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어쨌는데?" 모라타, "입 닥쳐" 알레그리 감독에게 폭발

206 0 0 2021-12-06 22:54:4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유벤투스에서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알바로 모라타(29, 유벤투스)가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감독에게 폭발했다.

모라타는 6일(한국시간) 이탈리아 토리노의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022 세리에 A' 16라운드 제노아와 홈경기에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하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한 채 후반 27분 모이스 킨과 교체아웃됐다. 

모라타는 상대 지역에서 핸드볼 파울을 범했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심판에게 거칠게 항의하다 옐로카드를 받았다. 그러자 알레그리 감독은 즉시 모라타를 벤치로 불러들였고 킨을 투입시켰다. 모라타는 벤치로 들어갈 때 터치라인에 서 있던 알레그리 감독과 격하게 충돌했다. 

영국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경기장 마이크를 통해 알레그리 감독과 모라타의 대화 내용이 고스란히 전달됐다. 알레그리 감독은 모라타에게 "넌 파울을 당했으니 입을 닥치고 있어야 해"라며 핀잔을 줬다. 그러자 모라타는 "내가 뭘 했는데?"라며 알레그리 감독에게 격렬하게 대응하며 반격했다. 

모라타는 지난해 여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서 유벤투스로 임대됐다. 지난 2014년부터 두 시즌을 보냈던 유벤투스로 다시 복귀한 것이다. 이번 시즌 1년 더 임대된 모라타는 12경기에서 2골을 넣는 데 그치고 있다. 팬들도 모라타를 좋게 보지 않고 있다. 지난주 0-1로 패한 아탈란타전에서 모라타가 교체되자 팬들은 야유를 보냈다. 

하지만 알레그리 감독은 모라타를 감쌌다. 그는 이날 경기가 2-0으로 승리한 뒤 가진 인터뷰에서 "나는 그를 교체하려고 하지 않았지만 경고를 받으면서 빼는 게 낫다고 봤다"면서 "그 일은 아무 것도 아니다. 사과한다. 알바로는 득점이 없었지만 훌륭한 경기를 펼쳤다"고 강조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631
日 국대 4번보다 낫다... 이정후, 전 세계 최고 타자 유망주 '1위' 평가 해골
21-12-07 20:55
13630
"선동열 능가하는 선수가 돼 은혜 갚아라" 판사 선처도 막지 못한 유망주 추락 와꾸대장봉준
21-12-07 20:04
13629
라리가 정상급 공격수로 거듭난 역대급 재능…적장도 '극찬' 이아이언
21-12-07 17:53
13628
맨유, '승률 13%' 감독을 코치로 데려온다...랑닉 인맥 덕 캡틴아메리카
21-12-07 16:38
13627
김민재, 토트넘行 유력… 영국·터키 매체들 "페네르바체, 2000만유로에 보낸다" 가츠동
21-12-07 15:37
13626
"케인이 이상하다" 맨유 '유리몸'의 의문 제기…콘테는 '기다림' 군주
21-12-07 13:21
13625
골닷컴 [속보] 토트넘 비상! 선수 및 코치 다수 코로나19 양성 반응 장그래
21-12-07 10:56
13624
‘한화 방출→키움 영입’ 가성비 최고 베테랑, 5000만원 옵션은 다 못받았다 닥터최
21-12-07 07:07
13623
천하의 이승엽이 KBO 통산홈런 2위로? 'OPS 0.9 거포'는 3년 뒤를 본다 뉴스보이
21-12-07 05:10
13622
추신수도 미소 짓겠네…잠실구장 원정 라커룸의 대변신 간빠이
21-12-07 03:26
13621
잔류 안했으면 큰일날 뻔...콘테 황태자 "남아서 증명하고 싶었어요" 불도저
21-12-07 02:32
13620
“토트넘, 겨울 이적시장 역사상 가장 큰 폭풍 영입”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07 00:56
13619
구보 "이강인, 일본인처럼 축구한다" 가츠동
21-12-06 23:43
VIEW
"내가 어쨌는데?" 모라타, "입 닥쳐" 알레그리 감독에게 폭발 타짜신정환
21-12-06 22:54
13617
‘퇴출 앞두고 눈물 펑펑’ 고생만하다 떠나는 한국계 외인, “다시 한국 오고 싶어요” 정해인
21-12-06 21:40
13616
아지트 크기가..ㅎㅎ 가터벨트
21-12-06 20:43
13615
'지금 보니 천만다행'...맨시티, 케인 영입 위해 '실질적 에이스' 내줄 뻔 이영자
21-12-06 20:25
13614
퍼거슨이 2년전 요청한 MF, 몸값 10배 폭등! 그때 샀으면.. 찌끄레기
21-12-06 18:01
13613
콘테 체제서 단 '54분 출전' 백업 전락, 결국 이적 강력하게 희망 6시내고환
21-12-06 17:13
13612
김민재 이적료 '268억원'이라는데도… 빅클럽들 줄 섰다 치타
21-12-06 16:26
13611
"충격적인 소식 있을지도"...무리뉴, EPL 강등 위기 구단 사령탑으로? 뉴스보이
21-12-06 13:28
13610
솔샤르 시대, 맨유는 도대체 무슨 일이? 이적명단 올랐던 반 더 비크 맨유-크팰전 최고 평점 불쌍한영자
21-12-06 11:57
13609
'SON파이더맨' 더 못 본다, SON "마지막 스파이더맨 세리머니" 간빠이
21-12-06 10:01
13608
'대참사 발생' 묀헨, 프라이부르크에 전반만 6골 헌납...관중 이탈 사이타마
21-12-06 0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