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중분해' 아약스, '리그 득점왕' 할러까지 매각...BVB행

119 0 0 2022-07-07 05:42:5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아약스가 여름 이적시장 돌입 이후 '공중분해'되고 있다. 에릭 텐 하흐 감독, 누사이르 마즈라위, 안드레 오나나에 이어 지난 시즌 네덜란드 '에데레비시 득점왕' 세바스티앙 할러마저 도르트문트로 떠났다.

도르트문트는 7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할러와 계약했다. 코트디부아르 국가대표 공격수는 아약스를 떠나 도르트문트에 합류하면서 2026년 6월 30일까지 계약했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현재까지 추정되는 이적료는 대략 3,100만 유로(약 412억 원) 수준이다.

제바스티안 켈 도르트문트 단장은 "독일 분데스리가에 대해 잘 알고 있으며 최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서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할러를 영입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할러는 피지컬적으로 매우 탄탄하다. 그의 경험을 통해 어린 공격수들에게 안정감을 부여할 수 있다"라며 기뻐했다.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 입성하게 된 할러는 "스타디움도 훌륭하지만 팬 없이는 아무것도 아니다. 도르트문트 일원으로 응원받기까지 기다릴 수 없다. 8만 명 이상 관중들이 있을 것이다. 도르트문트와 함께 멋진 일들을 이루길 바란다"라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프랑스 태생으로 코트디부아르 국가대표팀에서 활약하고 있는 할러는 오세르, 위트레흐트, 프랑크푸르트,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아약스를 거쳐 도르트문트에 입단했다. 2021-22시즌 아약스에서 세 번째 시즌을 맞이한 할러는 리그 31경기 동안 무려 28개의 공격포인트(21골 7도움)를 쓸어 담았고, 골든 부트(득점왕)까지 수상했다.

엘링 홀란드와 작별한 도르트문트는 잘츠부르크에서 두각을 드러냈던 유망주 카림 아데예미를 영입한 데 이어 유럽 곳곳에서 결정력을 증명한 할러까지 품에 안았다. 적지 않은 이적료가 투자됐지만 즉시 전력감으로 손색없는 만큼 도르트문트 창끝에 날카로움을 더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아약스는 맨유로 떠난 텐 하흐 감독, 바이에른 뮌헨에 합류한 마즈라위, 인터밀란에 입성한 오나나에 이어 할러와도 작별 수순을 밟았다. 토트넘 훗스퍼에서 입지를 잃은 스티븐 베르바인 영입이 유력한 가운데 계속해서 전력 공백을 메워야 하는 상황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354
스털링, 맨시티 떠나 첼시 이적…700억 최종 합의 가습기
22-07-07 11:01
16353
[오피셜] '공중분해' 아약스, '리그 득점왕' 할러까지 매각...BVB행 미니언즈
22-07-07 10:09
16352
스털링, 맨시티 떠나 첼시 이적…700억 최종 합의 불도저
22-07-07 07:33
VIEW
'공중분해' 아약스, '리그 득점왕' 할러까지 매각...BVB행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07 05:42
16350
'데뷔 첫 100구+' 151km 선발이 잘 버텼는데…한화는 또 졌다 섹시한황소
22-07-07 04:22
16349
'축구의 신'의 몰락..."BIG6, 아무도 안 데려갈 것" 박과장
22-07-07 02:53
16348
'1-8→10-9 뒤집기' LG, 삼성에 짜릿한 대역전 드라마...'대포 5방'으로 웃다 사이타마
22-07-07 01:33
16347
토트넘, 에릭센 안 품은 이유 “솔직히 콘테 감독은…” 이아이언
22-07-06 23:32
16346
'니실라 극장골' 수원FC, 인천에 1-0 진땀승…5경기 무패 가츠동
22-07-06 21:04
16345
"커리, 탐슨의 피지컬과 트래시 토킹은..." 셤퍼트가 돌아본 2016 파이널 픽도리
22-07-06 17:24
16344
'고교 야구 원 탑'이 된 포수, 어느 팀이 데려가나 벌써부터 시끌 해골
22-07-06 15:40
16343
[단독] SSG, 신인지명 대상자 '사전접촉' 파문…"야수 최대어도 포함됐다" 곰비서
22-07-06 14:18
16342
몬테네그로 현역 국가대표 K리그 러시… '무고사 효과' 톡톡 철구
22-07-06 13:14
16341
네덜란드가 휩쓰는 맨유, 텐 하흐가 계획하는 베스트11 애플
22-07-06 12:35
16340
김민재, 스타드 렌과 장기 계약 합의!..."바이아웃 지불 준비됐다" 호랑이
22-07-06 11:45
16339
'강간 혐의 긴급체포'EPL선수,2건의 추가혐의 나왔다 가습기
22-07-06 10:13
16338
깜놀한 일 국대 DF, "우리 마누라도 모르던 이적 알고 있는 너 뭐야" 아이언맨
22-07-06 09:09
16337
"아직 은퇴도 안 했는데 자꾸 '최강야구'에 나오래요" [현장:톡] 음바페
22-07-06 08:52
16336
“미래가 없는 팀에는 가기 싫다” 1381억 타자가 컵스를 거절한 이유 가츠동
22-07-06 06:11
16335
'짠돌이 중 짠돌이' 콘데 감독, 최저가 1만8천원 비행기 타고 런던 복귀...주급은 손흥민, 케인보다 훨씬 많아 극혐
22-07-06 04:06
16334
김민재, 스타드 렌과 장기 계약 합의!..."바이아웃 지불 준비됐다" 아이언맨
22-07-06 01:53
16333
‘다 이겼는데…’ 42억 FA 보상선수의 악송구, 두산 9위 추락 위기 '엄습 철구
22-07-06 00:37
16332
어디까지 떨어지는 거니...맨유 출신 MF, 5부 리그 팀과 계약 미니언즈
22-07-05 23:19
16331
‘켈리 11승째-문보경 3안타’ LG, 삼성에 4-1 승...삼성 4연패 수렁 손나은
22-07-05 2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