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FA 박해민 보상선수로 김재성 지명 "성장 가능성이 높은 선수" [공식발표]

231 0 0 2021-12-22 17:26:0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삼성이 FA로 떠난 박해민(31)의 보상 선수를 결정했다.

삼성 라이온즈는 22일 "FA 계약을 통해 이적한 박해민의 보상 선수로 포수 김재성을 지명했다"라고 밝혔다.

삼성은 이번 겨울에 FA 권리를 행사한 박해민을 붙잡지 못했다. 박해민은 LG와 4년 총액 60억원에 계약하고 이적을 택했다.

A등급을 받은 박해민의 이적으로 보상선수 1명과 보상금(연봉 200%)을 받기로 결정한 삼성은 LG에서 건넨 보호선수 20명 명단을 토대로 보상선수 지명을 고심했다.

삼성의 선택은 김재성이었다. 김재성은 덕수고를 졸업하고 2015년 LG 1차지명으로 프로 경력을 시작했다. 1군 무대에서 통산 70경기에 출전해 1홈런 4타점 타율 .132를 기록하고 있으며, 2021시즌 퓨처스에선 9경기에 출전해 타율 .421를 기록했다. 지난 2017년 경찰 야구단에서 군 복무를 마친 바 있다.

김재성은 수비 부문에서 높은 자질을 가지고 있으며, 충분한 경험을 쌓으면 1군에서 활약할 수 있는 자원으로 평가받고 있다. 타격 부문에서도 빠른 배트 스피드를 바탕으로 한 장타 생산 능력을 갖췄다.

올해는 LG에서 1군 백업 포수로 활약하며 경험치도 쌓았다. 정규시즌에서 58경기에 나와 타율 .138 1홈런 3타점을 기록했다.

삼성은 최근 NC와의 트레이드를 통해 주전급 포수 김태군을 영입한데 이어 김재성까지 데려오면서 포수 뎁스 강화에 성공했다. 또한 내부 FA이자 베테랑 포수인 강민호와의 협상도 이어가는 중이다. 반면 LG는 베테랑 포수 이성우의 은퇴에 이어 김재성까지 빠져 나가면서 백업 포수에 대한 고민이 깊어졌다.

삼성 라이온즈는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포수 자원의 지속적인 뎁스 강화에 주안점을 뒀고, 또한 김재성이 성장 가능성이 매우 높은 선수라는 점에 주목했다"라고 전했다.

삼성 라이온즈의 새 멤버가 된 김재성은 팀의 2022년 스프링캠프 일정에 맞춰 합류할 예정이다.

[LG에서 뛰었던 김재성이 삼성으로 이적했다. 삼성은 FA로 떠난 박해민의 보상선수로 김재성을 지명했다. 사진은 김재성이 LG에서 뛸 당시 모습.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864
ibk 미쳤다리 픽샤워
21-12-23 20:29
13863
‘동료→적’ 차비 감독과 라키티치가 만든 훈훈한 장면… “눈물이 난다” 섹시한황소
21-12-23 17:17
13862
‘외야·투수 전력 지켰지만..’ 허 찔린 LG, 유강남 백업 어쩌나 박과장
21-12-23 16:04
13861
'코로나19 확산 속' NBA 코트로 돌아오는 옛 스타들 이영자
21-12-23 15:16
13860
“제 계약서 맞아요?” 최근 2년 6승 日 투수, 60억 대박난 사연 장사꾼
21-12-23 14:56
13859
[NCAA] ‘이현중 12점’ 데이비슨, JWU 완파하며 9연승 원빈해설위원
21-12-23 13:07
13858
'미나미노 극장골→PK실축' 리버풀, 카라바오컵 8강서 승부차기 승리 픽샤워
21-12-23 12:12
13857
'에포트' 이상호 "비디디, 내가 생각했던 이미지와 달라…담원 기아 꼭 이기고 파" [인터뷰] 미니언즈
21-12-23 11:27
13856
'영구결번→나가든 말든' 양현종 향한 팬심, 왜 열흘 만에 돌아섰나 물음표
21-12-23 09:33
1385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23 08:44
13854
'김민재 풀타임' 페네르바체, 9명이 싸운 카라귐뤼크와 1-1 무승부 해골
21-12-23 06:11
13853
로마 낙인가? 소주반샷
21-12-23 04:21
13852
바르사, 토레스 영입 합의...'5년+이적료 875억' 곰비서
21-12-23 01:49
13851
'충격' 메시 특권에 PSG 선수단 분노... 내분 발발했다 철구
21-12-22 23:59
13850
'수비진 급구' 첼시, 결국 투헬 옛제자에게 러브콜...PSG 수비 조합 완성될까? 손예진
21-12-22 22:30
13849
sk승 언 개꿀 ㅅ 애플
21-12-22 20:57
VIEW
삼성, FA 박해민 보상선수로 김재성 지명 "성장 가능성이 높은 선수" [공식발표] 픽샤워
21-12-22 17:26
13847
장종훈 전 한화·롯데 코치 2022 KBO 넥스트 레벨 캠프 감독 선임 질주머신
21-12-22 15:16
13846
[NBA] ‘부커-에이튼 투맨쇼’ 피닉스, 레이커스 꺾고 4연승 신바람 곰비서
21-12-22 14:42
13845
'살라·마네'가 떠나는 리버풀...日 FW 미나미노, 기회 잡을 수 있을까 손예진
21-12-22 13:03
13844
[오피셜] 디알엑스, '바오' 정현우와 상호 합의하에 계약 종료 아이언맨
21-12-22 11:08
13843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22 09:07
13842
‘무단이탈→자유신분’ 조송화의 잔여연봉...IBK "지급 불가 고수" 찌끄레기
21-12-22 06:42
13841
한국과 8점 차… '벼랑 끝' UAE, 전 레알 스타 살가도 등 기술위원회 새로 구성 픽도리
21-12-22 04: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