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뉴캐슬-A.빌라행 '모두 좌절'...그래도 폰세카는 EPL 진출 꿈 꾼다

135 0 0 2021-11-13 14:31:4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파울루 폰세카 감독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진출에 대한 꿈을 계속해서 꾸는 중이다.

폰세카 감독은 파수스 드 페헤이라, 포르투, 브라가 등에서 감독직을 수행하다 2016년 샤흐타르 도네츠크를 맡으며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폰세카 감독은 3년 연속 리그 우승을 이끌었고 컵 대회에서 4번이나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공격적인 전술을 추구하며 인상을 남겼는데 이를 바탕으로 AS로마 감독이 됐다.

로마에서 2시즌을 지휘한 폰세카 감독은 좋지 못한 평가를 받으며 물러났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권을 확보하지 못한 것이 결정적인 이유였다. 첫 시즌엔 '라이벌' 라치오에 밀려 5위에 머물렀고 지난 시즌엔 7위로 떨어졌다. 당시에도 라치오보다 순위는 낮았다. 공수 밸런스 유지 부분에서도 매 경기마다 아쉬움을 보여 결국 폰세카 감독은 로마와 결별했다.

소속팀이 사라진 폰세카 감독에게 EPL 팀들이 접근했다. 조세 무리뉴 감독 후임을 찾던 토트넘 훗스퍼가 대표적이었다. 실제로 토트넘과 합의 직전까지 갔지만 보드진의 변심으로 무산됐다. 토트넘행이 실패한 뒤에도 폰세카 감독은 꾸준히 EPL 클럽 부임설이 났다.

스티브 브루스 감독이 경질되자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강력히 연결됐다. 딘 스미스 감독을 내보낸 아스톤 빌라행도 거론됐다. 인기 매물로 등극한 폰세카 감독이지만 두 팀 어디에도 가지 못했다. 뉴캐슬은 과거 본머스를 성공적으로 이끈 에디 하우 감독을 데려왔다. 아스톤 빌라는 레인저스에서 스티븐 제라드 감독을 선임했다.

노리치 시티 가능성도 제기됐으나 스미스 감독이 유력한 상황이다. 결국 폰세카 감독은 '설'만 양산하고 실질적으로 지휘봉을 잡지 못한 셈이다. 그럼에도 폰세카 감독은 EPL행을 목표로 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영국 '더 선'은 "폰세카 감독은 계속된 좌절에도 EPL에서 감독직을 수행하길 원한다. 아직 포기하지 않았다. 적절한 제안을 기다릴 생각이다"고 주장했다.

해당 매체는 "폰세카 감독은 충분한 시간, 자금을 줄 수 있는 클럽으로 가는 걸 선호한다. 토트넘, 뉴캐슬은 당장 성적을 내야 하므로 폰세카 감독과 맞지 않았을 가능성이 높다. 그는 자신의 미래를 낙관적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289
오늘은 스포츠 좀 먹쟈 해적
21-11-13 20:47
13288
'윙백' 베일 다시 볼 수 있나… 이적 성사되면 가능한 포메이션 사이타마
21-11-13 16:32
13287
"레알마드리드, 이번에 챔스 우승할 수 있어" 카시야스의 친정팀 사랑 이아이언
21-11-13 14:53
VIEW
토트넘-뉴캐슬-A.빌라행 '모두 좌절'...그래도 폰세카는 EPL 진출 꿈 꾼다 캡틴아메리카
21-11-13 14:31
13285
오바메양 폭탄발언, "토트넘 이적할 바에 은퇴한다" 가츠동
21-11-13 13:21
13284
'레전드' 알베스, 바르사 복귀 소감..."이 순간이 올 줄 알았다" 군주
21-11-13 12:27
13283
토트넘 이적료+주급 1위, 드디어 돈값하나..."이적 후 최고의 몸상태" 장그래
21-11-13 09:45
13282
‘웨스트브룩 실험 실패’ SI, 웨스트브룩-시몬스 트레이드 제기 순대국
21-11-13 08:03
13281
바르사, 또 한 명의 전설의 귀환...'우승 청부사' 알베스, 파격 복귀 확정 원빈해설위원
21-11-13 06:02
13280
‘대박’ 김민재 짝 설러이 첼시 간다, ‘이적료 316억+6년 계약’ 픽도리
21-11-13 04:49
13279
30세 이상 세계 최고의 선수, 호날두 7위-메시 2위...1위는? (1~15위) 소주반샷
21-11-12 22:57
13278
'심장마비' 에릭센, 안타까운 사연 공개...사고 후 5개월째 훈련도 못 받아 오타쿠
21-11-12 21:18
13277
기업은행 1세트만 잡아라 호랑이
21-11-12 20:07
13276
컴프매는 이게 좋아 가터벨트
21-11-12 17:41
13275
[442.list] 30세 이상 세계 최고의 선수, 호날두 7위-메시 2위...1위는? (1~15위) 이아이언
21-11-12 17:27
13274
"완전 뱀 같은 놈"…레인저스 팬, 제라드 빌라행에 단단히 화났다 캡틴아메리카
21-11-12 16:30
13273
'푸스카스상 또 수상할 뻔'…손흥민 폭풍질주에 영국도 감탄 가츠동
21-11-12 14:50
13272
‘맨유 퇴단 고려’ 호날두, 내년에 맨시티 푸른 유니폼 입을 가능성은? 군주
21-11-12 13:17
13271
호날두, 그라운드 난입 소녀팬에 유니폼 선물...따뜻한 포옹까지 장그래
21-11-12 12:14
13270
‘매너도 월클’ 손흥민, 경기 후 상대 골키퍼 찾아간 사연은? [오!쎈 고양] 클로버
21-11-12 09:17
13269
올 시즌, U-파울 판정 기준이 흔들리고 있다 물음표
21-11-12 08:39
13268
'충격' 콘테, 주급 9억 유리몸 원한다 조현
21-11-12 06:47
13267
스웨덴 2군 나왔었냐 ? 앗살라
21-11-12 05:46
13266
'90분도 못 뛰었다!' 주전 경쟁에서 완전히 밀린 빅 네임 '4인'은? 닥터최
21-11-12 0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