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라 리그 13호골' 리버풀, 머지사이드 더비서 에버튼 4-1 대파

314 0 0 2021-12-02 07:23:0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리버풀이 에버튼과의 머지사이드 더비에서 대승을 거뒀다.

리버풀은 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파크에서 열린 에버튼과의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14라운드에서 4-1로 크게 이겼다. 리버풀의 살라는 리그 13호골을 터트리며 득점 선두를 이어갔다. 리버풀은 9승4무1패(승점 31점)의 성적과 함께 리그 3위를 기록하게 됐다.

리버풀은 에버튼을 상대로 조타가 공격수로 나섰고 마네와 살라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알칸타라, 파비뉴, 헨더슨은 중원을 구성했고 로버트슨, 판 다이크, 마팁, 아놀드는 수비를 맡았다. 골문은 알리송이 지켰다.

양팀의 맞대결에서 리버풀은 전반 9분 헨더슨이 선제골을 터트렸다. 헨더슨은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로버트슨의 패스를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에버튼 골문 구석을 갈랐다. 이후 리버풀은 전반 19분 살라의 득점으로 점수차를 벌렸다. 살라는 속공 상황에서 헨더슨의 침투패스를 이어받아 오른쪽 측면을 돌파한 후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에버튼 골망을 흔들었다. 반격에 나선 에버튼은 전반 38분 그레이가 만회골을 기록했다.

전반전을 앞서며 마친 리버풀은 후반 18분 살라가 멀티골에 성공했다. 살라는 중앙선 부근에서 에버튼의 콜먼이 놓친 볼을 빼앗아 상대 진영을 단독 드리블 돌파한 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왼발 대각선 슈팅으로 골문 구석을 갈랐다. 리버풀은 후반 34분 페널티지역 왼쪽을 돌파한 조타가 팀의 4번째 골을 기록해 승부에 쐐기를 박았고 리버풀의 대승으로 경기가 종료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567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03 09:09
13566
김민재에 황희찬까지 '러브콜'... 한국선수에 빠진 레스터 찌끄레기
21-12-03 06:41
13565
'전 토트넘 감독' 누누 산투, 손흥민과 적으로 만날 가능성 있다? 6시내고환
21-12-03 04:14
13564
맹구를 담아야 하나 버려아 햐나 불쌍한영자
21-12-03 02:45
13563
김민재 토트넘행 파란불...콘테피셜, "수비 핵심 장기부상" 디발라
21-12-03 00:30
13562
'새로운 도전' 이승우, K리그1 수원FC와 이적협상 마무리[ 간빠이
21-12-02 22:04
13561
여농 개오바네 ㅡㅡ + 1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02 20:21
13560
[인터뷰] 이제는 ‘롯데맨’된 내야 기대주, “기회 감사, 후회 없이 한 번 해보려고요” 장그래
21-12-02 17:13
13559
"제임스 교육하겠다"...미국 시민권자 된 칸터(프리덤으로 개명), "제임스 만나 도덕, 원칙, 가치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다" 순대국
21-12-02 15:33
13558
베테랑 선발투수 리치 힐, 7시즌 만에 보스턴 복귀…1년 계약 불도저
21-12-02 14:09
13557
'분노 폭발' 황희찬, 팔꿈치로 보복…번리 감독 "퇴장 바라지 않았어" 오타쿠
21-12-02 12:26
13556
'구단+김사니+조송화→감독축출성공'...이제 '행동대장의 입'을 막아라 음바페
21-12-02 11:02
13555
방출→재기→결혼→사망…전 야구선수 김동은에 벌어진 비극 물음표
21-12-02 09:41
VIEW
'살라 리그 13호골' 리버풀, 머지사이드 더비서 에버튼 4-1 대파 섹시한황소
21-12-02 07:23
13553
울버 홈승 나와라 박과장
21-12-02 05:22
13552
SON 못 넘은 FW, 결국 귀향한다...“1월에 아약스 임대” 캡틴아메리카
21-12-02 03:35
13551
밀란 3연패는 안하겠지요 ? 군주
21-12-02 00:40
13550
"손흥민 막으라고!"...갑자기 MF→CB된 선수, 감독과 '불화설' 장그래
21-12-01 23:31
13549
'1570억→235억' 추락한 토트넘 '재능 천재', 팔리지도 않는다 불도저
21-12-01 17:07
13548
'수비력마저 의문' 완 비사카...맨유, 브라이튼 신성 풀백 노린다 사이타마
21-12-01 16:06
13547
‘20-0 실화?’ 4명 해트트릭한 잉글랜드… “스포츠맨십 어딨냐” 논란 가츠동
21-12-01 15:20
13546
오늘도 화이팅!! 질주머신
21-12-01 14:13
13545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와꾸대장봉준
21-12-01 13:12
13544
[라이온킹 인터뷰②] '현장 복귀 계획' 이동국, "준비됐다고 생각되면 결정...지금은 아냐" 손예진
21-12-01 1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