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SG 단장의 확신…"호날두-메시 이후 최고 2명 보유"

397 0 0 2020-09-07 23:54: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호날두와 메시 이후 세계 최고의 선수는 네이마르와 음바페다.”

 

파리 생제르맹(PSG) 레오나르도 단장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에 오른 후 확신에 찼다.

 

글로벌 축구 매체 골닷컴은 7일(한국 시간) “PSG 레오나르도 단장은 메시와 호날두 이후 세계 최고의 선수 2명이 팀 내에 있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PSG의 ‘공격 듀오’는 지난 시즌 팀의 미니 트레블(자국대회 3관왕)을 이끌었다. PSG는 리그앙, 쿠프 드 프랑스, 프랑스 리그컵 우승을 차지했다.

 

킬리안 음바페(21)는 지난 시즌 모든 대회를 통틀어 30골 19도움을 기록했다. 리그앙에서만 18골을 넣은 음바페는 득점왕을 차지했다.

 

네이마르(28)는 19골 12도움으로 31개의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챔피언스리그 우승은 차지하지 못했지만 네이마르는 PSG를 세계 최고의 팀 반열에 올렸다.

 

PSG 레오나르도 단장은 “메시와 호날두는 각자 다른 팀에서 플레이한다. 음바페와 네이마르가 한 팀에서 뛰는 건 엄청난 일이다. 메시와 호날두 이후 세계 최고의 선수는 네이마르와 음바페라고 할 수 있다. 두 명은 미래에도 팀의 구심점 역할을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토마스 투헬 감독이 PSG에서 한 일은 환상적이었다. 지난 시즌은 클럽 역사상 최고의 시즌이었다. 내가 알레그리 감독과 접촉한 적은 없다. 이번 시즌은 더 좋아지길 바라고 있다”며 변함없는 신뢰를 보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6904
‘잔류선언 후 첫 훈련’ 메시에게 쏟아진 세계언론 폭발적 관심 홍보도배
20-09-08 22:56
6903
"메시, 왜 떠나고 싶은지 알겠네!"... '핫 핑크' 바르사 유니폼 혹 노랑색옷사고시퐁
20-09-08 21:35
6902
KIA맨 아니어도 '떠나는 전설' 챙긴다...특별했던 박용택 고별식 호랑이
20-09-08 21:15
6901
47G 중 상위 팀과 31G…허문회 감독의 역발상, “쓰레기 잘 줍자” 닥터최
20-09-08 19:44
6900
'190억' 이강인, 20세 이하 라리가 선수 시장가치 4위..구보는 3위 원빈해설위원
20-09-08 18:11
6899
금일 국야 픽샤워
20-09-08 16:51
6898
레드냅의 조언 "토트넘, 베일 영입하면 손흥민-케인-알리와 섞어 우승 경쟁" 해골
20-09-08 15:57
6897
샌디 믿고있었따구~~ 소주반샷
20-09-08 14:50
6896
1~5위 순위싸움, 한화-SK에 패하면 치명타?…누가 압도적인가 와꾸대장봉준
20-09-08 13:21
6895
류현진 이번 시즌 첫 홈런 맞았네 철구
20-09-08 12:41
6894
추신수 홈슬라이딩 과정에서 오른손 부상으로 교체…골절은 피해 오타쿠
20-09-08 11:24
6893
야구 다들 드셧나용 히든천세희다
20-09-08 11:12
6892
건승하세요 히든천세희다
20-09-08 11:11
6891
'숙소로 여성 초대' 포든‧그린우드, 잉글랜드 대표팀서 퇴출 가습기
20-09-08 10:58
6890
기대이상의 시즌보내는 나성범의 자신감 "충분히 갈수 있다"[SS인터뷰] 미니언즈
20-09-08 08:29
688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0-09-08 07:58
6888
'매주 분수령' 김선빈 돌아온 KIA, 5강 불씨 살릴까 가츠동
20-09-08 06:08
6887
'아시아의 전설' 추신수, 이치로 넘어 동양인 최다 타점 기록 주인공 해적
20-09-08 04:17
6886
헐크, '전 처조카' 아내 향한 세레나데..."내 진짜 사랑, 평생을 함께하고파" 철구
20-09-08 02:31
6885
염경엽 감독 시즌아웃…남은 경기 박경완 대행 체제 이영자
20-09-08 01:05
VIEW
PSG 단장의 확신…"호날두-메시 이후 최고 2명 보유" 간빠이
20-09-07 23:54
6883
'맨체스터 망신' 포든-그린우드, 英 대표팀 격리 숙소에 여성 초대 적발 섹시한황소
20-09-07 22:33
6882
손목에 사구 맞은 정훈, 병원 이동해 검진 예정 장그래
20-09-07 21:20
6881
"내가 메날두와 뛰어봐서 아는데.." 수아레스, 역사상 14번째 '메호클럽' 가입 눈앞 박과장
20-09-07 20:17