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너 때문에’...울버햄튼, 황희찬 영입후 3명의 미래 '불투명'

120 0 0 2021-11-24 02:29:1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부루노 라즈 울버햄튼이 ‘행복한 비명’에 빠졌다.

황희찬을 바롯해 4명의 윙어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황희찬, 아다마 트라오레, 프란시스코 트린카오, 다니엘 포덴스가 그들이다.

그러나 이들을 한꺼번에 모두 쓸 수는 없다. 2명의 포워드를 써야 하는데 황희찬이 라울 히메니스와 환상적인 호흡을 맡고 있으니 다른 선수들은 이 틈을 비집고 들어갈 수가 없다.

시즌 전까지만 해도 트라오레, 트란카오, 포덴스에게 희망이 있었다.

그러나, 황희찬이 라이프치히에서 임대돼 온 후 상황은 180도 달라졌다.

황희찬이 프리미어리그에 입문하자마자 무서운 기세로 적응하며 스트라이커로서의 면모를 유감 없이 발휘하자 이들 3명은 출전 기회조차 제대로 잡지 못하고 있다.

라즈 감독 입장에서는 현재 잘 하고 있는 선수를 계속 쓸 수밖에 없다.

문제는, 황희찬이 계속 제몫을 해주고 있다는 사실이다.

버밍햄메일은 23일(한국시간) 라즈 감독이 황희찬 때문에 출전하지 못하고 있는 3명의 선수를 집중 조명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라즈 감독은 “4명의 윙어들이 있어 너무 행복하다. 그들이 우리와 함께 할 수 있기를 바란다. 황희찬 뿐 아니라...트라오레, 트란카오, 포덴스가 서로 다른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라즈 감독은 황희찬의 득점 재능에 빠져 최근 7경기에 선발 출전시켰다.

이 매체는 라즈 감독은 황희찬의 내년 1월 영구 이적을 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그러나 이들이 앞으로 황희찬 때문에 출전 기회를 잡지 못할 경우 상황은 달라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황희찬은 울버햄튼에 또 다른 득점원이 되고 있기 때문에 문제가 없지만, 다른 3명은 불만을 가질 수 있다는 의미다.

루즈 감독이 이들을 어떤 식으로 활용할지 주목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456
나폴리 첫경긴데 졌네 장사꾼
21-11-25 02:38
13455
'너는 거절한다'...920억 실패작, 첼시전서 홈 팬들 조롱 받았다 순대국
21-11-25 00:22
13454
“토트넘에서 시간은 끝났다”… SON 절친, 에버턴 GK와 스왑딜 가능성 원빈해설위원
21-11-24 22:31
13453
오릭스 역전 못하나 픽샤워
21-11-24 20:30
13452
'최동원상' 영예 두산 미란다 "최동원 희생 정신으로 마운드 오르고 있다" 소주반샷
21-11-24 17:24
13451
'멋진 대결을 기대하라' GS칼텍스 vs 한국도로공사 애플
21-11-24 16:10
13450
“계약해지도 고려”…‘선 넘은’ 조송화, 돌아갈 길 없다 오타쿠
21-11-24 14:50
13449
[오피셜] '리헨즈' 손시우, 아프리카서 젠지로 이적 손나은
21-11-24 13:16
13448
‘라이언시티 입단’ 김신욱, “싱가포르의 야망, 비전이 날 당겼다” [사커피플] 극혐
21-11-24 12:01
13447
손흥민×델 피에로, 한국 대들보가 이탈리아 전설과 찰칵 음바페
21-11-24 10:38
13446
“얘네 다 내가 데려왔어” 말단 보조에서 ‘첼시 여왕’ 된 이 여자 물음표
21-11-24 10:02
1344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1-24 08:42
13444
"김연경 아니면서 김연경 처럼 행동한다"...한 배구인의 '뼈때리는 일침' 조현
21-11-24 05:45
13443
포체티노, 맨체스터 도착...맨유행 질문엔 ‘어깨만 으쓱’ 닥터최
21-11-24 03:48
VIEW
‘황희찬 너 때문에’...울버햄튼, 황희찬 영입후 3명의 미래 '불투명' 6시내고환
21-11-24 02:29
13441
다음 야구시즌까지 가마구치
21-11-24 01:30
13440
메시 "난 바르셀로나로 돌아갈 것이다" 치타
21-11-24 01:04
13439
김수지 “우리가 주도했다는 얘기, 말도 안된다” 뉴스보이
21-11-24 00:09
13438
중국 떠나고 연봉 20억원으로 추락, 광저우 시절 '10분의 1' 뉴스보이
21-11-23 23:09
13437
이승우, STVV와 계약 해지... 이적료 없이 새출발 간빠이
21-11-23 21:23
13436
IBK 김사니 감독대행 눈물 "서남원 감독이 입에 담지 못할 폭언을 했다" 불도저
21-11-23 20:14
13435
누누를 OT로?… 해외 매체가 '앞뒤 안 재고' 나열한 맨유 감독 후보군 섹시한황소
21-11-23 17:33
13434
신규 클래스 ㅎㅎ 가터벨트
21-11-23 15:51
13433
다른 선수였다…이강인 교체된 황당 이유 “커뮤니케이션 오류” 박과장
21-11-23 15: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