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에게 많이 배웠다” 日 진출한 류현진 前동료, 적응 준비 완료

131 0 0 2022-03-11 16:10:0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시절 맷 슈메이커.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길준영 기자] 요미우리 자이언츠 맷 슈메이커(35)가 일본프로야구에서 첫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슈메이커는 메이저리그 통산 128경기(662⅔이닝) 46승 41패 평균자책점 4.24를 기록한 우완투수다. 2020년에는 류현진과 함께 토론토 블루제이스 소속으로 뛰기도했다. 지난 시즌에는 미네소타 트윈스에서 뛰었고 16경기(60⅓이닝) 3승 8패 평균자책점 8.06으로 부진한 성적을 거뒀다.

지난해 시즌 종료 후 새로운 팀을 찾지 못한 슈메이커는 요미우리와 계약하며 일본프로야구에 진출했다. 일본매체 주니치신문은 “슈메이커가 자가격리 기간을 마치고 3군 캠프에 합류했다. 일본프로야구 첫 시즌에 요미우리 유니폼을 입는 것이 얼마나 의미가 있는지 실감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라고 전했다.

슈메이커는 2013년부터 2018년까지는 LA 에인절스에서 활약했다. 2018년 에인절스에 입단한 오타니 쇼헤이와도 1년 동안 함께 뛰었다. “예전부터 일본야구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라고 말한 슈메이커는 “오타니로부터 일본 야구의 문화와 스타일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들었다”라고 일본야구에 적응하는데 문제 없다고 강조했다.

3군 캠프에서 캐치볼 등 가벼운 훈련을 소화한 슈메이커는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일본프로야구 공인구는 감촉이 아주 좋다. 오히려 메이저리그 공인구보다 좋은 느낌이다”라며 자신감을 보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887
‘월클’ 손흥민, EPL 공격수 랭킹 4위… TOP3가 누구길래? 미니언즈
22-03-12 20:25
14886
SON-케인, 환상 케미 비결?..."경기장 밖에서도 노력" 앗살라
22-03-12 06:20
14885
'호날두보다 충격적인 이탈' 맨유, 브루노 뺏길 수 있다 닥터최
22-03-12 02:59
14884
'레알에서 5시즌' PSG GK, 포체티노에게 폭발...'왜 내가 아닌데?' 찌끄레기
22-03-12 00:03
14883
‘맨유여 나를 원하는가?...그럼 1순위 확신을 줘라’ 타깃의 요구 6시내고환
22-03-11 22:17
14882
보글의신유찬
22-03-11 21:03
14881
보글의신유찬
22-03-11 21:02
14880
ㅊㅊㅊㅊㅊ 보글의신유찬
22-03-11 21:02
14879
안양은 느바찍네 뉴스보이
22-03-11 20:48
14878
대학에서 새로운 도전...조계현 前 단장, “학생들과 멋진 추억 만들고 싶어” 킁킁
22-03-11 17:47
VIEW
“오타니에게 많이 배웠다” 日 진출한 류현진 前동료, 적응 준비 완료 롤다이아
22-03-11 16:10
14876
"24조원 한푼도 못가져가"...영국 초강력 조치에 '푸틴 절친 무일푼 신세' 이아이언
22-03-11 15:13
14875
'암 투병' 전 첼시 감독 "죽음이 두렵다...하지만 죽은 후 일도 흥분돼" 질주머신
22-03-11 14:37
14874
‘이집트 왕 제치고 존재감 폭발’ 리버풀 신성, 이제는 핵심 공격수 박과장
22-03-11 13:05
14873
[마니아노트] 푸이그 '황제 대접' 그만...야구에 전념하라 가츠동
22-03-11 12:25
14872
“ML서 귀중한 좌투수였는데…” 김광현 SSG행, 日언론도 짙은 아쉬움 표출 군주
22-03-11 11:45
14871
강백호·원태인·이의리 등 ‘별들의 고향’… 프로야구 스카우트 발길도 분주하다 [제9회 명문고야구열전 11일 개막] 호랑이
22-03-11 10:15
14870
추신수-김광현 '최고 대우 차별 논란‘...SSG단장이 밝힌 '비밀스런 이유' 물음표
22-03-11 09:14
14869
'월클 MF' 토트넘 선배도 인정했다..."손흥민 같은 선수는 없다" 불쌍한영자
22-03-11 06:49
14868
"24조원 한푼도 못가져가"...영국 초강력 조치에 '푸틴 절친 무일푼 신세' 간빠이
22-03-11 05:34
14867
로마야 오늘 승좀 부탁한다 불도저
22-03-11 03:32
14866
'너 때문에 졌어!' 네이마르-돈나룸마, 라커룸서 충돌... 동료들이 말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3-11 00:55
14865
'헤엄쳐서 갈까' 첼시, UCL 릴 원정도 울상..."3000만원 이상 못 쓴다" 박과장
22-03-10 23:25
14864
'임대 뒤 러브콜 폭발' 맨유, 핵심 수비수 잡기 총력전 사이타마
22-03-10 2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