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날두, 이런 모습이...맨시티 엠블럼 피해 '코너링'

132 0 0 2022-10-05 00:51: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코너링이 화제다.

영국 '스포츠 바이블'은 4일(이하 한국시간) "호날두가 존중의 표시로 바닥에 있는 맨시티 엠블럼을 밟지 않고 피했다"라고 보도했다.

이어 "호날두는 맨시티 경기장에 입장한 후 터널을 지나갈 때 바닥에 새겨진 맨시티 로고를 보고 옆으로 돌아서 갔다"라며 동영상을 공개했다.

호날두는 지난 2일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원정에 동행했다.

호날두는 벤치에서 시작했다. 앞서 3라운드부터 계속해서 후보였던 호날두였고, 이번에도 마찬가지였다.

팀은 속수무책으로 무너졌다. 전반에만 4실점을 헌납하며 무너져 내렸다. 맨유는 후반 들어 선수 변화를 가져갔는데, 호날두는 선택받지 못했다. 차례대로 루크 쇼, 앙토니 마르시알, 카세미루, 프레드가 들어갔다. 나머지 한 장은 전반에 라파엘 바란의 부상으로 빅토르 린델로프가 대신해서 투입됐다.

벤치에만 머문 호날두는 경기 외 장면에서 주목받았다. 경기 시작 전 에티하드 스타디움에 도착한 호날두는 터널로 들어가기 전에 바닥을 응시했다. 바닥에는 맨시티 엠블럼이 박혀 있었고, 이를 알아챈 호날두는 사이드 스텝으로 중앙부를 밟지 않으며 통과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447
저지, 6경기 만에 홈런…AL 한 시즌 최다 62호 질주머신
22-10-05 16:41
17446
[배지환 게임노트] 배지환 2G 연속 멀티히트+화려한 주루 다 보여줬다…PIT는 접전 끝 2연승 마감 가습기
22-10-05 12:36
17445
'감독말 안통했다' 맨유 참패 비하인드, 윙어 안토니 텐하흐 수비지령 무시 극혐
22-10-05 09:04
17444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10-05 08:57
17443
'콘테 3-5-2 예고' 토트넘, 손흥민+세세뇽+비수마 선발 예상 물음표
22-10-05 05:03
17442
'손흥민 선발' 토트넘, 프랑크푸르트전 명단 공개 크롬
22-10-05 03:33
17441
'리버풀 미래', 발목 90도로 꺾였다...장기 부상→내년 복귀 조현
22-10-05 01:43
VIEW
호날두, 이런 모습이...맨시티 엠블럼 피해 '코너링' 찌끄레기
22-10-05 00:51
17439
한때 '천재 소년'의 끝없는 몰락, "조깅하나" 맨유 출신의 비난 치타
22-10-04 23:26
17438
KIA에 잡힌 LG→SSG, KBO 역사 최초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팀 됐다 뉴스보이
22-10-04 22:41
17437
'황재균+김민혁 7타점' KT, 5연승 질주+키움과 0.5G 차...삼성은 '가을 무산' 불쌍한영자
22-10-04 21:59
17436
프로농구 사상 최초 쌍둥이 감독 맞대결...4강서 LG 조상현 vs 현대모비스 조동현 간빠이
22-10-04 20:42
17435
‘4명 두 자리 득점’ 울산 현대모비스, 대구 한국가스공사 9점 차로 꺾으며 4강 진출 불도저
22-10-04 20:01
17434
필라델피아, MLB 가을야구 막차 탔다…포스트시즌 12개팀 확정 아이언맨
22-10-04 16:58
17433
즐거운 아침입니다. 물음표
22-10-04 12:34
17432
'드디어 첫 승' 레스터, 노팅엄에 4-0 완승…'최하위 탈출' 장사꾼
22-10-04 06:54
17431
지금 EPL은 홀란에 빠져 순대국
22-10-04 05:07
17430
이승엽에게 미소…타이거즈 특급신인의 여유, 3.5억원 안 아깝다 픽샤워
22-10-04 04:34
17429
한국전 해트트릭' 아르헨티나 '레전드' 이과인 은퇴 선언 픽도리
22-10-04 03:07
17428
토트넘-에버턴-리즈, 일본 핵심 선수 영입 삼파전 돌입 질주머신
22-10-04 01:48
17427
‘신생팀’ 캐롯-‘새 사령탑’ LG, KBL 컵대회 4강 올라 곰비서
22-10-04 00:15
17426
"손흥민 같은 월클 희생시켜" 작심 비판 와꾸대장봉준
22-10-03 23:43
17425
이 정도는 해야 '괴물'....김민재, '레전드' 칸나바로-라모스 소환 철구
22-10-03 22:36
17424
첫 승’ 문동주 28.2이닝 던지고 시즌 마무리…2023년에도 신인왕 도전한다 손예진
22-10-03 20: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