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라리가-이탈리아 씹어 먹었던 선수들 모인다? ‘이것이 오일 머니 위력’

131 0 0 2023-07-16 15:58:2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이것이 오일 머니의 위력이다.

축구 소식통 ‘premftbl’은 16일 루머를 종합해 사우디아라비아 알 이티하드의 예상 라인업을 예상했다.

사우디아라비아 리그는 슈퍼스타의 경력 마무리 무대로 인기 만점이다. 이전보다 수준이 향상됐고 두둑한 연봉을 챙길 수 있기 때문이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영입해 효과를 톡톡히 누렸고, 최근에는 후벵 네베스, 칼리두 쿨리발리, 에두아르 멘디까지 품었다.

알 이티하드도 슈퍼스타 수집에 나섰다. 시작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를 점령했던 카림 벤제마다.



벤제마를 향한 알 이티하드의 대우는 파격적이다. 연봉 2억 유로(약 2800억)를 베팅하기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벤제마의 알 이티하드 입단식은 6만 명이 모이면서 슈퍼스타의 합류를 환영하는 엄청난 분위기가 조성됐다.

알 이티하드는 벤제마에 이어 중원의 핵심 은골로 캉테까지 품었다.

캉테는 직전 시즌 첼시와 계약이 만료되면서 새로운 행선지 물색에 나섰고 두둑한 자금을 챙길 수 있는 오일 머니의 유혹을 뿌리치지 못했다.

알 이티하드는 벤제마, 캉테 영입에 만족하지 않고 슈퍼스타 수집 의지를 불태우는 중이다.





알 이티하드의 예상 라인업은 초호화다. 리버풀 중원 리빌딩의 희생양이 될 수 있는 파비뉴가 포함됐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통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무대에서 뛰었고 유벤투스에서 이탈리아를 정복했던 악동 폴 포그바도 한 자리를 차지했다.

골문은 맨유 수문장 출신 데 헤아가 차지했다.



데 헤아는 2011년 7월 맨유 합류 이후 꾸준하게 골문을 지키는 중이다. 팀이 부진할 때 번뜩이는 존재감을 과시하면서 명불허전 골키퍼라는 이미지를 다시 한번 각인시켰다.

직전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다 클린 시트를 기록하면서 여전히 쌩쌩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만, 나이가 들면서 기량이 점점 하락하고 있다는 의견도 있었다.

하지만, 연봉 부분에서 이견을 좁히지 못하면서 재계약 협상은 속도를 내지 못했고 맨유와 결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EPL-라리가-이탈리아 씹어 먹었던 선수들 모인다? ‘이것이 오일 머니 위력’ 픽도리
23-07-16 15:58
20563
'714억' 나폴리 역대 방출액 4위+뮌헨 최고 이적료 3위...김민재 이적설 종결 소주반샷
23-07-16 14:33
20562
‘충격’ 사우디행 또 나온다…벤제마·캉테 새 동료 ‘유력’ 곰비서
23-07-16 13:51
20561
김하성, 더블헤더 2경기서 도합 5출루 활약…SD는 전패(종합) 손예진
23-07-16 12:08
20560
[오피셜] '진짜 굿바이' 김민재, 나폴리 감독 작별 발표 → 뮌헨 "곧 한국인 온다" 극혐
23-07-16 10:23
20559
이강인 킬러 패스→골 넣을 공격수 너구나!...PSG, 세르비아 폭격기 영임 입박! 물음표
23-07-16 08:09
20558
맨유 카세미루, 머리 깎고 귀여운 건치 미소…시즌 준비 시작! 조현
23-07-16 05:26
20557
'역대급 중원 완성'...라이스 합류 아스널, 외데가르드+하베르츠로 EPL 우승 재도전 닥터최
23-07-16 01:29
20556
'황의조 투입 1분만에 결승골' 노팅엄 포레스트 프리시즌 첫 경기 1대0 승리!! 황의조 활짝 웃었다 찌끄레기
23-07-15 23:50
20555
한때 맨유 '황태자'→텐 하흐의 외면…이적 제의만 '10건' 폭발+여전한 인기 'EPL 2팀 눈독' 6시내고환
23-07-15 21:09
20554
질책성 말소 당한 NC 박건우 "올스타전 즐기고 가겠다" 정해인
23-07-15 19:23
20553
"케인, 일단 토트넘 잔류한다... 1년 후 FA로 자유롭게 떠날 수 있다" ES 킬패트릭 주장 순대국
23-07-15 18:20
20552
드락슬러부터 바이날둠까지...'이강인 영입' PSG, 잉여 자원 모조리 매각 추진 원빈해설위원
23-07-15 17:46
20551
맨시티 LB의 '식스센스급 반전'…2년전 9건 범죄로 구속→무기징역 가능성→23년 1월 7건 무죄→7월 2건도 무죄후 ‘폭풍 오열’…2개월간 감옥 '충격' 계약도 끝났는데... 곰비서
23-07-15 15:46
20550
이강인과 훈련도 했는데, 아르헨티나 WC 우승자까지! ‘첼시 예상 라인업’ 아이언맨
23-07-15 13:29
20549
[오피셜] '맨유가 아니다' 아스널, '텐하흐 제자' 팀버 영입 완료...'5년 계약+등번호 12번' 가습기
23-07-15 12:15
20548
KIM-뮌행행 '이상 무'…발롱도르 CB 에이전드 "뮌헨, 돈 아끼려고 발표 늦추고 있어" 극혐
23-07-15 10:10
20547
'우승 도전' 아스날, '멀티 자원' DF 팀버 영입...이적료 최대 642억+5년 계약 뉴스보이
23-07-15 06:12
20546
신시내티 괴물 신인 데 라 크루즈, BA 유망주 랭킹 1위 ‘점프’ 불쌍한영자
23-07-15 04:03
20545
토트넘의 마지막 발버둥…케인 주급 6억↑+은퇴 후 삶 보장까지 '초강수' 간빠이
23-07-15 02:15
20544
'텐 하흐 감독 밑에서 뛸래요!' 리버풀-FC바르셀로나 타깃, 맨유 합류 강력한 의지 불도저
23-07-14 22:44
20543
'1746억' 오늘 英 최고 이적료 깨진다...오피셜 임박 노랑색옷사고시퐁
23-07-14 21:10
20542
[442.live] PSG에 달려있는 이강인의 금메달...PSG는 현재를 택할까, 미래에 투자할까 장사꾼
23-07-14 17:23
20541
밥 먹으러 왔다가 봉변…메시, 미국서 남성 팬 '기습 뽀뽀'에 '황당' 철구
23-07-14 1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