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파리그 확정' 정우영, 차범근도 못 이룬 '독일 컵대회' 2회 우승 도전

81 0 0 2022-05-20 07:21:5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한국에서 독일 DFB 포칼 우승을 경험한 건 차범근, 박주호, 정우영 셋이다. 이 가운데 핵심 선수로 활약해 우승컵을 들어 올린 건 1980-1981시즌 차범근이 유일하다. 정우영은 SC 프라이부르크 핵심으로 한국인 최초 두 번째 DFB 포칼 정상에 도전한다.독일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 공격수 정우영(사진=SC 프라이부르크 SNS)

[스포츠춘추]

정우영(22·SC 프라이부르크)의 시즌은 끝나지 않았다.

정우영은 전설 차범근을 넘어 독일 DFB 포칼 두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DFB 포칼은 독일 프로와 아마추어 등 모든 클럽이 참가해 최강자를 가리는 대회다. 한국의 FA컵으로 보면 된다.

SC 프라이부르크는 5월 22일 오전 3시(이하 한국시간) 독일 베를린 올림픽 스타디온에서 2021-2022시즌 DFB 포칼 결승전 RB 라이프치히와의 대결을 벌인다.

프라이부르크는 2021-2022시즌 독일 분데스리가(1부) 34경기에서 15승 10무 9패(승점 55점)를 기록했다. 분데스리가 18개 팀 중 6위를 기록하며 차기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진출권을 확보했다.

정우영은 올 시즌 프라이부르크 돌풍에 앞장섰다. 정우영은 2021-2022시즌 분데스리가 32경기(선발 23)에서 5골 2도움을 기록했다.

2018-2019시즌 바이에른 뮌헨 유니폼을 입고 분데스리가에 데뷔한 이후 최고의 활약이다. 정우영은 프라이부르크에서 보낸 첫 시즌(2020-2021) 분데스리가 26경기(선발 7)에 출전해 4골을 터뜨렸다. 교체로 19경기에 나서 총 819분 뛰었다.

올 시즌엔 분데스리가에서만 1,795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팀 공격의 한 축을 담당했다.



정우영은 한국 축구 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의 부름을 받는 공격수다.

정우영은 2021년 3월 25일 일본과의 친선경기에서 A매치에 데뷔해 총 3경기에서 뛰었다. 같은 해 11월 17일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이라크 원정에선 A매치 데뷔골을 터뜨리며 한국의 3-0 완승에 이바지했다.

정우영은 2018-2019시즌 뮌헨에서 DFB 포칼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린 적이 있다. 당시 결승전에선 출전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다.

이번엔 다르다. 정우영은 선발 출전이 유력하다.

정우영이 또 한 번 DFB 포칼 우승컵을 들어 올리면 1980-1981시즌 차범근을 넘어 한국인 최초 DFB 포칼 2회 우승자에 이름을 올린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777
'최강 조커' 7년 만에 리버풀 떠난다... 울브스전서 작별 인사 픽샤워
22-05-20 12:35
15776
'0-2→3-2 대역전' 에버튼 관중, '잔류 확정짓는' 극적인 역전골에 단체 경기장 난입 가습기
22-05-20 11:25
15775
'도핑 파문' 토트넘 공격수, 9개월 출전 금지..."여드름 치료차 먹었다" 미니언즈
22-05-20 10:46
15774
158km 악마의 재능의 KKKKKKKK…151억원 에이스도 좌승사자도 두렵지 않다 크롬
22-05-20 09:07
VIEW
'유로파리그 확정' 정우영, 차범근도 못 이룬 '독일 컵대회' 2회 우승 도전 불쌍한영자
22-05-20 07:21
15772
아스널 192㎝ DF, 독일 슈투트가르트 이적..."믿음에 보답" 불도저
22-05-20 04:29
15771
‘3위 굳힌다!’ 첼시, 레스터전 선발 명단 공개 노랑색옷사고시퐁
22-05-20 03:38
15770
이름은 베일, 플레이는 아자르 “첼시가 의지하는 시대 온다” 섹시한황소
22-05-19 23:33
15769
‘최연소 150승 & 타이거즈 최다승 타이’ 역사는 끝까지 버틴 대투수의 몫 사이타마
22-05-19 22:12
15768
삼성아 머하냐 사이타마
22-05-19 20:18
15767
"디발라와 왜 협상 안 해" 콘테 또 폭발…'짠돌이' 레비와 거취 논의無 픽도리
22-05-19 16:45
15766
맨체스터 라이벌 또 충돌. 맨유 애타게 원하는 이 선수. 맨시티 페르난디뉴 후계자로 영입 시도 곰비서
22-05-19 15:43
15765
레드불, 에이지 오브 엠파이어 대회 ‘레드불 워롤로: 레거시’ 개최 손예진
22-05-19 14:52
15764
이렇게만 되면 무관 탈출...토트넘 22-23시즌 예상 라인업 등장 손나은
22-05-19 13:27
15763
더 브라위너, 호날두-메시 중 누구와 뛰고 싶냐는 질문에 "호날두" 호랑이
22-05-19 11:45
15762
"손흥민이 덜컹거리게 만들었어!"...홀딩, 어리석은 퇴장 후폭풍 계속 극혐
22-05-19 10:59
15761
베일, 챔스 축구 대신 골프나 즐길 듯...레알 마드리드, 하루 393만원 호텔 예약, 자체 골프장도 있어 크롬
22-05-19 09:43
15760
이렇게만 되면 무관 탈출...토트넘 22-23시즌 예상 라인업 등장 캡틴아메리카
22-05-19 07:54
15759
반등 성공한 TOR 1660억 1선발, 이제 류현진만 남았다 가츠동
22-05-19 06:02
15758
네빌 "맨유, 케인 영입 어렵지만 SON은 충분히 데려올 수 있다" 군주
22-05-19 02:37
15757
'9회 4득점 또 뒤집었다!' 삼성, 한화 잡고 시즌 12번째 역전승 조폭최순실
22-05-18 23:50
15756
떠나는 쿠에바스 마지막 인사…"지구 반대편에서 형제가 응원한다" 타짜신정환
22-05-18 21:59
15755
SON 의존도 줄인다... 토트넘, '왼쪽 측면-21골' 공격수 영입 제의 해적
22-05-18 20:40
15754
에이징커브 아냐! MVP의 부활 맹타…5G 3홈런 OPS 1.410 소주반샷
22-05-18 1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