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트 22점' 멤피스, 디트로이트 대파하고 7연승 질주

380 0 0 2022-01-07 13:13:2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멤피스가 디트로이트를 제압했다.

멤피스 그리즐리스는 7일(이하 한국시간) 멤피스 페덱스 포럼에서 열린 2021-2022 NBA 정규시즌 디트로이트 피스톤스와의 경기에서 118-88로 승리했다.

멤피스는 자 모란트가 22점을 올리며 7연승을 달렸다. 딜런 브룩스가 18점을 기록하며 뒤를 받쳤다.

디트로이트는 팀 전체 야투율이 34.3%에 그치는 총체적 난국 속에 패했다. 1순위 신인 케이드 커닝햄은 12점 6어시스트를 올렸으나 19개의 슈팅 중 14개를 실패했다.

1쿼터 초반, 브룩스와 모란트를 중심으로 점수를 쌓던 멤피스는 자이어 윌리엄스가 힘을 내며 리드를 잡았다. 윌리엄스는 1쿼터에만 10점을 몰아치며 맹활약했고, 멤피스는 수비까지 잘 이뤄지며 순조롭게 경기를 풀어나갔다. 타이어스 존스의 활약까지 곁들인 멤피스는 32-18로 1쿼터를 마쳤다.

끌려가던 디트로이트는 2쿼터 초반 세이븐 리의 연속 3점슛으로 추격에 나섰다. 그러나 멤피스는 킬리안 틸리와 존스의 외곽포로 응수하며 다시 격차를 벌렸다. 모란트와 자렌 잭슨 주니어가 번갈아 득점하며 리드 폭을 유지한 멤피스는 62-46으로 전반을 마무리했다.

3쿼터가 시작되자 멤피스는 브룩스가 연속 8득점을 올리며 순식간에 20점 차 이상으로 도망갔다. 기세를 탄 멤피스는 모란트와 다른 선수들도 득점하며 점수 간격을 늘렸다. 

이후 승부에 큰 반전은 없었다. 디트로이트는 쉽게 분위기를 바꾸지 못했고, 멤피스는 큰 격차를 계속 지키면서 완승을 따냈다. 여유를 찾은 멤피스는 4쿼터에 모란트를 코트로 내보내지 않았다.

*경기 최종 결과*
멤피스 118-88 디트로이트 

*양팀 주요 선수 기록*
멤피스 

자 모란트 22점 9리바운드 6어시스트   
딜런 브룩스 18점 5어시스트 
타이어스 존스 14점 4어시스트  

디트로이트 
세이븐 리 14점 5어시스트 
케이드 커닝햄 12점 6어시스트 
하미두 디알로 12점 6리바운드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058
'또 경쟁자?'… 김하성, 2022시즌 앞두고 깊은 고민 이영자
22-01-07 17:01
14057
[오피셜] '클리어러브' 밍카이, EDG 슈퍼바이저 부임 원빈해설위원
22-01-07 16:38
14056
손흥민 형 “동생은 챔스에서 졌지” 디스에 ESPN 반응 “잔인하네” 소주반샷
22-01-07 15:58
14055
골든스테이트, 페이튼의 계약 보장할 예정 오타쿠
22-01-07 14:35
VIEW
'모란트 22점' 멤피스, 디트로이트 대파하고 7연승 질주 호랑이
22-01-07 13:13
14053
英 독점 "호날두, 맨유 떠난다…잔류 조건은?" 손나은
22-01-07 12:27
14052
'야! 닥치라고. 퇴장 싫으면'...그라운드 난입한 무리뉴, '성질 자랑' FW에 극대노 음바페
22-01-07 11:24
14051
‘하락세’ 유현준, 지금 필요한 것은 무엇? 미니언즈
22-01-07 10:27
14050
커리, ‘설상가상’ 최악 슈팅 난조+대퇴부 부상...톰슨 복귀 앞두고 골든스테이트 ‘신음’ 물음표
22-01-07 09:21
1404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1-07 08:38
14048
‘충격’ 포체티노 부임 시 맨유 라인업, 호날두가 빠졌다 찌끄레기
22-01-07 06:52
14047
첼시 구단가치 1조2800억원, 맨유 추월. 맨시티가 1위 치타
22-01-07 05:08
14046
"맨유에 환멸, 최대 11명 탈출" 구단주 긴급 입장 표명 뉴스보이
22-01-07 03:31
14045
호날두 오고 438분, 이적도 못 한다… “맨유가 거절” 불쌍한영자
22-01-07 01:56
14044
한때 PL 최고 풀백...왓포드서도 재기 실패 간빠이
22-01-07 00:29
14043
"미친 게 분명하다" 토트넘 팬들, 콘테 비상식적 교체에 분노 불도저
22-01-06 22:56
14042
고양 또 졌어 노랑색옷사고시퐁
22-01-06 20:59
14041
[LPL Preport] '클리드 도착' FPX, 다음 시즌 전망은? 이영자
22-01-06 17:22
14040
SON 경기중 "로얄! 크로스 좀 정확히!"... 오죽 답답했으면 홍보도배
22-01-06 16:41
14039
"연경언니 떠나지 마세요"상하이팬들 아우성...'배구 여제'는 '굿바이' 순대국
22-01-06 14:10
14038
"포체티노 때는 말이야"… 콘테, 현 토트넘 상황 진단 원빈해설위원
22-01-06 13:01
14037
[NBA] ‘31P-5R-4AS’ 엠비드 활약 PHI, 꼴찌 ORL 제압…5연승 손나은
22-01-06 12:18
14036
'슈팅 0·존재감 0' 믿기 힘든 손흥민 기록…"영향력 없었다" 박한 평가까지 음바페
22-01-06 11:30
14035
맨유 사상 초유의 분열 사태..."11명이나 구단에 환멸 느껴" 물음표
22-01-06 10: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