
21-10-27 21:37
13055
‘2032억→270억’ 어쩌다 이 지경까지… 2021년 몸값 하락률도 압도적 1위 이아이언
21-10-27 17:05
13054
호날두, '충격' 맨유 차기 감독 후보 7순위(英 언론) 원빈해설위원
21-10-27 16:07
13053
'결과는 옳았다' 삼성의 신연봉제, 타구단으로 옮겨가나 호랑이
21-10-27 14:27
13052
38살에 다시 전성기…'ERA 2.11' 여전히 독보적이다 손나은
21-10-27 13:13
13051
“불법 스포츠토토 도박사이트서 도박” 두산베어스 방출 정현욱, 벌금형 극혐
21-10-27 12:11
13050
맨유-토트넘 떨고 있니...'520조' 뉴캐슬, 텐 하흐에 연봉 '180억' 제시 미니언즈
21-10-27 11:06
1304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0-27 09:04
13048
"김광현의 길은 끝났다" MLB닷컴, 세인트루이스와 김광현 결별 시사...박효준도 2022 피츠버그 잠정 로스터 제외 크롬
21-10-27 05:37
13047
[한국VS미국] ‘전설의 은퇴식’ 지소연, 파티 또 망치나 박과장
21-10-27 04:23
13046
드디어 ‘FA’ 김신욱 영입전 시작했다… 국내외 팀에서 러브콜 호랑이
21-10-27 02:52
13045
"부끄럽지 않니?" 폭발한 호날두, 맨유 동료들 꾸짖었다 조현
21-10-27 01:13
13044
또 한 명의 레알 레전드가 떠난다... 15년 레알 생활 정리 질주머신
21-10-26 23:29
13043
대체 선발이 일냈다, 7전8기 끝 70승…LG 드디어 3위 확보 해골
21-10-26 22:17
13042
황사머니 쫓아 중국으로…팬들 기억 속에서 사라진 8인 곰비서
21-10-26 21:11
13041
그들만의 야구…결국 폭탄 터졌다 와꾸대장봉준
21-10-26 19:57
13040
"웨스트햄 주전, 손흥민도 어렵다" 토트넘 축구인 '격노' 기사입력 2021.10.26. 오후 12:11 이영자
21-10-26 16:18
VIEW
"걸어다니는 재앙이었다" 1100억 DF, 5실점 관여→평점 0점 '수모' 홍보도배
21-10-26 15:37
13038
몸값만 2100억원...부상 장기화에 속터지는 도르트문트 장사꾼
21-10-26 1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